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듀얼모니터

"듀얼 vs. 울트라와이드" 나에게 적합한 모니터 구성 찾기

데스크톱 공간을 공간을 최대한 넓히고 싶은가? 여기 2가지 옵션이 있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또는 듀얼 모니터 설정이다. 어느 쪽을 선택하든 사용자의 의도에 따라 화면 공간이 크게 확장될 것이다. 하지만 울트라와이드와 듀얼 모니터 구성은 저마다 장단점이 있다. 2가지 옵션 중 자신에게 적합한 것을 선택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폭 : 듀얼 모니터의 승리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나 듀얼 모니터를 구입하려는 사람은 사용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 공간이 많기를 원한다. 각 시나리오에서 사용자가 얻는 공간은 얼마나 될까?  가장 일반적인 크기인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생각하는 것만큼 크지 않다. 높이는 27인치 와이드스크린 모니터와 거의 같으며, 너비가 약 8인치 정도 더 넓은 정도다. 반면 27인치 모니터 2개 구입하면 첫 번째 모니터만큼 큰 두 번째 모니터를 얻게 된다. 두 번째 27인치 모니터는 설정된 너비에 23.5인치를 추가한다.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보다 약 15.5인치 더 넓다.  하나의 디스플레이로 27인치 모니터 2대와 맞먹으려면 삼성의 SHG90처럼 가로세로의 비율이 32:9인 49인치 슈퍼울트라와이드 디스플레이에 돈을 쏟아부어야 한다. 27인치 모니터 2대를 나란히 놓은 것과 높이와 너비가 거의 같지만, 가격은 훨씬 비싸다.    어떤 울트라와이드도 따라올 수 없는 듀얼 모니터의 이점이 있다. 바로 유연성이다. 2대의 모니터 중 하나를 세로 방향으로 사용하면 가로 공간 대신 세로 공간을 추가할 수 있다. 기본 모니터에서 작업하는 동안 다른 화면에는 문서를 띄워야 하거나 여러 가지 소셜 미디어 및 채팅 앱을 열어야 할 때 완벽하다. 다양한 크기의 모니터를 조합해 사용자의 책상 크기에 완벽하게 맞출 수도 있다.  멀티태스킹 : 듀얼 모니터의 승리 듀얼 모니터의 유연성은 필요에 따라 설치 형태를 변경할 수 있기 때문에 멀티태스킹 측면에서도 이점이 된다. 하지만 ...

모니터 울트라와이드 듀얼모니터 2022.08.04

'멀티태스커의 꿈' 화면 2개 위로 쌓은 LG 16:18 듀얼업 모니터

16:9 화면비를 구현하는 컴퓨터 모니터가 많은데, 그중에서도 최근 실험적인 제품이 출시됐다. 대부분 울트라와이드나 메가 울트라와이드 제품인데 특히 게이머를 겨냥해 16:9 모니터를 양 옆으로 늘린 49인치 모니터가 눈에 띈다. 그러나 LG는 정반대의 아이디어를 내놨다. LG 듀얼업 28MQ780 모니터는 거의 16:18 화면비에 가까운 와이드스크린으로, 표준 와이드스크린 모니터를 위로 쌓은 형태를 띄고 있다. 너비보다 높이를 택한 것이다. 나노IPS 패널 비율은 2560ⅹ2880으로 1440p 모니터의 두 배격이다. 크기는 해상도 단순 계산보다 약간 작다. 대각선 길이가 27.6인치, 즉 21인치 모니터와 유사한 화면 공간이 2배로 늘어난 제품이다. 밝기는 300니트, 명암비는 1000:1이며 고급 게이머가 원하는 것보다 약간 낮은 60Hz 주사율이 아쉽다.    그러나 LG가 초점을 맞춘 것은 게이머가 아니라 사무직 근로자다. 에르고 스탠드를 책상 가장자리에 고정해 사용할 수 있으며, 기본적으로 가상 모니터 영역인 수직 분할 보기 기능이 제공돼 공간을 절약할 수 있고 창을 나란히 두거나 위로 쌓아서 더욱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워드 프로세서와 스프레드 시트 애플리케이션을 붙잡고 수 시간을 씨름하는 개발자나 회사원의 눈이 번쩍 뜨일 것임을 짐작할 수 있다.   HDMI 입력 포트 2개, DP 포트 1개, 영상용 USB-C 포트 1개를 지원하고 노트북에 최대 96W의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 USB-A 포트 2개로 주변 액세서리를 연결할 수 있다. 또한 모바일 기기에 많이 사용되는 자동 밝기 감지 기와 2개의 7W 스피커를 탑재했다. 내년에 출시될 예정인 듀얼업 모니터의 권장가격은 아직 확실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새로운 패널 모양과 해상도에 맞게 약간 높은 가격이 책정될 것임을 짐작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멀티태스킹 듀얼모니터 2021.12.23

기업 생산성 극대화를 위한 업무 환경 혁신 전략 - IDG Summary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 속에서 기업들은 경쟁력 확보를 위해 여러 최신 기술을 도입하는 중이다. 이런 상황 속에서 기업들이 놓치기 쉽지만, 결코 놓쳐서는 안 되는 부분이 바로 업무 환경이다. 직원은 비즈니스의 핵심이며, 이들의 업무 생산성은 비즈니스 성과와 직접 연결되기 때문이다.  생산성을 극대화하기 위한 업무 환경 혁신 전략을 Dell이 제시하는 5가지 사용자 유형과 이들을 위한 최신 혁신 기술을 통해 살펴본다. 주요 내용 - 업무 생산성 향상을 위한 첫걸음 - 사무실 중심의 근무자 : 고성능 데스크톱과 듀얼 모니터 - 회사 내 이동이 잦은 근무자 : 업무 연속성 확보가 핵심 - 출장/외근이 많은 근무자 : 작고 가벼운 휴대용 디바이스 - 재택/원격 근무자 : 데이터 접근성과 원활한 커뮤니케이션 - 전문가 유형 : 고사양, 고해상도 그리고 첨단 기술을 갖춘 디바이스 -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업무 환경 혁신으로부터

데스크톱 듀얼모니터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2018.12.27

“데스크톱 저리가!”… 상상 속 최고의 노트북

데스크톱을 수렁으로 빠뜨릴 최고의 노트북은 어떤 스펙을 갖추고 있을까? PC월드는 애플, HP, 인텔, 레노보, 도시바 등의 제품에서 최고의 기술만을 뽑아서 꿈의 듀얼 모니터 노트북을 상상해봤다.   트윈, 슬라이딩 스크린 2개의 밝고 빛나는 OLED 와이드 스크린은 HP의 터치스마트 PC 스타일의 멀티터치 입력과 풀 HD 영상을 지원한다. 왼쪽 스크린이 위쪽에, 오른쪽 스크린이 아랫쪽에 겹쳐서 덮여있다가 열 때는 슬라이드로 밀면서 위로 열 수 있다. 두 스크린 모두 기울이거나 회전해서 사용하기 편하도록 조절할 수 있다. 이와 비슷한 컨셉의 노트북이 얼마전 공개됐다. 레노버는 최근 씽크패드(ThinkPad ) W700ds 노트북을 공개했는데, 이는 17인치 짜리 메인 스크린과 10.6인치의 보조 스크린이 장착돼 있다. 키보드와 터치패드 스크린 옵티머스(Optimus)의 막시무스(Maximus) 스타일 키보드(우측의 사진처럼 각 키에는 독립적으로 프로그래밍할 수 있는 OLED 디스플레이가 달려있다)는 애플 제품에서 영감을 받은 터치패드 및 위젯 등을 위한 멀티터치 압력감지 유리 스크린과 함께 사용된다. 키보드와 스크린은 또한 책상에 앉아있을 때 분리할 수 있고 , 또는 서로 위치를 바꿀 수도 있다. 내부 인텔의 모바일 코어 i7 CPU가 2009년 초 큰 인기를 모을 것이다. 올해 말에는 차세대 플랫폼인 칼펠라(Calpella)가 출시될 것으로 기대된다. 듀얼 웹 캠 여러 부분을 보여줄 수 있도록 고화질 영상으로 채팅을 할 수 있는 웹 캠과 어두운 상황에 최적화된 웹 캠을 모두 갖추고 있다. 스피커 도시바의 코스미오(Qosmio) 노트북처럼 내부에 보조확성기를 내장하고 있는 하만카돈(Harman/Kardon)의 스테레오 스피커가 달려있다. 또한, X305등 최신 코스미오 모델에서 볼 수 있는 SLI 그래픽, HDMI 포트, S/PDIF 인터페이스를 채택했다. ...

HP IBM Lenovo 2009.01.05

다중 디스플레이 구축 ‘이렇게 하면 되고’

디스플레이 확장은 맥맨션(McMansion)을 구입하는 것과는 달리 쓸데없는 허영심을 충족시켜주는 것 이상의 효과를 갖온다. 다수의 모니터는 실제로 생산성을 향상시키기 때문이다. 특히 하나의 대형 모니터보다 다수의 소형 모니터들이 더욱 효과적이다. 유명 블로거 앳우드는 ‘대형 디스플레이의 모순’이라는 포스트를 통해 작은 모니터 여러 대의 효용성에 대해 다음과 같이 기술했다. “사용자들은 윈도우창의 크기를 조절하고, 이동시키고, 겹침 순서(z-order)를 정하느라 시간을 허비하는 대신, 한 번에 하나의 최대화된 창을 다룰 수 있다. 텔레비전의 채널을 돌리는 것과 별반 다를 바 없이 최대화된 어플리케이션 창을 넘나들 수 있는 셈이다.” 무엇보다 결정적인 장점은 한 개의 대형 고성능 모니터 대신 여러 개의 소형 모니터들을 구입하는 데 드는 비용이 훨씬 저렴하다는 사실이다. 인지도 있는 브랜드의 28형 LCD 모니터의 가격대는 50만원을 훌쩍 넘어서는데, 이는 19인치 모니터 2~3대를 구입할 수 있는 가격과 맞먹는다. 이미 노트북이나 다른 모니터를 가지고 있다면, 20만원 이하의 비용으로도 듀얼 디스플레이를 설치할 수 있다. CRT 모니터라도 상관없다면 10만원도 소요되지 않는다. 1단계 : 모니터 마련하기 LCD 모니터의 가격은 지난 몇 년처럼 큰 폭으로 하락하는 일은 더 이상 없을 지도 모르지만 아직도 여전히 하락 추세에 있다. 7월 초 현재, 뷰소닉 NEC 등 유명 제조사들의 19인치 LCD모니터들은 15만원 정도에 불과하다. 인지도가 낮은 제품은 12만원 선에 팔리기도 한다. 이 비용이 부담스럽다면 중고장터를 둘러보자. 17~19형 CRT 모니터 정도는 분명히 무료로 구할 수 있다. 택배비 정도는 들어야 하겠지만 말이다. 주는 사람 입장에서도 재활용처리용을 지불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고마워할 일이다. 물론, CRT모니터는 영 불편해서 싫다는 사용자들도 있을 것이다. 또 LCD모니터는 CRT에 비해 전력을 1/3만 ...

다중디스플레이 듀얼모니터 2008.07.24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