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10

델 EMC, 델 EMC 월드 2017서 ‘14세대 파워에지’ 서버 공개

편집부 | ITWorld
델 EMCwww.dellemc.com/kr)는 5월 8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델 EMC 월드 2017(Dell EMC World 2017)’ 컨퍼런스에서 새로운 14세대 ‘델 EMC 파워에지(PowerEdge) 서버’ 제품군 등 기업들의 디지털 혁신을 돕는 새로운 솔루션을 공개했다.

이번에 새로 발표한 내용에서 가장 눈에 띄는 솔루션 중 하나는 14세대 파워에지(PowerEdge) 서버로, 전세계 x86 서버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델 EMC 서버의 새로운 포트폴리오이다. 14세대 제품군은 델 EMC가 주창하는 ‘모던 데이터센터’ 전략의 핵심으로서,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서 기존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클라우드나 SDDC(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 등 차세대 IT 환경을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지원하는데 중점을 두고 개발됐다.



델 EMC는 새로운 14세대 파워에지 서버는 획기적인 성능 향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차세대 인텔 제온 프로세서를 채용해 CPU 성능을 높인 것은 물론 NVMe(비휘발성 메모리 익스프레스) 방식으로 초고속 저장장치를 탑재했다. ‘익스프레스 플래시(Express Flash)’ 옵션으로 NVMe를 서버에 탑재했던 델 EMC는 이번 14세대 파워에지 서버에 최대 24개 드라이브에 NVMe를 장착하고, 기존 모델보다 무려 19배 더 많은 NVMe 용량을 갖추게 됐다.

전력 효율을 대폭 개선하고 친환경 하드웨어 디자인도 도입했다. ‘멀티벡터(multi-vector)’ 냉각 기술로 GPU 성능을 극대화하고, 서버당 VDI(데스크톱 가상화) 이용자 수를 최대 50% 늘렸다. 서버의 전면으로부터 후면까지 공기흐름을 최적화해 애플리케이션 성능을 높인 것은 물론, 전력소모와 발열 문제도 개선했다. 장비 외관에 화학적 페인트 사용을 없앤 점도 주목할 만 하다.

델 EMC의 파워에지 신제품은 서버 제품 외에도 델 EMC의 다른 여러 솔루션에 탑재되거나 내장될 예정이다. 델 EMC는 외장형 스토리지 시스템과 컨버지드 인프라(Converged Infrastructure)는 물론, 데이터센터 어플라이언스, 하이퍼컨버지드 랙 시스템,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제품군에 파워에지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합병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밝혔다.

델 EMC는 차세대 파워에지 서버를 공개하면서 관련 서비스도 강화했다. ‘IT 트랜스포메이션 워크숍’을 통해 전문 컨설턴트가 기업의 IT 혁신을 위한 진단 및 조언을 제공한다. ‘프로디플로이 엔터프라이즈 스위트(ProDeploy Enterprise Suite)’ 서비스는 IT팀의 업무량을 최대 59% 줄여 시간을 절약하는 동시에, 기업 내에서 진행하는 것보다 최대 39% 더 빠르게 인프라를 배치한다.

델 EMC의 새로운 14세대 파워에지 서버는 곧 출시되는 ‘인텔 제온 프로세서 스케일러블(Intel Xeon Processor Scalable)’ 제품군을 탑재할 예정이다. 인텔의 앞선 기능은 델 EMC 파워에지 서버의 성능과 효율성, 안정성을 한층 더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델 EMC의 14세대 파워에지 서버에 대한 세부 사양과 가격 정보는 올해 중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editor@itworld.co.kr


2017.05.10

델 EMC, 델 EMC 월드 2017서 ‘14세대 파워에지’ 서버 공개

편집부 | ITWorld
델 EMCwww.dellemc.com/kr)는 5월 8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델 EMC 월드 2017(Dell EMC World 2017)’ 컨퍼런스에서 새로운 14세대 ‘델 EMC 파워에지(PowerEdge) 서버’ 제품군 등 기업들의 디지털 혁신을 돕는 새로운 솔루션을 공개했다.

이번에 새로 발표한 내용에서 가장 눈에 띄는 솔루션 중 하나는 14세대 파워에지(PowerEdge) 서버로, 전세계 x86 서버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델 EMC 서버의 새로운 포트폴리오이다. 14세대 제품군은 델 EMC가 주창하는 ‘모던 데이터센터’ 전략의 핵심으로서,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에서 기존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클라우드나 SDDC(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 등 차세대 IT 환경을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지원하는데 중점을 두고 개발됐다.



델 EMC는 새로운 14세대 파워에지 서버는 획기적인 성능 향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차세대 인텔 제온 프로세서를 채용해 CPU 성능을 높인 것은 물론 NVMe(비휘발성 메모리 익스프레스) 방식으로 초고속 저장장치를 탑재했다. ‘익스프레스 플래시(Express Flash)’ 옵션으로 NVMe를 서버에 탑재했던 델 EMC는 이번 14세대 파워에지 서버에 최대 24개 드라이브에 NVMe를 장착하고, 기존 모델보다 무려 19배 더 많은 NVMe 용량을 갖추게 됐다.

전력 효율을 대폭 개선하고 친환경 하드웨어 디자인도 도입했다. ‘멀티벡터(multi-vector)’ 냉각 기술로 GPU 성능을 극대화하고, 서버당 VDI(데스크톱 가상화) 이용자 수를 최대 50% 늘렸다. 서버의 전면으로부터 후면까지 공기흐름을 최적화해 애플리케이션 성능을 높인 것은 물론, 전력소모와 발열 문제도 개선했다. 장비 외관에 화학적 페인트 사용을 없앤 점도 주목할 만 하다.

델 EMC의 파워에지 신제품은 서버 제품 외에도 델 EMC의 다른 여러 솔루션에 탑재되거나 내장될 예정이다. 델 EMC는 외장형 스토리지 시스템과 컨버지드 인프라(Converged Infrastructure)는 물론, 데이터센터 어플라이언스, 하이퍼컨버지드 랙 시스템,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제품군에 파워에지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합병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밝혔다.

델 EMC는 차세대 파워에지 서버를 공개하면서 관련 서비스도 강화했다. ‘IT 트랜스포메이션 워크숍’을 통해 전문 컨설턴트가 기업의 IT 혁신을 위한 진단 및 조언을 제공한다. ‘프로디플로이 엔터프라이즈 스위트(ProDeploy Enterprise Suite)’ 서비스는 IT팀의 업무량을 최대 59% 줄여 시간을 절약하는 동시에, 기업 내에서 진행하는 것보다 최대 39% 더 빠르게 인프라를 배치한다.

델 EMC의 새로운 14세대 파워에지 서버는 곧 출시되는 ‘인텔 제온 프로세서 스케일러블(Intel Xeon Processor Scalable)’ 제품군을 탑재할 예정이다. 인텔의 앞선 기능은 델 EMC 파워에지 서버의 성능과 효율성, 안정성을 한층 더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델 EMC의 14세대 파워에지 서버에 대한 세부 사양과 가격 정보는 올해 중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