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노우든

글로벌 칼럼 | 보안 대 프라이버시, "우리는 강력한 보안을 만들고 사용할 권리가 있다"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는 최근 미국인들에게 보안을 위해 얼마간의 사생활은 포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런 정부의 요구는 타당한 것일까? 정부 입장에서 보안과 프라이버시에 대해 생각해 보고 그 타당성 여부를 판단해 보자. 통신 시스템이 등장한 이래...

보안 프라이버시 암호화 2016.03.24

“러∙중, 스노우든 파일 해독해 미∙영 스파이 신원 파악” : 선데이 타임즈

러시아와 중국의 정보기관이 에드워드 스노우든의 파일을 해독해 영국과 미국의 비밀요원을 알아낸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선데이 타임즈는 영국 정부 관계자와 서방 정보기관을 인용해 영국의 비밀 정보기관인 MI6은 적성 국가에 대한 해외 작전에서 손을 ...

스파이 NSA 폭로 2015.06.15

"CIA, 애플 기기의 보안을 무력화하기 위해 수년간 시도해왔다"...스노우든 문서

비밀리에 CIA의 후원을 받은 단체들이 애플 기기의 암호화 키를 훔치고 악성코드를 감염시키는 방법에 대해 논의해왔다. 미국 정부에게 후원을 받는 연구원들은 지난 수년동안 애플 디바이스의 암호화와 보안을 깨기 위해 노력해왔다. 2010~201...

애플 CIA 스노우든 2015.03.11

스노우든, 러시아에 3년이상 머물 수 있다

러시아 정부는 미국 NSA의 전세계 첩보 프로그램을 상세히 폭로한 전 NSA 보안 계약자인 에드워드 스노우든이 3년 이상 러시아에 머물 수 있도록 허용할 것이다. 러시아 뉴스 사이트 RT닷컴(RT.com)에 의하면, 러시아에 살고 있는 스노우든은...

러시아 NSA 망명 2014.08.08

스노우든 폭로 1주년 총정리

2013년 6월 5일, 미국 첩보 기관에 대한 민감한 내용이 담긴 폭로가 쏟아지기 시작했다. 1년 전, 가디언지가 처음으로 보도한 이래로, 전 NSA 계약자 에드워드 스노우든에 의해 폭로된 문서를 기반으로 수많은 감시 프로그램이 드러났다.&nbs...

감시 프라이버시 NSA 2014.06.09

2014년 클라우드 보안, “아무도 믿지 않는 제로 트러스트 모델로”

미 NSA의 데이터 수집 활동에 대한 기밀 문서가 폭로되면서 클라우드에 저장된 기업 데이터의 취약성에 대한 해묵은 논쟁이 다시금 점화됐다. 하지만 일부 전문가들이 예상한 것처럼 기업들은 클라우드에서 발을 빼기보다는 보안과 프라이버시 정책의 변화를 도모...

암호화 NSA 암호키 2014.01.02

미 NSA 통화기록 “위헌 소지” 판결…미 법무부는 항소

미국 지방법원이 NSA의 대규모 통화 기록 수집 프로그램이 헌법에 위배될 수 있다고 판결하자, 미 법무부가 항소하며 NSA을 옹호하고 나섰다. 미국 콜럼비아 지방법원 리처드 레온 판사는 문제의 NSA 통화 기록 수집 행위가 부당한 수색과 체포에 ...

감시 스파이 NSA 2013.12.17

NSA, 와우와 엑스박스 라이브도 감시…"성과없는 테러 활동 추적"

테러리스트 활동을 추적하는 과정에서 미국과 영국의 첩보원들이 오크 헬맷을 차려 입고는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와 같은 온라인 게임에 잠입한 것으로 드러났다. 전직 NSA 계약직원 에드워드 스노우든에 의해 뉴욕타임즈와 가디언, 프로퍼블리카에 공...

세컨드라이프 NSA 엑스박스 2013.12.10

“NSA 감시 중단” 워싱턴 가두 시위…연이은 폭로로 파장 커져

지난 26일 토요일 약 5000여 명의 시위대가 미국 워싱턴 DC 시내를 행진하며 미 NSA의 대규모 감시 프로그램 중단을 요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다양한 정치적 입장을 가진 사람들이 모인 것으로 추정되는 시위대는 미 의회와 버락 오바마 ...

감시 NSA 도청 2013.10.28

미 NSA 사건 이후 익명화 서비스 인기

미 NSA의 대규모 데이터 수집과 감시 활동에 대한 뉴스가 유출된 이후 익명성을 보장하는 웹 브라우징과 커뮤니케이션 서비스의 사용자가 급증하고 있다. 익명화된 웹 검색 서비스를 제공하는 디스커넥트 서치(Disconnect Search)의 공동 설...

감시 NSA 폭로 2013.10.11

IDG 설문조사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