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보고서 "인텔 브레이드우드, SSD 수요에 찬물"

Dan Nystedt | IDG News Service 2009.09.02

오브젝티브 어낼리시스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SSD가 대중화되기까지 좀더 오랜 시간이 걸릴지도 모른다.

 

이 보고서는 인텔이 제안한 브레이드우드(Braidwood) 기술이 SSD 수요를 잠재우는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관측했다.

 

인텔은 이 기술을 지난 6월 대만 컴퓨텍스 전시회에서 시연했던 바 있다.

 

브레이드우드란 낸드 플래시를 메인보드에 탑재해 보다 빠른 속도를 구현할 수 있게 하는 것으로, 과거 '롭슨'이라고 불렸던 기술과 유사하다.

 

이를 사용하면 시스템 부팅 성능과 애플리케이션 실행 속도, 데이터 입출력 속도를 개선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브젝티브 어낼리시스의 애널리스트 짐 핸디는 브레이드우드 기술에 대해 "적당한 시기에 등장한 적당한 해결책"이라고 묘사했다.

 

브레이드우드는 인텔 5시리즈 칩셋 및 클락데일 프로세서에서 지원될 예정이다.

 

오브젝티브 어낼리시스의 보고서는 브레이드우드가 판도를 바꿀 만하다고 평가했다.

 

짐 핸디는 보고서에서는 "PC 내부에 낸드 플래시를 삽입하는 이 기술은 SSD의 수요를 경감시키는 한편, ONFI(open NAND flash interface)를 준수하지 않는 낸드 플래시 제조사에게 어려움을 안겨다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브레이드우드가 하드디스크의 장점과 SSD의 장점을 결합해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editor@id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