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의 대화를 항상 듣고 있다는 점은 아마존 에코의 장점이지만, 한편 심각한 문제점으로 지적되는 부분이다. 그렇다 보니 사용자가 원하지 않는 물건이 주문되기도 하고, 대화를 녹음하기도 하면서 원치 않는 프라이버시 문제를 야기한다. 음성 명령을 ...
클라우드 기반인 아마존(Amazon)의 알렉사(Alexa) 디지털 비서는 아마존의 자체 에코(Echo) 하드웨어로 제한되지 않는다. 사실 알렉사는 지난 주 CES에서 가정용 전자제품부터 자동차까지 모든 제품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어떤 기기는 알렉사가 ...
CES 2017의 승자는 아마존 알렉사(Alexa)였다. 2년 전 아마존 에코(Echo) 스마트 스피커에서 처음 공개된 가상 비서는 올해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CES 도처에서 위용을 자랑했다. 아마존은 2015년 여름에 서드파티 하드웨어 개 ...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스마트 홈 부문의 음성 비서 허브와 음성으로 작동하는 커넥티드 기기 간에 우려했던 대로 의도치 않은 해프닝이 발생해 보도됐다. 기기가 사람의 명령이 아니라 우연에 의해 명령을 수행한 것이다. 제일 먼저 보고된 것은 2년 반 ...
올해 CES에서 가장 주목 받은 제품은 인터넷에 연결된 각종 지능형 전자 기기였다. 수많은 지능형 전자 제품을 잇는 연결 고리는 하나, 제일 먼저 제품 통합에 성공한 아마존의 음성 비서 알렉사다. 레노버는 알렉사로 작동하는 스피커 제품을 내놨고, ...
아마존 음성 비서 알렉사에 통합되는 가전 제품이 날로 늘어나고 있다. 알렉사는 월풀 사의 세탁 건조기에 통합되고, 2017년 연내에 월풀 스마트 가전 전 제품까지 통합 범위를 넓힌다. 월풀은 알렉사로 사용자 음성에 반응하는 와이파이 연결 가전 2 ...
미국 아칸소 주 벤토빌에서 일어난 한 살인 사건을 조사하면서 현지 경찰이 아마존 에코가 범죄 현장의 소리를 들었는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아마존은 협조를 거부하고 있다. 사건을 보도한 워싱턴 포스트에 따르면, 경찰 조사를 통해 인기 스마트홈 기기 ...
음성 명령어 기반의 가정용 디지털 비서 디바이스인 구글 홈에 30여 가지 이상의 새로운 서비스가 추가됐다. 지난 주 초 구글 홈에 크롬캐스트를 통해 넷플릭스 콘텐츠를 재생하는 기능과 구글 포토 앱에 저장된 사진을 보여주는 기능이 추가됐다. 이런 ...
소문이 무성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홈 허브는 아마존의 에코나 구글 홈과 경쟁하는 디바이스가 될 것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홈 허브가 윈도우 10의 가정용 소프트웨어 서비스라는 보도가 나와 관심을 받고 있다. 윈도우 센트럴(Windows Central) ...
2016.12.05
요즘 사람들의 일상은 반쯤 완성된, 어설픈 인공 지능 비서와 가상 에이전트에 둘러싸여 있다. 음성 기반 인터페이스의 현재 상태는 홈 오토메이션, 가상 현실 기술과 마찬가지다. 즉, 일상에 조금씩 스며들 만큼 인기는 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고정적인 ...
2016.10.18
영화 스타트렉은 꿈이 아니었다. 사람들이 컴퓨터와 말로 대화하는 시대가 현실로 다가오기 시작했다. 구글은 최근 개최한 행사에서 새로운 하드웨어로 사람들의 시선을 붙잡았다. 구글은 픽셀 스마트폰 2종, 구글 와이파이 홈 라우터, 가상 개인 비서 장 ...
최근 구글은 스마트 스피커와 홈 엔터테인먼트 허브 등 구글 홈(Google Home)의 정체를 공개했다. 그러나 이들 기기가 사용자 프라이버시에 초래할 영향에 대한 의문이 곳곳에서 제기되고 있다. 구글은 아마존 에코의 경쟁 제품 구글 홈으로 스마 ...
아이폰은 초보자도 사용하기 쉬운 편에 속한다. 그러나 “우버 불러 줘”, “예금 계좌 금리 좀 알아봐 줘”등의 음성 명령을 내릴 수 있고, 손가락을 움직일 필요도 없이 바로 스마트폰이 명령을 수행한다면 어떨까 ...
클라우드 기반 인공 지능 소프트웨어는 인간에게 봉사하려는 목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지금까지 많은 사용자가 시리, 구글 나우, 코타나, 알렉사 등 자주 등장한 인공지능과 친숙해졌다. 이들 가상 비서는 모두 전화기, 컴퓨터, 가전기기를 통해서가 아니라 ...
시리가 과연 차세대 알렉사로 변신할 수 있을까? 애플이 시리로 사물의 특정 기능을 활성화할 수 있는 새로운 제품을 개발한다는 소식이 알려졌다. 새로운 제품은 스피커와 마이크를 탑재해 아마존 에코나 지난 주 막 발표된 구글 홈(Google Home ...
2016.05.25
  1. "알렉사의 귀를 차단하는" 아마존 에코 종료 스위치 DIY 프로젝트

  2. 2017.01.13
  3. 사용자의 대화를 항상 듣고 있다는 점은 아마존 에코의 장점이지만, 한편 심각한 문제점으로 지적되는 부분이다. 그렇다 보니 사용자가 원하지 않는 물건이 주문되기도 하고, 대화를 녹음하기도 하면서 원치 않는 프라이버시 문제를 야기한다. 음성 명령을 ...

  4. 아마존 알렉사와 통합된 최고의 제품 14종…CES 2017

  5. 2017.01.13
  6. 클라우드 기반인 아마존(Amazon)의 알렉사(Alexa) 디지털 비서는 아마존의 자체 에코(Echo) 하드웨어로 제한되지 않는다. 사실 알렉사는 지난 주 CES에서 가정용 전자제품부터 자동차까지 모든 제품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어떤 기기는 알렉사가...

  7. 글로벌 칼럼 | 지금은 '가상 비서'의 전성시대

  8. 2017.01.10
  9. CES 2017의 승자는 아마존 알렉사(Alexa)였다. 2년 전 아마존 에코(Echo) 스마트 스피커에서 처음 공개된 가상 비서는 올해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CES 도처에서 위용을 자랑했다. 아마존은 2015년 여름에 서드파티 하드웨어 개...

  10. TV 소리 알아듣고 물건 주문한 알렉사 "웃지못할 해프닝"

  11. 2017.01.10
  12.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스마트 홈 부문의 음성 비서 허브와 음성으로 작동하는 커넥티드 기기 간에 우려했던 대로 의도치 않은 해프닝이 발생해 보도됐다. 기기가 사람의 명령이 아니라 우연에 의해 명령을 수행한 것이다. 제일 먼저 보고된 것은 2년 반 ...

  13. 음성 비서 시장 선두 달리는 알렉사의 성공 비결

  14. 2017.01.09
  15. 올해 CES에서 가장 주목 받은 제품은 인터넷에 연결된 각종 지능형 전자 기기였다. 수많은 지능형 전자 제품을 잇는 연결 고리는 하나, 제일 먼저 제품 통합에 성공한 아마존의 음성 비서 알렉사다. 레노버는 알렉사로 작동하는 스피커 제품을 내놨고,...

  16. 월풀, 스마트 가전에 아마존 알렉사 통합 발표

  17. 2017.01.04
  18. 아마존 음성 비서 알렉사에 통합되는 가전 제품이 날로 늘어나고 있다. 알렉사는 월풀 사의 세탁 건조기에 통합되고, 2017년 연내에 월풀 스마트 가전 전 제품까지 통합 범위를 넓힌다. 월풀은 알렉사로 사용자 음성에 반응하는 와이파이 연결 가전 2...

  19. "사용자 명령 녹음하는" 아마존 에코, 범죄사건 증인 되나

  20. 2016.12.29
  21. 미국 아칸소 주 벤토빌에서 일어난 한 살인 사건을 조사하면서 현지 경찰이 아마존 에코가 범죄 현장의 소리를 들었는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아마존은 협조를 거부하고 있다. 사건을 보도한 워싱턴 포스트에 따르면, 경찰 조사를 통해 인기 스마트홈 기기...

  22. 구글 홈, 빠른 서비스 확장…API 공개 1주일 만에 새 서비스 대거 추가

  23. 2016.12.19
  24. 음성 명령어 기반의 가정용 디지털 비서 디바이스인 구글 홈에 30여 가지 이상의 새로운 서비스가 추가됐다. 지난 주 초 구글 홈에 크롬캐스트를 통해 넷플릭스 콘텐츠를 재생하는 기능과 구글 포토 앱에 저장된 사진을 보여주는 기능이 추가됐다. 이런 ...

  25. “MS 홈 허브는 소프트웨어 서비스” 알렉사와 에코 추격 나선다

  26. 2016.12.05
  27. 소문이 무성한 마이크로소프트의 홈 허브는 아마존의 에코나 구글 홈과 경쟁하는 디바이스가 될 것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홈 허브가 윈도우 10의 가정용 소프트웨어 서비스라는 보도가 나와 관심을 받고 있다. 윈도우 센트럴(Windows Central)...

  28. 글로벌 칼럼 | “‘사람이 되지 못한 시리” 음성 비서가 여전히 신기한 기능에 불과한 이유

  29. 2016.10.18
  30. 요즘 사람들의 일상은 반쯤 완성된, 어설픈 인공 지능 비서와 가상 에이전트에 둘러싸여 있다. 음성 기반 인터페이스의 현재 상태는 홈 오토메이션, 가상 현실 기술과 마찬가지다. 즉, 일상에 조금씩 스며들 만큼 인기는 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고정적인 ...

  31. “궁극의 UI” 구글 어시스턴트, 과연 누구를 위한 AI인가?

  32. 2016.10.11
  33. 영화 스타트렉은 꿈이 아니었다. 사람들이 컴퓨터와 말로 대화하는 시대가 현실로 다가오기 시작했다. 구글은 최근 개최한 행사에서 새로운 하드웨어로 사람들의 시선을 붙잡았다. 구글은 픽셀 스마트폰 2종, 구글 와이파이 홈 라우터, 가상 개인 비서 장...

  34. “낮말 밤말 다 듣는” 구글 홈이 프라이버시에 미치는 영향

  35. 2016.10.10
  36. 최근 구글은 스마트 스피커와 홈 엔터테인먼트 허브 등 구글 홈(Google Home)의 정체를 공개했다. 그러나 이들 기기가 사용자 프라이버시에 초래할 영향에 대한 의문이 곳곳에서 제기되고 있다. 구글은 아마존 에코의 경쟁 제품 구글 홈으로 스마...

  37. 애플, 서드파티에 SDK 개방 “시리가 바로 우버 부를 수 있어”

  38. 2016.06.14
  39. 아이폰은 초보자도 사용하기 쉬운 편에 속한다. 그러나 “우버 불러 줘”, “예금 계좌 금리 좀 알아봐 줘”등의 음성 명령을 내릴 수 있고, 손가락을 움직일 필요도 없이 바로 스마트폰이 명령을 수행한다면 어떨까...

  40. “시리는 따분해” 미래를 안내하는 새로운 가상 비서 3종

  41. 2016.06.10
  42. 클라우드 기반 인공 지능 소프트웨어는 인간에게 봉사하려는 목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지금까지 많은 사용자가 시리, 구글 나우, 코타나, 알렉사 등 자주 등장한 인공지능과 친숙해졌다. 이들 가상 비서는 모두 전화기, 컴퓨터, 가전기기를 통해서가 아니라 ...

  43. 한 발 늦은 시리, WWDC에서 SDK 공개할까?

  44. 2016.05.25
  45. 시리가 과연 차세대 알렉사로 변신할 수 있을까? 애플이 시리로 사물의 특정 기능을 활성화할 수 있는 새로운 제품을 개발한다는 소식이 알려졌다. 새로운 제품은 스피커와 마이크를 탑재해 아마존 에코나 지난 주 막 발표된 구글 홈(Google Home...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