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윈드리버-벡터, ADAS 및 자율 주행 위한 공동 솔루션 개발

편집부 | ITWorld
윈드리버는 오토모티브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벡터’와 협력해 오토사 어댑티브(AUTOSAR Adaptive) 표준 기반의 ADAS 및 자율주행 기능 개발을 지원하는 서비스지향아키텍처(SOA)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오토사 어댑티브 표준은 차량 출시 이후에도 기능성과 가치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양사의 협력 솔루션은 벡터의 오토사 어댑티브 기술과 윈드리버의 실시간 운영체제(RTOS) 브이엑스웍스(VxWorks)가 포함된 신제품 윈드리버 스튜디오(Wind River Studio)로 구성된다. 윈드리버 스튜디오는 미션 크리티컬 지능형 시스템의 개발, 구축, 운영 및 서비스를 위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플랫폼이다. 

양사 협력 솔루션은 엄격한 실시간성(deterministic performance)을 필요로 하는 안전 필수(safety-critical)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며,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SOA 구성요소를 통해 다양한 임계도(criticality)가 혼재된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

지능형 서비스 방식의 ECU는 기존에 분산되어 있는 도메인 기능을 통합해 자동차 제조업체가 ECU 복잡성을 줄이고 연결된 클라우드 서비스로 통신을 통해 차량의 가치와 수명을 연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서비스로서의 소프트웨어(SaaS)를 제공하며, 운영 자동화를 확대하고, 머신 생성 데이터를 사용해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을 돕는다. 이러한 ECU의 중대한 변화는 SOA를 통해 이뤄지는 것으로, 공통의 통신 표준을 사용하는 서비스 인터페이스를 통해 소프트웨어 구성요소를 재사용할 수 있도록 정의하기 위함이다.

윈드리버의 사이라 리처드슨 최고제품책임자는 “SOA 접근법을 통해 복잡성을 줄이고 소프트웨어 재사용성을 극대화해 자동차의 개발, 배포, 관리에 이르는 전체 라이프사이클의 속도와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며, “벡터와의 협업으로 윈드리버는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시장에 바로 적용이 가능하도록 검증된 솔루션을 공급함으로써 지능형 서비스 방식의 엣지 시스템을 구축하고, 자율 주행 차량을 보다 신속하게 제공하고 배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21.04.21

윈드리버-벡터, ADAS 및 자율 주행 위한 공동 솔루션 개발

편집부 | ITWorld
윈드리버는 오토모티브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벡터’와 협력해 오토사 어댑티브(AUTOSAR Adaptive) 표준 기반의 ADAS 및 자율주행 기능 개발을 지원하는 서비스지향아키텍처(SOA)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오토사 어댑티브 표준은 차량 출시 이후에도 기능성과 가치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양사의 협력 솔루션은 벡터의 오토사 어댑티브 기술과 윈드리버의 실시간 운영체제(RTOS) 브이엑스웍스(VxWorks)가 포함된 신제품 윈드리버 스튜디오(Wind River Studio)로 구성된다. 윈드리버 스튜디오는 미션 크리티컬 지능형 시스템의 개발, 구축, 운영 및 서비스를 위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플랫폼이다. 

양사 협력 솔루션은 엄격한 실시간성(deterministic performance)을 필요로 하는 안전 필수(safety-critical)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며,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SOA 구성요소를 통해 다양한 임계도(criticality)가 혼재된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

지능형 서비스 방식의 ECU는 기존에 분산되어 있는 도메인 기능을 통합해 자동차 제조업체가 ECU 복잡성을 줄이고 연결된 클라우드 서비스로 통신을 통해 차량의 가치와 수명을 연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서비스로서의 소프트웨어(SaaS)를 제공하며, 운영 자동화를 확대하고, 머신 생성 데이터를 사용해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을 돕는다. 이러한 ECU의 중대한 변화는 SOA를 통해 이뤄지는 것으로, 공통의 통신 표준을 사용하는 서비스 인터페이스를 통해 소프트웨어 구성요소를 재사용할 수 있도록 정의하기 위함이다.

윈드리버의 사이라 리처드슨 최고제품책임자는 “SOA 접근법을 통해 복잡성을 줄이고 소프트웨어 재사용성을 극대화해 자동차의 개발, 배포, 관리에 이르는 전체 라이프사이클의 속도와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며, “벡터와의 협업으로 윈드리버는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시장에 바로 적용이 가능하도록 검증된 솔루션을 공급함으로써 지능형 서비스 방식의 엣지 시스템을 구축하고, 자율 주행 차량을 보다 신속하게 제공하고 배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