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애플에 대한 보도를 보면 실제 뉘앙스와 문맥이 빠진 경우가 많다. 예를 들어 애플은 자사 제품을 미리 발표하거나 출시 연기를 인정한 적이 없다. 제품 개발이 중단되거나 연기됐다는 소문을 전하는 보도가 많지만, 이런 표현은 보통 애플에 비판적인 언 ...
11시 36분
애플의 ‘우리 방식을 따르거나 아니면 떠나라’는 식의 접근이 많은 비난을 받고 있다. 앱스토어 약관과 제품 디자인, 색상 등 거의 모든 사항에 적용되는 이런 접근 방식은 위원회가 애플의 디자인에 관여해봤자 좋은 결과로 이어지는 경우가 드물다는 점에서 ...
iOS
2일 전
애플이 23일(현지시간) 이스라엘 보안 업체 NSO 그룹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NSO 그룹은 애플 기기의 취약점을 악용해 페가수스 악성코드로 탈취 공격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송과 함께 애플은 NSO 그룹이 애플 소프트웨어와 서비스, 기기를 사 ...
iOS
7일 전
애플의 가장 뛰어난 역량은 기술의 외연을 확대하기 위해 시간과 에너지를 쏟아붓는 것이다. 최근 몇 년만 보더라도, 인상적인 카메라 기능, 세계적 수준의 태블릿, 놀라운 프로세서, 기타 많은 것이 애플의 손에서 ‘데뷔’했다. 하지만 끊임없이 기술 최첨 ...
애플이 사무실 전면 복귀 시점을 다시 연기했다. 이번엔 내년 2월 1일이다. 하지만 지금 상황을 보면 이마저도 낙관적인 일정인 것처럼 보인다.   애플 CEO 팀 쿡은 최근 전 직원에게 메일을 보내 내년 2월 1일에나 사무실 복귀를 시작할 ...
‘우리 방식을 따르거나 아니면 떠나라’는 식의 애플 접근은 종종 많은 비난을 받는다. 앱 스토어 약관, 제품 디자인, 색상 등 거의 모든 경우에 애플은 저 기조를 유지한다. 물론 장점도 확실하지만(전문가가 아닌 고위 임원이 디자인에 참여할 때의 결과물 ...
지금으로부터 1년 전, 애플 실리콘 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당시 M1 맥에 대한 첫 번째 리뷰가 나왔고, 그 후 얼마 지나지 않아 M1 맥이 애플 스토어와 맥 사용자에게 배송됐다.   사용자는 애플이 설계한 M1 프로세서로 더 밝은 ...
2021.11.22
안드로이드 사용자와 문자를 주고받은 경험이 있다면, 보낸 메시지에 대한 상대방의 리액션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을 것이다. 안드로이드 사용자가 단체 대화에 참여하는 즉시, 애플의 아이메시지(iMessage) 리액션 표현이 텍스트 프롬프트로 바뀌어 ...
2021.11.22
애플이 자율주행 자동차 개발이라는 목표에 더욱 집중하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의 마크 거먼은 애플이 4년 안에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를 출시하는 것이 목표지만 2025년이라는 숫자는 바뀔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다. 여러 해 동안 애플은 프로젝트 타이탄이 ...
2021.11.19
애플은 iOS에 항상 새 프라이버시 기능을 추가한다. iOS 15도 환영할 만한 몇 가지 프라이버시 기능을 지원한다. 메일 프라이버시 보호(Mail Privacy Protection)는 애플 메일 앱을 사용할 때 이메일 내 웹 기반 콘텐츠로부터 사용자 ...
iOS
2021.11.18
애플이 17일, 사용자가 직접 고장난 아이폰을 순정 부품과 도구로 수리할 수 있는 ‘셀프 서비스 수리(Self Service Repair)’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셀프 서비스 수리 프로그램은 2022년 초 미국에서 출시되고 점차 다른 국가로 확대될 ...
일부 국가에서 사이드로딩(sideloading)을 강제하는 법안이 만들어지고 있는 가운데, 애플이 이에 대한 반대 캠페인을 계속하고 있다. 사이드로딩이란 애플의 자체 앱 마켓인 '앱 스토어'를 통하지 않고도 앱을 다운로드해 설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
2021.11.16
애플이 새 맥북 프로 노트북을 공개한 지 3주가 지났지만 거의 모든 모델에 대한 주문건은 늘 그랬듯이 몇 주 미뤄지고 있다. 만약 발매일인 10월 18일에 바로 주문하지 않았거나 10월 26일 이후에 애플 스토어에서 구입할 제품이 생겼다면 잠시 기다려 ...
마침내 (다행스럽게도!) 신형 맥북 프로에서 상단의 터치 바가 사라졌다. 현재 터치 바가 달린 13인치 맥북 프로에서도 조만간 빠질 것으로 보인다. 애플의 키보드 실험이 결국 실패로 끝났다는 상징적인 변화다. 2015년 등장했던 버터플라이 키보드에 이 ...
2021.11.15
애플은 기업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 맥과 아이패드가 강력한 생산성 기기라고 주장한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나 기업에서 이들 기기를 사용하는 데 필요한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는 충분치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이런 상황을 ...
2021.11.11
  1. '대안과 특허 그리고 폐기된 프로젝트' 애플 신제품을 예측하는 검증된 방법

  2. 11시 36분
  3. 최근 애플에 대한 보도를 보면 실제 뉘앙스와 문맥이 빠진 경우가 많다. 예를 들어 애플은 자사 제품을 미리 발표하거나 출시 연기를 인정한 적이 없다. 제품 개발이 중단되거나 연기됐다는 소문을 전하는 보도가 많지만, 이런 표현은 보통 애플에 비판적인 언...

  4. 애플의 변화를 이끄는 원동력, “외부 세력 X 가속화”

  5. iOS
    2일 전
  6. 애플의 ‘우리 방식을 따르거나 아니면 떠나라’는 식의 접근이 많은 비난을 받고 있다. 앱스토어 약관과 제품 디자인, 색상 등 거의 모든 사항에 적용되는 이런 접근 방식은 위원회가 애플의 디자인에 관여해봤자 좋은 결과로 이어지는 경우가 드물다는 점에서 ...

  7. 애플, ‘페가수스 배후 의심’ NSO 그룹 상대로 소송 제기

  8. iOS
    7일 전
  9. 애플이 23일(현지시간) 이스라엘 보안 업체 NSO 그룹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NSO 그룹은 애플 기기의 취약점을 악용해 페가수스 악성코드로 탈취 공격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송과 함께 애플은 NSO 그룹이 애플 소프트웨어와 서비스, 기기를 사...

  10. 글로벌 칼럼 | 혁신보다 중요한 애플 사용자 경험, 언제 정교해질까

  11. 7일 전
  12. 애플의 가장 뛰어난 역량은 기술의 외연을 확대하기 위해 시간과 에너지를 쏟아붓는 것이다. 최근 몇 년만 보더라도, 인상적인 카메라 기능, 세계적 수준의 태블릿, 놀라운 프로세서, 기타 많은 것이 애플의 손에서 ‘데뷔’했다. 하지만 끊임없이 기술 최첨...

  13. 글로벌 칼럼 | 애플의 '사무실 복귀' 연기와 안전하게 만나는 방법

  14. 7일 전
  15. 애플이 사무실 전면 복귀 시점을 다시 연기했다. 이번엔 내년 2월 1일이다. 하지만 지금 상황을 보면 이마저도 낙관적인 일정인 것처럼 보인다.   애플 CEO 팀 쿡은 최근 전 직원에게 메일을 보내 내년 2월 1일에나 사무실 복귀를 시작할...

  16. 내키지 않는 변화도 혁신일까? 최근 애플의 2가지 태세 전환

  17. 2021.11.23
  18. ‘우리 방식을 따르거나 아니면 떠나라’는 식의 애플 접근은 종종 많은 비난을 받는다. 앱 스토어 약관, 제품 디자인, 색상 등 거의 모든 경우에 애플은 저 기조를 유지한다. 물론 장점도 확실하지만(전문가가 아닌 고위 임원이 디자인에 참여할 때의 결과물...

  19. 글로벌 칼럼 | 무한질주하는 애플 실리콘, 인텔이 저지할 수 있을까

  20. 2021.11.22
  21. 지금으로부터 1년 전, 애플 실리콘 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당시 M1 맥에 대한 첫 번째 리뷰가 나왔고, 그 후 얼마 지나지 않아 M1 맥이 애플 스토어와 맥 사용자에게 배송됐다.   사용자는 애플이 설계한 M1 프로세서로 더 밝은 ...

  22. 아이메시지 이모티콘, 안드로이드 폰에서도 받는다

  23. 2021.11.22
  24. 안드로이드 사용자와 문자를 주고받은 경험이 있다면, 보낸 메시지에 대한 상대방의 리액션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을 것이다. 안드로이드 사용자가 단체 대화에 참여하는 즉시, 애플의 아이메시지(iMessage) 리액션 표현이 텍스트 프롬프트로 바뀌어 ...

  25. 애플의 2025년 목표는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블룸버그 통신

  26. 2021.11.19
  27. 애플이 자율주행 자동차 개발이라는 목표에 더욱 집중하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의 마크 거먼은 애플이 4년 안에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를 출시하는 것이 목표지만 2025년이라는 숫자는 바뀔 가능성도 있다고 보도했다. 여러 해 동안 애플은 프로젝트 타이탄이...

  28. iOS 15 프라이버시 강화 기능, “애플워치에서는 무용지물”

  29. iOS
    2021.11.18
  30. 애플은 iOS에 항상 새 프라이버시 기능을 추가한다. iOS 15도 환영할 만한 몇 가지 프라이버시 기능을 지원한다. 메일 프라이버시 보호(Mail Privacy Protection)는 애플 메일 앱을 사용할 때 이메일 내 웹 기반 콘텐츠로부터 사용자...

  31. “내 아이폰은 내가 수리한다” 애플, 셀프 서비스 수리 프로그램 공개

  32. 2021.11.18
  33. 애플이 17일, 사용자가 직접 고장난 아이폰을 순정 부품과 도구로 수리할 수 있는 ‘셀프 서비스 수리(Self Service Repair)’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셀프 서비스 수리 프로그램은 2022년 초 미국에서 출시되고 점차 다른 국가로 확대될 ...

  34. 글로벌 칼럼 | 사이드로딩은 결국 기업과 개인 모두에 손해다

  35. 2021.11.16
  36. 일부 국가에서 사이드로딩(sideloading)을 강제하는 법안이 만들어지고 있는 가운데, 애플이 이에 대한 반대 캠페인을 계속하고 있다. 사이드로딩이란 애플의 자체 앱 마켓인 '앱 스토어'를 통하지 않고도 앱을 다운로드해 설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

  37. IDG 블로그 | 애플 실리콘 ‘대약진’ 따라잡기 위한 개발자와 맥 관리자의 임무

  38. 2021.11.15
  39. 애플이 새 맥북 프로 노트북을 공개한 지 3주가 지났지만 거의 모든 모델에 대한 주문건은 늘 그랬듯이 몇 주 미뤄지고 있다. 만약 발매일인 10월 18일에 바로 주문하지 않았거나 10월 26일 이후에 애플 스토어에서 구입할 제품이 생겼다면 잠시 기다려...

  40. IDG 블로그 | 터치 바의 실패 이후 애플의 '입력 경험 혁신' 몇 가지 가능성

  41. 2021.11.15
  42. 마침내 (다행스럽게도!) 신형 맥북 프로에서 상단의 터치 바가 사라졌다. 현재 터치 바가 달린 13인치 맥북 프로에서도 조만간 빠질 것으로 보인다. 애플의 키보드 실험이 결국 실패로 끝났다는 상징적인 변화다. 2015년 등장했던 버터플라이 키보드에 이...

  43. "보안 강제하고 업무 데이터 분리" 애플, '기업용 구독 서비스' 내놓는다

  44. 2021.11.11
  45. 애플은 기업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왔다. 맥과 아이패드가 강력한 생산성 기기라고 주장한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나 기업에서 이들 기기를 사용하는 데 필요한 소프트웨어와 서비스는 충분치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이런 상황을...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