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BfV

독일첩보기관 BfV, 국가단위의 사이버 첩보 위협 경고

"독일 산업이 공격받고 있지만, 스스로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 독일의 한 보고서에서 러시아, 중국, 이란이 독일 기업들을 표적으로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비트콤(Bitkom, 독일 디지털산업협회)에 따르면, 전체 독일 기업 가운데 53%가 경제적 첩보행위의 피해자다. 독일의 첩보 기관인 연방헌법보호청(Bundesamt für Verfassungsschutz, BfV)은 국가 간 사이버첩보행위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경고했다. 비트콤의 디지털 세계의 비즈니스 보호 보고서에 따르면, 독일 산업 내에 첩보 행위, 사보타주, 또는 데이터 절도로 인해 매년 550억 유로(약 71조 8,481억 원) 규모로 피해를 입고 있다. 이 설문 조사는 다양한 업계의 1,609명의 관리자와 보안 담당자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비트콤의 대표 아킴 베르그는 "기업들은 디지털 보안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으며, 모든 산업 분야의 기업이 위험을 감수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아킴 베르그는 BfV의 한스-게오르그 마센 박사의 말을 인용해 "이 연구는 디지털 시대의 독일 경제와 인더스트리 4.0(Industry 4.0)에 대한 첩보 공격의 방어에 특별한 조치를 취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IT 관련 조치뿐만 아니라 조직, 인사, 인식 분야에서 위험 최소화 계획을 세워야 하며, 전체적이고 지속가능한 경제 보호 측면에서 볼 때, 경제보호기구와 같은 비즈니스 및 정부와 당국간 집중적인 협력 또한 중요하다. 독일 겨냥한 사이버 첩보, 러시아, 중국, 이란 순  BfV의 헌법 보호 연례 보고서는 마센 박사에 의해 만들어졌다. 이 보고서는 러시아, 중국, 이란이 독일을 겨냥한 사이버 첩보 활동 가운데 가장 많았다고 강조했다. 러시아는 주로 정치적이고, 지정학적인 분야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중국은 산업, 연구, 기술, 그리고 군대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중국은 페이스...

사이버공격 스파이 독일 2017.07.28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