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21

델 테크놀로지스, 스케일아웃 NAS ‘아이실론 올 플래시’ 공개

편집부 | ITWorld
델 테크놀로지스는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서 열린 ‘델 EMC 월드 2016’에서 ‘델 EMC 아이실론(Isilon)’의 올 플래시 버전을 발표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아이실론 올 플래시가 높은 성능과 확장성은 물론 다중 프로토콜 지원으로 급증하는 비정형 데이터 업무에 최적화돼 있다고 설명했다.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이 같은 비정형 데이터를 쉽고 빠르게 처리할 수 있도록 스케일아웃 NAS 방식을 기반으로 플래시의 성능과 다중 프로토콜 지원 및 보안 기능을 더한 제품이다.



‘프로젝트 나이트로(Nitro)’로 알려져 온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고밀도 블레이드 노드(bladed-node) 아키텍처를 채용해 4U 크기의 섀시 내에 4개 노드로 구성되며, 단일 섀시당 최대 924TB의 용량과 25만 IOPS, 15GB/s의 대역폭을 제공한다. 시스템 용량은 최소 96TB에서 최대 92.4PB까지 스케일아웃 방식으로 손쉽게 확장할 수 있으며, 스토리지 노드는 최대 400개, 초당입출력회수는 2,500만 IOPS, 총 대역폭은 초당 1.5TB까지 확장할 수 있다.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피보탈이나 호튼웍스, 클라우데라, IBM, 스플렁크 등의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지원을 통해 실시간에 준하는 데이터 분석이 가능하며, 4K 영상 스트리밍, 유전자 염기서열 분석, 전자설계자동화(EDA) 등의 워크로드를 소화한다. 또한 NFS, SMB, HDFS, 오브젝트, NDMP, FTP 등 거의 모든 프로토콜을 지원하므로, 사용 프로토콜과 관계없이 비정형 데이터에 대한 읽기/쓰기 접근이 가능하다.

스토리지 활용률이 80%에 달하는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아이실론 스마트Dedupe’ 솔루션을 통해 중복 데이터를 제거, 스토리지 가용 용량을 30% 이상 추가로 늘릴 수 있다. 또한 스토리지 계층화 솔루션인 ‘스마트 풀(SmartPools)’과 ‘클라우드풀(CloudPools)’의 자동 티어링(tiering) 기능을 통해 애플리케이션 종류에 따라 데이터를 클라우드나 다른 스토리지로 배분해 최적화된 스토리지 운영을 뒷받침한다. 또한 새로운 클러스터로 구축할 수도, 기존의 아이실론 클러스터에 유연하게 통합할 수도 있어, 데이터 레이크(Data Lake)를 유연하게 구축하고, 총소유비용을 낮출 수 있다.

역할 기반 접근제어(Role-Based Access Control), 엑세스 존 보호(secure access zones), WORM(Write-Once Read Many) 데이터 보호, 파일 시스템 감사, SED(Self-Encrypting Drive)를 통한 저장된 비활성 데이터 암호화(Data-at-Rest Encryption)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델 EMC 본사 김경진 수석 부사장은 “빅데이터의 활용 분야가 날로 다양해짐에 따라 비정형 데이터의 비중이 점차 커지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미디어, 생명과학, EDA(전자설계자동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비정형 데이터의 빠른 처리가 중요시되고 있다”며, “아이실론은 올 플래시와 만나 비정형 데이터 처리를 위한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6.10.21

델 테크놀로지스, 스케일아웃 NAS ‘아이실론 올 플래시’ 공개

편집부 | ITWorld
델 테크놀로지스는 미국 텍사스 오스틴에서 열린 ‘델 EMC 월드 2016’에서 ‘델 EMC 아이실론(Isilon)’의 올 플래시 버전을 발표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아이실론 올 플래시가 높은 성능과 확장성은 물론 다중 프로토콜 지원으로 급증하는 비정형 데이터 업무에 최적화돼 있다고 설명했다.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이 같은 비정형 데이터를 쉽고 빠르게 처리할 수 있도록 스케일아웃 NAS 방식을 기반으로 플래시의 성능과 다중 프로토콜 지원 및 보안 기능을 더한 제품이다.



‘프로젝트 나이트로(Nitro)’로 알려져 온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고밀도 블레이드 노드(bladed-node) 아키텍처를 채용해 4U 크기의 섀시 내에 4개 노드로 구성되며, 단일 섀시당 최대 924TB의 용량과 25만 IOPS, 15GB/s의 대역폭을 제공한다. 시스템 용량은 최소 96TB에서 최대 92.4PB까지 스케일아웃 방식으로 손쉽게 확장할 수 있으며, 스토리지 노드는 최대 400개, 초당입출력회수는 2,500만 IOPS, 총 대역폭은 초당 1.5TB까지 확장할 수 있다.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피보탈이나 호튼웍스, 클라우데라, IBM, 스플렁크 등의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지원을 통해 실시간에 준하는 데이터 분석이 가능하며, 4K 영상 스트리밍, 유전자 염기서열 분석, 전자설계자동화(EDA) 등의 워크로드를 소화한다. 또한 NFS, SMB, HDFS, 오브젝트, NDMP, FTP 등 거의 모든 프로토콜을 지원하므로, 사용 프로토콜과 관계없이 비정형 데이터에 대한 읽기/쓰기 접근이 가능하다.

스토리지 활용률이 80%에 달하는 아이실론 올 플래시는 ‘아이실론 스마트Dedupe’ 솔루션을 통해 중복 데이터를 제거, 스토리지 가용 용량을 30% 이상 추가로 늘릴 수 있다. 또한 스토리지 계층화 솔루션인 ‘스마트 풀(SmartPools)’과 ‘클라우드풀(CloudPools)’의 자동 티어링(tiering) 기능을 통해 애플리케이션 종류에 따라 데이터를 클라우드나 다른 스토리지로 배분해 최적화된 스토리지 운영을 뒷받침한다. 또한 새로운 클러스터로 구축할 수도, 기존의 아이실론 클러스터에 유연하게 통합할 수도 있어, 데이터 레이크(Data Lake)를 유연하게 구축하고, 총소유비용을 낮출 수 있다.

역할 기반 접근제어(Role-Based Access Control), 엑세스 존 보호(secure access zones), WORM(Write-Once Read Many) 데이터 보호, 파일 시스템 감사, SED(Self-Encrypting Drive)를 통한 저장된 비활성 데이터 암호화(Data-at-Rest Encryption)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델 EMC 본사 김경진 수석 부사장은 “빅데이터의 활용 분야가 날로 다양해짐에 따라 비정형 데이터의 비중이 점차 커지고 있으며, 국내에서도 미디어, 생명과학, EDA(전자설계자동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비정형 데이터의 빠른 처리가 중요시되고 있다”며, “아이실론은 올 플래시와 만나 비정형 데이터 처리를 위한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