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9.29

삼성-MS의 특허 계약, 윈도우 폰 축제 분위기

Jared Newman | PCWorld
마이크로소프트는 특허 크로스 라이선싱 계약 덕분에 삼성이 판매하는 모든 안드로이폰이나 태블릿에 대해 댓가를 받게 됐다. 한 마디로 삼성 안드로이드폰인 갤럭시S의 성공은 마이크로소프트에게 캐시 카우가 된 것이다.  
 
표면적으로는 안드로이드에게는 나쁜 소식이다. 운영체제 라이선스를 무료로 공급받아야 하지만 이제 마이크로소프트는 삼성과 HTC 양 사로부터 수익을 뽑아내고 있다. 이는 미국에서 판매되는 모든 안드로이드 폰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삼성, HTC, 그리고 그밖에 업체들이 번 돈을 마이크로소프트가 짤라 가는 것은 안드로이드 기기를 만들고 이 시장을 형성할 의욕이 감퇴될 수 밖에 없다. 
 
보도자료에 따르면 삼성과 마이크로소프트의 거래는 MS 운영체제의 '개발 및 마케팅 협력'이라는 광범위한 합의를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윈도우 폰에 대한 더 큰 의미가 있다. 삼성전자는 이미 윈도우폰을 만들고 있지만 우선 순위는 분명히 안드로이드였다. 그러나 이번 계약으로 인해 삼성전자의 우선순위가 바뀔 수도 있다. 
 
되돌아보면, 마이크로소프트와 HTC와의 협약에는 이런 내용의 조항이 없었다. 적어도 당시 마이크로소프트의 보도자료에 언급되지 않았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다른 제조업체에서는 더 많은 라이선스 수익을 추구한 반면에 삼성에게는 윈도우 폰을 개발하고, 시장을 여는 데 도와달라는 의미로 받아들여진다. 
 
이번 협약은 윈도우 폰을 좋아하고 이의 번영을 보고 싶은 이들에게는 너무나 좋은 소식이다. 그러나 구글 팬에게는 매우 화가 나는 일이 될 수 있다. 구글은 마이크로소프트에 대해 "스마트폰 시장에서 성공하는 것을 떨어트리는 그들은 다른 이들의 업적에서 이익을 갈취하고 혁신의 속도를 방해하기 위한 법적 조치를 재정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 협정의 효과와는 관계없이 안드로이드 또는 윈도우 폰 간의 불꽃놀이는 확실히 지켜볼 만하다. editor@itworld.co.kr


2011.09.29

삼성-MS의 특허 계약, 윈도우 폰 축제 분위기

Jared Newman | PCWorld
마이크로소프트는 특허 크로스 라이선싱 계약 덕분에 삼성이 판매하는 모든 안드로이폰이나 태블릿에 대해 댓가를 받게 됐다. 한 마디로 삼성 안드로이드폰인 갤럭시S의 성공은 마이크로소프트에게 캐시 카우가 된 것이다.  
 
표면적으로는 안드로이드에게는 나쁜 소식이다. 운영체제 라이선스를 무료로 공급받아야 하지만 이제 마이크로소프트는 삼성과 HTC 양 사로부터 수익을 뽑아내고 있다. 이는 미국에서 판매되는 모든 안드로이드 폰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삼성, HTC, 그리고 그밖에 업체들이 번 돈을 마이크로소프트가 짤라 가는 것은 안드로이드 기기를 만들고 이 시장을 형성할 의욕이 감퇴될 수 밖에 없다. 
 
보도자료에 따르면 삼성과 마이크로소프트의 거래는 MS 운영체제의 '개발 및 마케팅 협력'이라는 광범위한 합의를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윈도우 폰에 대한 더 큰 의미가 있다. 삼성전자는 이미 윈도우폰을 만들고 있지만 우선 순위는 분명히 안드로이드였다. 그러나 이번 계약으로 인해 삼성전자의 우선순위가 바뀔 수도 있다. 
 
되돌아보면, 마이크로소프트와 HTC와의 협약에는 이런 내용의 조항이 없었다. 적어도 당시 마이크로소프트의 보도자료에 언급되지 않았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다른 제조업체에서는 더 많은 라이선스 수익을 추구한 반면에 삼성에게는 윈도우 폰을 개발하고, 시장을 여는 데 도와달라는 의미로 받아들여진다. 
 
이번 협약은 윈도우 폰을 좋아하고 이의 번영을 보고 싶은 이들에게는 너무나 좋은 소식이다. 그러나 구글 팬에게는 매우 화가 나는 일이 될 수 있다. 구글은 마이크로소프트에 대해 "스마트폰 시장에서 성공하는 것을 떨어트리는 그들은 다른 이들의 업적에서 이익을 갈취하고 혁신의 속도를 방해하기 위한 법적 조치를 재정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 협정의 효과와는 관계없이 안드로이드 또는 윈도우 폰 간의 불꽃놀이는 확실히 지켜볼 만하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