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소셜미디어

“구글+ 성장에 가속 붙나…” 사용자 6,200만 돌파 추정

Jay Alabaster | IDG News Service 2012.01.02
최근 구글+ 하루 평균 가입자 수가 급증하면서, 전체 회원 수가 6,200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알려졌다.
 
Ancestry.com과 FamilyLink.com의 창업자인 폴 앨런은 지난 주 초, 구글+ 블로그에 이같이 추정하면서, 현재 하루 평균 가입자 수는 62만 5,000명인데, 꾸준히 증가해 올해 말까지 구글+ 사용자 수가 4억 명을 넘을 것으로 예상했다. 현재 페이스북의 사용자 수는 8억 명이다.
 
앨런은 “연말 휴가 기간이었고, TV 광고, 안드로이드 4 가입, 유명인을 활용한 마케팅, 혹은 바이럴 마케팅 등 여러 요소가 결합된 것이겠지만, 지난 몇 주간 하루 평균 구글+ 가입자 수가 눈에 띄게 늘어난 것은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그 동안 앨런은 구글+에 대해서 다소 공격적인 추정을 해왔다. 비록 공식적인 숫자가 발표되면 추정치를 수정하곤 했지만, 지난 10월에 그는 구글+ 사용자 수를 5,000만 명으로 예상했지만, 그 다음 주에 바로 구글 CEO인 래리 페이지는 4,000만 명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앨런은 미국인들이 사용하는 일반 성을 기준으로 구글+ 계정을 검색해 숫자를 파악하고, 각 성이 차지하고 있는 비율을 곱하여 사용자 수를 추정했다. 이런 방법은 해당 사용자들이 얼마나 활동을 하고 있는지는 알 수 없다.
 
앨런은 구글+ 사용자 수가 1월에 6,280만 명, 2월에는 8,52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했다. editor@itworld.co.kr
 Tags SNS 소셜 네트워크 구글+ 구글 플러스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