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7.01

KT, 옴니텔 차이나와 중국 모바일 콘텐츠 시장 공략

편집부 | ITWorld

KT(www.kt.com)는 옴니텔 차이나(www.qtt.cn)와 손잡고 본격적으로 중국 모바일 콘텐츠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KT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모바일 아시아 엑스포 2013’(Mobile Asia Expo 2013, 이하 MAE)에서 옴니텔 차이나와 함께 참여해 광고와 게임, 두 분야의 모바일 콘텐츠를 선보였다.

이번에 시연된 모바일 광고 플랫폼은 ‘애드라떼’의 중국판 모델로 KT와 한국 앱디스코가 협력해 제작했다.

KT는 올해 4분기내 옴니텔 차이나를 통해 중국 전역에 서비스할 예정이며, 고객들이 이 앱을 사용해 얻은 현금성 포인트로 KT 엠하우스의 기프티쇼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KT는 과거 10년 동안 매년 10% 이상 성장해온 중국 콘텐츠 시장은 올해에도 연평균 12%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에 KT는 지난해 4월, 중국 31개 성 전역을 커버하는 영업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는 옴니텔 차이나의 지분 25%를 인수, 중국 모바일 콘텐츠 시장 진출을 위한 첨병으로 적극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양사는 현재, 차이나 모바일의 게임포털(G Plus) 대상 게임 유통 및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도전 바리스타, 바람의 전설’ 등 모바일 게임 콘텐츠 30여종은 이미 피처폰 게임으로 제공, 작년 말부터 상용화됐고 한중일 앱 교류 마켓인 OASIS를 통해 한국에서 인기있는 게임들 역시 현지화해 중국 전역에 알리고 있는 중이다. 더불어 중국의 우수 게임 역시 발굴해 올레마켓을 통해 한국시장에서 서비스할 예정이다.

KT 글로벌 & 엔터프라이즈 부문 김홍진 사장은 “KT는 옴니텔 차이나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모바일 콘텐츠 사업뿐만 아니라 추후 모바일TV, 클라우드, M2M 등 사업을 다각화해 글로벌 미디어 유통 그룹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3.07.01

KT, 옴니텔 차이나와 중국 모바일 콘텐츠 시장 공략

편집부 | ITWorld

KT(www.kt.com)는 옴니텔 차이나(www.qtt.cn)와 손잡고 본격적으로 중국 모바일 콘텐츠 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KT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모바일 아시아 엑스포 2013’(Mobile Asia Expo 2013, 이하 MAE)에서 옴니텔 차이나와 함께 참여해 광고와 게임, 두 분야의 모바일 콘텐츠를 선보였다.

이번에 시연된 모바일 광고 플랫폼은 ‘애드라떼’의 중국판 모델로 KT와 한국 앱디스코가 협력해 제작했다.

KT는 올해 4분기내 옴니텔 차이나를 통해 중국 전역에 서비스할 예정이며, 고객들이 이 앱을 사용해 얻은 현금성 포인트로 KT 엠하우스의 기프티쇼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KT는 과거 10년 동안 매년 10% 이상 성장해온 중국 콘텐츠 시장은 올해에도 연평균 12%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에 KT는 지난해 4월, 중국 31개 성 전역을 커버하는 영업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는 옴니텔 차이나의 지분 25%를 인수, 중국 모바일 콘텐츠 시장 진출을 위한 첨병으로 적극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양사는 현재, 차이나 모바일의 게임포털(G Plus) 대상 게임 유통 및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도전 바리스타, 바람의 전설’ 등 모바일 게임 콘텐츠 30여종은 이미 피처폰 게임으로 제공, 작년 말부터 상용화됐고 한중일 앱 교류 마켓인 OASIS를 통해 한국에서 인기있는 게임들 역시 현지화해 중국 전역에 알리고 있는 중이다. 더불어 중국의 우수 게임 역시 발굴해 올레마켓을 통해 한국시장에서 서비스할 예정이다.

KT 글로벌 & 엔터프라이즈 부문 김홍진 사장은 “KT는 옴니텔 차이나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모바일 콘텐츠 사업뿐만 아니라 추후 모바일TV, 클라우드, M2M 등 사업을 다각화해 글로벌 미디어 유통 그룹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