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홈허브

글로벌 칼럼 | 보기 좋은 구글의 신제품, 애플엔 위협이 되지 않는 이유

구글은 얼마 전 새로운 픽셀(Pixel) 3 및 픽셀 3 XL 스마트폰, 픽셀 슬레이트(Pixel Slate) 태블릿, 홈 허브(Home Hub) 스마트 디스플레이 등의 새로운 2018년형 하드웨어를 발표했다. 구글 생태계에 충성하는 사람들에게는 훌륭한 제품으로 보인다. 하지만 아직 애플이 긴장해야 할 정도는 아니다. 화요일 구글이 공개한 것 중 인상적인 것도 있지만 상당수의 애플 사용자가 전향할 것으로 보이지는 않는다. 아이폰, 아이패드, 홈팟은 구글의 최신 기기 때문에 판매량이 크게 감소하지는 않을 것이다. 픽셀 3의 통신사 문제 픽셀 3의 핵심은 카메라다. "세계에서 가장 유용한 휴대폰에 내장된 세계 최고의 카메라"로써 소개되었다. 실제로 픽셀 3의 카메라는 놀랍다. 구글은 이를 활용한 프로젝트를 개발하기 위해 애니 레이보위츠와 협력했다. 콘드 나스트는 이걸로 여러 잡지 표지를 촬영했다. 깔끔한 마케팅 기법이긴 하지만 새롭지는 않다. 아이폰의 경우 키라 폴락은 여러 타임지(Time) 표지를 촬영했고, 고저스 안토니는 엘르 오스트레일리아(Elle Australia)를 위한 표지와 사진을 촬영했으며 밀러 모블리는 빌보드(Billboard) 표지를 촬영했다. 픽셀 3는 탑 샷(Top Shot), 슈퍼 레즈 줌(Super Res Zoom), 나이트 사이트(Night Sight), 제2 광각 그룹 셀피 캠(Group Selfie Cam) 등 새로운 사진 기능이 많다. 그리고 구글 포토라는 무제한 사진 스토리지를 제공한다. 사진 외의 기능 중에도 관심을 가질 만한 것들이 있다. 콜 스크린(Call Screen) 기능은 합법적으로 유용해 보이며 픽셀 스탠드(Pixel Stand) 무선 충전기와 소프트웨어 기능 덕분에 완전히 실패한 에어파워가 더욱 창피해 보이기까지 한다. 그렇다면 애플이 잠재적인 픽셀 3 전향자들에 관해 걱정할 필요가 없는 이유는 무엇일까? 쉽게 말해서 구글은 어리석게도 1개의 소매 통신사인 버라이...

애플 구글 홈허브 2018.10.11

“MS 홈 허브는 소프트웨어 서비스” 알렉사와 에코 추격 나선다

소문이 무성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홈 허브는 아마존의 에코나 구글 홈과 경쟁하는 디바이스가 될 것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홈 허브가 윈도우 10의 가정용 소프트웨어 서비스라는 보도가 나와 관심을 받고 있다. 윈도우 센트럴(Windows Central)의 보도에 따르면, 홈 허브는 공유에 중점을 두고 있다. 윈도우 10의 현재 캘린더 앱과 같은 터치 기반의 공용 인터랙티브 캘린더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가 코타나 디지털 비서의 가족용 버전을 만들 계획도 있다고 전했다. 윈도우 센트럴에 따르면 새로운 코타나는 코드명 팜타나(FamTana)로, 원래의 푸른색 원을 오렌지색 원으로 감싸서 사용자들에게 현재 공유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는 것을 알려준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스마트 홈 플레이어를 만들려는 시도를 조용히 진행해 왔는데, 2010년 홈OS 프로젝트, 2014년 인스테온과의 협력 체결이 대표적인 예이다. 그리고 올해 4월에는 내년에 출시될 예정인 OCF(Open Connectivity Foundation) 프로토콜을 윈도우 10에 통합해 더 많은 디바이스를 지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윈도우 센트럴은 이 기술이 2017년 중의 한때, 그리고 다음 윈도우 10 버전으로 내년에 업데이트가 예정된 레드스톤과 함께 발표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개발은 2018년까지 계속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로써 윈도우 센트럴의 예측 보도가 틀리지 않을 여지가 많이 생겼다. 이런 점을 고려할 때 홈 허브가 몇 달 만에 완성된 모습을 갖추지는 않을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가 홈 허브와 함께 동작할 하드웨어를 출시할 가능성도 있다. 윈도우 센트럴에 따르면 마이크로소프트의 하드웨어가 경쟁 제품과 같은 작은 어플라이언스는 아닐 것이며, 기본적으로 올인원 PC를 다른 목적으로 구성한 것이지만 서피스 스튜디오보다는 훨씬 저렴한 제품일 것으로 보인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이런 노력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출시 시기이다. 늦으면 늦을수록 홈 허브는 아마존이나...

스마트홈 에코 OCF 2016.12.05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