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2.06

“2018년 전세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2013년 대비 11배 증가”...시스코

편집부 | ITWorld
시스코는 ‘2013-2018 시스코 비주얼 네트워킹 인덱스 글로벌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전망 보고서(Cisco Visual Networking Index Global Mobile Data Traffic Forecast for 2013 to 2018)’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를 통해 전세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이 향후 4년간 약 11배 증가해 2018년에는 연평균 190엑사바이트에 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한국의 2018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총량은 7엑사바이트를 기록하며 전세계 수준과 같이 11배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 같은 모바일 트래픽의 증대는 개인 단말기, M2M 등 모바일 인터넷 연결 수가 꾸준히 증가하기 때문인데, 2018년에는 전세계 인구 수의 1.4배에 달하는 100억이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시스코 보고서에서 전망한 2018년 연 190엑사바이트의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은 2000년 한해 생성된 모든 유무선 IP 트래픽의 190배 이상이며, 1년동안 전세계 인구 1명당 매일 15개씩 멀티미디어 메시지 서비스, 인스타그램 등의 이미지를 생성할 때와 맞먹는 42조 개의 이미지 분량이다.

또 2017년에서 2018년 사이 한해 동안 증가한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양은 월 5.1엑사바이트에 이를 것으로, 2013년에 생성된 전체 모바일 인터넷 트래픽 양(월 1.5 엑사바이트)의 3배가 넘을 전망이다.

시스코의 더그 웹스터 부사장은 “전세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은 향후 5년간 11배 가까이 증가해 지난 2010년 전체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의 무려 57배에 달하는 등 꾸준히 큰 성장세를 보일 전망”이라며, “이런 성장은, 기업 및 개인들이 모빌리티의 가치를 더욱 높이 평가해 모바일 인터넷 서비스가 점점 확산될 점을 반영하는 한편, 만물인터넷 세상에서 중심적인 역할을 할 통신업체에게는 무수히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의미하기도 한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이 보고서는 ▲글로벌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주요 증가 요인 ▲‘스마트’ 모바일 기기 소통 ▲웨어러블 기기의 등장으로 M2M 연결 확산 ▲모바일 연결 속도의 증가가 모바일 트래픽 증가 동인 등을 다루고 있다. editor@itworld.co.kr


2014.02.06

“2018년 전세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2013년 대비 11배 증가”...시스코

편집부 | ITWorld
시스코는 ‘2013-2018 시스코 비주얼 네트워킹 인덱스 글로벌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전망 보고서(Cisco Visual Networking Index Global Mobile Data Traffic Forecast for 2013 to 2018)’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를 통해 전세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이 향후 4년간 약 11배 증가해 2018년에는 연평균 190엑사바이트에 달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한국의 2018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총량은 7엑사바이트를 기록하며 전세계 수준과 같이 11배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 같은 모바일 트래픽의 증대는 개인 단말기, M2M 등 모바일 인터넷 연결 수가 꾸준히 증가하기 때문인데, 2018년에는 전세계 인구 수의 1.4배에 달하는 100억이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시스코 보고서에서 전망한 2018년 연 190엑사바이트의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은 2000년 한해 생성된 모든 유무선 IP 트래픽의 190배 이상이며, 1년동안 전세계 인구 1명당 매일 15개씩 멀티미디어 메시지 서비스, 인스타그램 등의 이미지를 생성할 때와 맞먹는 42조 개의 이미지 분량이다.

또 2017년에서 2018년 사이 한해 동안 증가한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양은 월 5.1엑사바이트에 이를 것으로, 2013년에 생성된 전체 모바일 인터넷 트래픽 양(월 1.5 엑사바이트)의 3배가 넘을 전망이다.

시스코의 더그 웹스터 부사장은 “전세계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은 향후 5년간 11배 가까이 증가해 지난 2010년 전체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의 무려 57배에 달하는 등 꾸준히 큰 성장세를 보일 전망”이라며, “이런 성장은, 기업 및 개인들이 모빌리티의 가치를 더욱 높이 평가해 모바일 인터넷 서비스가 점점 확산될 점을 반영하는 한편, 만물인터넷 세상에서 중심적인 역할을 할 통신업체에게는 무수히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의미하기도 한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이 보고서는 ▲글로벌 모바일 데이터 트래픽 주요 증가 요인 ▲‘스마트’ 모바일 기기 소통 ▲웨어러블 기기의 등장으로 M2M 연결 확산 ▲모바일 연결 속도의 증가가 모바일 트래픽 증가 동인 등을 다루고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