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는 원래 오픈소스의 천적으로 여겨졌다. 그러나 영리한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들은 독점 서비스로의 진입 경로로 오픈소스를 사용하면서 보완적 관계에 있는 오픈소스 프로젝트에 대한 투자를 늘리고 있다. 구글이 대표적인 예다. 구글이 내놓은 텐서플로우와 ...
2018.06.20
클라우드 서비스는 쉽게 제공하고 적용할 수 있으며 즉각적인 소비가 가능합니다. 그러나 클라우드 서비스는 보안 위협을 없애지는 못하며, 클라우드 환경과 온프레미스 환경을 아우르는 서비스의 규모로 인해 새로운 사이버 보안 접근법이 필요해졌습니다. 미래지향 ...
온프레미스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것이 대유행이다. 그런데 클라우드 네이티브 데이터베이스와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를 모두 지원하는 데이터베이스 중 어느 것을 사용해야 할지 고민이다. 클라우드 네이티브, 즉 클라우즈 전용 데이터베이스와 ...
2018.04.23
클라우드라는 새로운 플랫폼으로 데이터 웨어하우스와 데이터마트를 현대화하고자 한다면, 주의해야 한다. 생각보다 쉽지 않을 수 있다. 과거의 데이터 웨어하우스와 데이터 마트가 잘 사용되지 않았다는 것을 이해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이들 환경의 데이터 ...
2018.04.18
보통 주류 기업은 첨단 기술을 도입할 때 상대적으로 신중을 기하는 편이다. 신생 기업이나 얼리어댑터 기업이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NoSQL에 이르기까지 각종 새로운 것들을 시도하느라 바쁠 때에도 마찬가지다. 하지만 서버리스 컴퓨팅(Serverless C ...
BrandPost Sponsored by ORACLE
글로벌 기업 59%가 ERP 환경의 복잡성으로 부담을 느끼며 IT시스템, 비즈니스 프로세스, 회사 정책, 거버넌스 모델, 데이터 관리 등 여러 문제에 직면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ERP 1.0 시스템이 조직을 운영하고 고객 경험을 설정할 수 있는 막강 ...
에지 컴퓨팅은 쉽게 말해 클라우드의 일부 처리 성능과 스토리지를 데이터를 생산하고 소비하는 디바이스 가까이 배치하는 것이다. 언론은 아직 에지 컴퓨팅(Edge Computing)이란 비교적 새로운 기술 용어에 대해, 그리고 에지 컴퓨팅이 어떻게 ...
2018.01.24
“기업용 소프트웨어는 조만간 수명이 끝날 것이고, 또한 인공지능이나 머신러닝 기술을 도입하지 않으면 데이터센터 자체가 쓸모없어질 것이다.” 가트너의 리서치 담당 부사장 밀린드 고베카의 주장이다. 고베카는 IT 인프라 운영 전 ...
HPE와 랙스페이스가 손 잡고 퍼블릭 클라우드와 비슷하지만 기업 데이터센터에 배치하는 소비형 인프라 서비스를 발표했다. 오픈스택 기반의 이 서비스는 인프라 시스템을 사용자의 자체 데이터센터에 설치할 수도 있고, 코로케이션 시설이나 랙스페이스의 데이터센 ...
오랫동안 기업은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를 온프레미스에 있는 것과 중복되는 것으로 생각했다. 이제 퍼블릭 클라우드는 혁신을 위한 기본 플랫폼이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지금 극적 전환점에 와 있다고 봐도 좋을까? 퍼블릭 클라우드에 점점 더 많은 기술이 ...
2017.11.15
퍼블릭 클라우드의 성장이 계속되면서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의 비중이 점점 줄어들고 있지만, 모든 것이 그렇게 빠르게 클라우드로 옮겨지는 것은 아니다. 일부 데이터는 여러 가지 이유로 다시 온프레미스로 돌아오기도 한다. 그리고 애플리케이션의 클라우드 이전 ...
프로세서, 스토리지, 그리고 네트워크를 포함해 조직의 IT 역량 중 어느 정도를 가상화하고 클라우드로 이전할 수 있을까? 파포인트 그룹의 대표 크레이그 마티아스에 따르면, “아주 많다.” 미래의 엔터프라이즈 네트워크는 AP, 상호 ...
빠르게 변화하는 비즈니스 환경으로 기업 IT의 민첩성이 중요 덕목으로 부상하고 있다. 문제는 원활한 IT 서비스 제공의 기반이 되는 IT 인프라의 용량을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 이 때문에 많은 기업이 투자 위험과 부담을 덜 수 있는 ...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가 기업 IT 투자 순위에서 뒤로 밀리고 있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다. 기업 IT가 클라우드로 이동하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이런 흐름을 숫자로 확인하는 보고서가 나왔다. 시너지 리서치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201 ...
하이브리드 IT는 민첩성과 보안, 경제성이라는 기업 IT의 과제를 달성하는 가장 유연하고 효과적인 방법이다. 하지만 완성도 높은 하이브리드 IT를 구현하기 위해서는 전통적인 인프라와 클라우드 인프라 모두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적절한 혼합과 이를 구현 ...
  1. 데이터베이스의 중심 이동 “오픈소스로 시작하지만 AWS로 마무리”

  2. 2018.06.20
  3. 클라우드는 원래 오픈소스의 천적으로 여겨졌다. 그러나 영리한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들은 독점 서비스로의 진입 경로로 오픈소스를 사용하면서 보완적 관계에 있는 오픈소스 프로젝트에 대한 투자를 늘리고 있다. 구글이 대표적인 예다. 구글이 내놓은 텐서플로우와...

  4. 탐지 기반 적응형 인텔리전스 : 사이버 보안의 미래

  5. 2018.06.18
  6. 클라우드 서비스는 쉽게 제공하고 적용할 수 있으며 즉각적인 소비가 가능합니다. 그러나 클라우드 서비스는 보안 위협을 없애지는 못하며, 클라우드 환경과 온프레미스 환경을 아우르는 서비스의 규모로 인해 새로운 사이버 보안 접근법이 필요해졌습니다. 미래지향...

  7. IDG 블로그 | 클라우드 데이터베이스를 고르는 옳은 방법

  8. 2018.04.23
  9. 온프레미스 데이터를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것이 대유행이다. 그런데 클라우드 네이티브 데이터베이스와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를 모두 지원하는 데이터베이스 중 어느 것을 사용해야 할지 고민이다. 클라우드 네이티브, 즉 클라우즈 전용 데이터베이스와 ...

  10. IDG 블로그 | 데이터 분석을 클라우드로 옮기는 것이 어려운 이유

  11. 2018.04.18
  12. 클라우드라는 새로운 플랫폼으로 데이터 웨어하우스와 데이터마트를 현대화하고자 한다면, 주의해야 한다. 생각보다 쉽지 않을 수 있다. 과거의 데이터 웨어하우스와 데이터 마트가 잘 사용되지 않았다는 것을 이해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이들 환경의 데이터...

  13. “컨테이너 건너 뛰고 서버리스 컴퓨팅” 주류 기업 관심 ↑

  14. 2018.03.29
  15. 보통 주류 기업은 첨단 기술을 도입할 때 상대적으로 신중을 기하는 편이다. 신생 기업이나 얼리어댑터 기업이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NoSQL에 이르기까지 각종 새로운 것들을 시도하느라 바쁠 때에도 마찬가지다. 하지만 서버리스 컴퓨팅(Serverless C...

  16. 중견/중소 기업에게만 알려주는 슬기로운 ERP 생활

  17. 2018.02.20
  18. 글로벌 기업 59%가 ERP 환경의 복잡성으로 부담을 느끼며 IT시스템, 비즈니스 프로세스, 회사 정책, 거버넌스 모델, 데이터 관리 등 여러 문제에 직면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ERP 1.0 시스템이 조직을 운영하고 고객 경험을 설정할 수 있는 막강...

  19. IDG 블로그 | 에지 컴퓨팅은 클라우드 컴퓨팅을 대체하지 않는다

  20. 2018.01.24
  21. 에지 컴퓨팅은 쉽게 말해 클라우드의 일부 처리 성능과 스토리지를 데이터를 생산하고 소비하는 디바이스 가까이 배치하는 것이다. 언론은 아직 에지 컴퓨팅(Edge Computing)이란 비교적 새로운 기술 용어에 대해, 그리고 에지 컴퓨팅이 어떻게 ...

  22.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의 종말” SaaS와 AI가 필수 : 가트너

  23. 2017.12.12
  24. “기업용 소프트웨어는 조만간 수명이 끝날 것이고, 또한 인공지능이나 머신러닝 기술을 도입하지 않으면 데이터센터 자체가 쓸모없어질 것이다.” 가트너의 리서치 담당 부사장 밀린드 고베카의 주장이다. 고베카는 IT 인프라 운영 전...

  25. 달아오르는 온프레미스 클라우드 시장…HPE와 랙스페이스, 공동 솔루션 발표

  26. 2017.11.17
  27. HPE와 랙스페이스가 손 잡고 퍼블릭 클라우드와 비슷하지만 기업 데이터센터에 배치하는 소비형 인프라 서비스를 발표했다. 오픈스택 기반의 이 서비스는 인프라 시스템을 사용자의 자체 데이터센터에 설치할 수도 있고, 코로케이션 시설이나 랙스페이스의 데이터센...

  28. IDG 블로그 | 혁신을 원한다면, 클라우드로 가야 한다

  29. 2017.11.15
  30. 오랫동안 기업은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를 온프레미스에 있는 것과 중복되는 것으로 생각했다. 이제 퍼블릭 클라우드는 혁신을 위한 기본 플랫폼이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지금 극적 전환점에 와 있다고 봐도 좋을까? 퍼블릭 클라우드에 점점 더 많은 기술이 ...

  31. “클라우드에서 다시 온프레미스로 41%” 성능과 비용이 문제 : 451 리서치

  32. 2017.11.01
  33. 퍼블릭 클라우드의 성장이 계속되면서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의 비중이 점점 줄어들고 있지만, 모든 것이 그렇게 빠르게 클라우드로 옮겨지는 것은 아니다. 일부 데이터는 여러 가지 이유로 다시 온프레미스로 돌아오기도 한다. 그리고 애플리케이션의 클라우드 이전...

  34. “모든 것을 서비스로!” 극한의 가상화 이후, 온프레미스에 남는 것

  35. 2017.10.31
  36. 프로세서, 스토리지, 그리고 네트워크를 포함해 조직의 IT 역량 중 어느 정도를 가상화하고 클라우드로 이전할 수 있을까? 파포인트 그룹의 대표 크레이그 마티아스에 따르면, “아주 많다.” 미래의 엔터프라이즈 네트워크는 AP, 상호...

  37. “클라우드의 장점을 가진 온프레미스 솔루션”차세대 IT 소비 방식 Flexible Capacity - IDG Summary

  38. 2017.10.27
  39. 빠르게 변화하는 비즈니스 환경으로 기업 IT의 민첩성이 중요 덕목으로 부상하고 있다. 문제는 원활한 IT 서비스 제공의 기반이 되는 IT 인프라의 용량을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 이 때문에 많은 기업이 투자 위험과 부담을 덜 수 있는...

  40. 2년 새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 지출 18% 하락 : 시너지 리서치

  41. 2017.09.21
  42.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가 기업 IT 투자 순위에서 뒤로 밀리고 있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다. 기업 IT가 클라우드로 이동하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이런 흐름을 숫자로 확인하는 보고서가 나왔다. 시너지 리서치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201...

  43. “차세대 컴퓨팅의 혁신” 세계 최고의 보안 수준을 제공하는 업계 표준 서버 HPE Gen10 - IDG Summary

  44. 2017.08.11
  45. 하이브리드 IT는 민첩성과 보안, 경제성이라는 기업 IT의 과제를 달성하는 가장 유연하고 효과적인 방법이다. 하지만 완성도 높은 하이브리드 IT를 구현하기 위해서는 전통적인 인프라와 클라우드 인프라 모두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적절한 혼합과 이를 구현...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