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화웨이, ‘화웨이 워치 GT2 프로’ 및 ‘화웨이 워치 핏’ 출시

편집부 | ITWorld
화웨이 컨슈머 비즈니스 그룹(consumer.huawei.com/kr)이 차세대 스마트 워치 ‘화웨이 워치 GT2 프로(HUAWEI WATCH GT2 Pro)’와 ‘화웨이 워치 핏(HUAWEI WATCH FIT)’ 2종을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화웨이 워치 GT2 프로는 자체 개발한 기린 A1(Kirin A1) 칩이 탑재돼 초저전력 기술을 적용했다. 심박수 모니터링과 통화 알림 기능을 켜고 블루투스 통화, 음악 재생, 스포츠 모드, 수면모드 등 일상적 이용 시나리오에서 최대 14일 동안 사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 스포츠 스마트 워치’란 슬로건을 내건 화웨이 워치 GT2 프로는 사용자의 체계적인 운동을 위한 100개 이상의 운동모드를 지원한다. 예를 들어 스키장에서 크로스컨트리 스키, 스키, 스노우보드를 탈 때, 심박수, 평균 속도, 최대 슬로프, 트랙, 거리 등의 종합 데이터를 기록하는 등, 사용자가 운동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화웨이 워치 GT2 프로는 개선된 광투과율로, 혈중 산소 포화도(SpO2)를 포함 건강 상태에 대한 모니터링 기능이 강화됐다. 일상생활 물론 높은 고도의 지역에서도 산소 포화도를 측정할 수 있으며 이를 호흡계 건강의 유용한 자연 지표로 활용할 수 있다. 

사용자는 화웨이 스포츠(Huawei Sports)와 헬스 앱(Health App)에서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으며, 자체 개발된 화웨이 트루슬립(TruSleep) 2.0은 수면 깊이, 실시간 심박수, 수면 호흡 등을 모니터링하고 맞춤형 수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자체 개발한 화웨이 트루릴렉스(TruRelax) 기술을 탑재해 심박변이도(Heart Rate Variability)를 기록하고 스트레스 지수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한다. 걸음 수, 소모 칼로리 및 일어선 횟수 등을 기록하며, 일정 시간 이상 계속 앉아 있을 경우 일어서서 움직이도록 알림을 준다.


약 21g의 무게인 화웨이 워치 핏(HUAWEI WATCH FIT)은 약 1.64인치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및 10.7mm의 얇은 두께로 편안한 착용감이 장점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민트 그린, 칸탈루프 오렌지, 사쿠라 핑크, 그래파이트 블랙의 트렌디한 네 가지 컬러의 스트랩을 제공한다.

디바이스 내에 96가지의 운동모드 및 44가지의 표준 피트니스 시범 영상으로 이뤄진 12가지의 애니메이션 형식의 피트니스 코스(빠른 지방 연소, 심폐 기능 강화, 코어 운동 등)가 탑재돼 있어, 사용자는 언제 어디서나 화웨이 워치 핏의 영상을 보며 운동을 할 수 있다.

듀얼 칩셋 설계와 절전 알고리즘이 적용되어, 완충 시 최대 10일 사용할 수 있다. 고효율의 고속 충전 기능이 적용돼 30분 안에 70%까지 충전할 수 있고, 5분의 충전만으로도 하루 동안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배터리 충전이 가능하다.

더불어, 24시간 실시간 심장박동수 및 산소포화도 모니터링 기능을 지원한다. 이는 화웨이 트루신(TruSeen) 3.5 기술이 기반된 것으로 전문적인 광학 장치, 프로세싱 칩 및 AI 알고리즘을 통해 심박수를 정확하게 모니터링 하여 심박수가 최대 평균치를 초과할 경우 이를 위험으로 인지하여 진동을 통해 알려준다. 

신제품 2종은 11월 30일부터 11번가, G마켓, 옥션, 쿠팡, 다나와, 네이버 쇼핑 등 주요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된다. 화웨이 워치 GT2 Pro는 36만 9,600원에, 화웨이 워치 핏은 14만 9,6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2020.11.30

화웨이, ‘화웨이 워치 GT2 프로’ 및 ‘화웨이 워치 핏’ 출시

편집부 | ITWorld
화웨이 컨슈머 비즈니스 그룹(consumer.huawei.com/kr)이 차세대 스마트 워치 ‘화웨이 워치 GT2 프로(HUAWEI WATCH GT2 Pro)’와 ‘화웨이 워치 핏(HUAWEI WATCH FIT)’ 2종을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화웨이 워치 GT2 프로는 자체 개발한 기린 A1(Kirin A1) 칩이 탑재돼 초저전력 기술을 적용했다. 심박수 모니터링과 통화 알림 기능을 켜고 블루투스 통화, 음악 재생, 스포츠 모드, 수면모드 등 일상적 이용 시나리오에서 최대 14일 동안 사용할 수 있다. 

‘프리미엄 스포츠 스마트 워치’란 슬로건을 내건 화웨이 워치 GT2 프로는 사용자의 체계적인 운동을 위한 100개 이상의 운동모드를 지원한다. 예를 들어 스키장에서 크로스컨트리 스키, 스키, 스노우보드를 탈 때, 심박수, 평균 속도, 최대 슬로프, 트랙, 거리 등의 종합 데이터를 기록하는 등, 사용자가 운동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한다. 

화웨이 워치 GT2 프로는 개선된 광투과율로, 혈중 산소 포화도(SpO2)를 포함 건강 상태에 대한 모니터링 기능이 강화됐다. 일상생활 물론 높은 고도의 지역에서도 산소 포화도를 측정할 수 있으며 이를 호흡계 건강의 유용한 자연 지표로 활용할 수 있다. 

사용자는 화웨이 스포츠(Huawei Sports)와 헬스 앱(Health App)에서 실시간으로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으며, 자체 개발된 화웨이 트루슬립(TruSleep) 2.0은 수면 깊이, 실시간 심박수, 수면 호흡 등을 모니터링하고 맞춤형 수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자체 개발한 화웨이 트루릴렉스(TruRelax) 기술을 탑재해 심박변이도(Heart Rate Variability)를 기록하고 스트레스 지수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한다. 걸음 수, 소모 칼로리 및 일어선 횟수 등을 기록하며, 일정 시간 이상 계속 앉아 있을 경우 일어서서 움직이도록 알림을 준다.


약 21g의 무게인 화웨이 워치 핏(HUAWEI WATCH FIT)은 약 1.64인치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및 10.7mm의 얇은 두께로 편안한 착용감이 장점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민트 그린, 칸탈루프 오렌지, 사쿠라 핑크, 그래파이트 블랙의 트렌디한 네 가지 컬러의 스트랩을 제공한다.

디바이스 내에 96가지의 운동모드 및 44가지의 표준 피트니스 시범 영상으로 이뤄진 12가지의 애니메이션 형식의 피트니스 코스(빠른 지방 연소, 심폐 기능 강화, 코어 운동 등)가 탑재돼 있어, 사용자는 언제 어디서나 화웨이 워치 핏의 영상을 보며 운동을 할 수 있다.

듀얼 칩셋 설계와 절전 알고리즘이 적용되어, 완충 시 최대 10일 사용할 수 있다. 고효율의 고속 충전 기능이 적용돼 30분 안에 70%까지 충전할 수 있고, 5분의 충전만으로도 하루 동안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배터리 충전이 가능하다.

더불어, 24시간 실시간 심장박동수 및 산소포화도 모니터링 기능을 지원한다. 이는 화웨이 트루신(TruSeen) 3.5 기술이 기반된 것으로 전문적인 광학 장치, 프로세싱 칩 및 AI 알고리즘을 통해 심박수를 정확하게 모니터링 하여 심박수가 최대 평균치를 초과할 경우 이를 위험으로 인지하여 진동을 통해 알려준다. 

신제품 2종은 11월 30일부터 11번가, G마켓, 옥션, 쿠팡, 다나와, 네이버 쇼핑 등 주요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된다. 화웨이 워치 GT2 Pro는 36만 9,600원에, 화웨이 워치 핏은 14만 9,600원에 구입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