2012.02.21

SAS코리아, "2011년도 비즈니스 분석 SW 부문 15% 성장"

편집부 | ITWorld
SAS코리아는 2011년도 비즈니스 분석(Business Analytics) 소프트웨어 부문 매출이 전년도 대비 15% 상승했다고 밝혔다.

SAS코리아는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매출을 포함한 컨설팅, 교육 등 전체 매출에 있어 전년 대비 25% 성장했으며, 특히 서비스 산업에서 46%, 제조 산업에서 25%의 괄목할 만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또한, 공공 및 유통, 유틸리티 산업까지 비즈니스 영역을 확장했다.

SAS코리아는 지난 한해, 제조업을 중심으로 SAS QLA(Quality Lifecycle Analysis) 솔루션 구축을 확대했고, 국세청, 건강보험공단, 통계청 등의 공공 부문과 SPC그룹, 워커힐, CJ오쇼핑 등 유통 및 서비스 산업에서 SAS의 비즈니스 분석 인프라를 도입했다. 지속적으로 SAS가 강점을 보이고 있는 있는 금융권에서도 미래에셋증권, 동부화재의 통합리스크관리시스템(ERMS), 국민은행의 신용 포트폴리오 관리 시스템, 삼성화재의 보험사 사기방지시스템 등의 신규 프로젝트를 수주했었다.

SAS코리아의 조성식 사장은 “이미 SAS는 전 산업 분야에 걸쳐 성공 사례들을 만들어 왔으며, 기업의 데이터 관리 환경에 SAS의 비즈니스 분석 솔루션을 활용해 다양한 문제들을 해결해나가고 있다”라며, “방대한 규모의 데이터에서 비즈니스 가치를 찾아내는 것이 현대판 골드 러시로 주목 받고 있지만, 진정한 가치와 통찰을 제공해주는 주체는 빅 데이터 자체가 아니라 빅 데이터에 대한 분석 기술”이라고 말했다.

한편, SAS 글로벌은 2011년 전세계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매출 부문에 있어 27억2500만 달러를 기록하면서, 12%의 매출 성장률과 함께 36년째 흑자 기록을 이어갔다. 모든 솔루션과 산업 분야에 걸쳐 매출이 급상승했고, 특히 사기 적발 소프트웨어 부문 매출은 세 자릿수의 비약적 성장세를 기록했다. 온디맨드 솔루션의 경우, 거의 50%에 가까운 매출 성장을 보였으며, 분석/정보 관리 솔루션의 성장은 두 자릿수를 기록했다. 고객 인텔리전스, 소매, 리스크, 공급망 등의 솔루션도 비슷한 수준의 성과를 올렸다. editor@itworld.co.kr


2012.02.21

SAS코리아, "2011년도 비즈니스 분석 SW 부문 15% 성장"

편집부 | ITWorld
SAS코리아는 2011년도 비즈니스 분석(Business Analytics) 소프트웨어 부문 매출이 전년도 대비 15% 상승했다고 밝혔다.

SAS코리아는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매출을 포함한 컨설팅, 교육 등 전체 매출에 있어 전년 대비 25% 성장했으며, 특히 서비스 산업에서 46%, 제조 산업에서 25%의 괄목할 만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또한, 공공 및 유통, 유틸리티 산업까지 비즈니스 영역을 확장했다.

SAS코리아는 지난 한해, 제조업을 중심으로 SAS QLA(Quality Lifecycle Analysis) 솔루션 구축을 확대했고, 국세청, 건강보험공단, 통계청 등의 공공 부문과 SPC그룹, 워커힐, CJ오쇼핑 등 유통 및 서비스 산업에서 SAS의 비즈니스 분석 인프라를 도입했다. 지속적으로 SAS가 강점을 보이고 있는 있는 금융권에서도 미래에셋증권, 동부화재의 통합리스크관리시스템(ERMS), 국민은행의 신용 포트폴리오 관리 시스템, 삼성화재의 보험사 사기방지시스템 등의 신규 프로젝트를 수주했었다.

SAS코리아의 조성식 사장은 “이미 SAS는 전 산업 분야에 걸쳐 성공 사례들을 만들어 왔으며, 기업의 데이터 관리 환경에 SAS의 비즈니스 분석 솔루션을 활용해 다양한 문제들을 해결해나가고 있다”라며, “방대한 규모의 데이터에서 비즈니스 가치를 찾아내는 것이 현대판 골드 러시로 주목 받고 있지만, 진정한 가치와 통찰을 제공해주는 주체는 빅 데이터 자체가 아니라 빅 데이터에 대한 분석 기술”이라고 말했다.

한편, SAS 글로벌은 2011년 전세계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매출 부문에 있어 27억2500만 달러를 기록하면서, 12%의 매출 성장률과 함께 36년째 흑자 기록을 이어갔다. 모든 솔루션과 산업 분야에 걸쳐 매출이 급상승했고, 특히 사기 적발 소프트웨어 부문 매출은 세 자릿수의 비약적 성장세를 기록했다. 온디맨드 솔루션의 경우, 거의 50%에 가까운 매출 성장을 보였으며, 분석/정보 관리 솔루션의 성장은 두 자릿수를 기록했다. 고객 인텔리전스, 소매, 리스크, 공급망 등의 솔루션도 비슷한 수준의 성과를 올렸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