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CES2023

글로벌 칼럼 | 마침내, OLED 모니터의 해가 왔다

PC 마니아와 게이머들이 몇 년 동안 애타게 기다려온 OLED 모니터의 대중화가 2023년 CES에서 마침내 윤곽을 드러냈다. 작년에도 있기는 했다. 에일리언웨어 AW3423DW는 분명 훌륭한 제품이지만, 필자의 바람과 달리 OLED 대세를 이끄는 시발점은 되지 못했다.   CES 2023은 다를 수 있다. LG는 고가의 45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와 그보다 대중적인 27인치 1440p 모니터를 들고 왔다. 두 제품 모두 지금 사전 주문할 수 있다. 삼성도 49인치 슈퍼 울트라와이드 오디세이 OLED G9(Odyssey OLED G9)를 2023년 초에 출시한다. 모두 모니터 자체로도 인상적인 제품이며, 이런 모니터에 장착된 OLED 패널은 앞으로 에이수스, 에이서, 에일리언웨어, 도우(Dough), MSI 등 다양한 업체의 디스플레이에서 주류 패널로 사용된다. 불붙은 OLED 경쟁 PC용 모니터로 OLED가 끝없이 ‘태동기’에 머물러 있었던 대표적인 이유는 선택의 여지가 별로 없었기 때문이다. OLED 패널을 생산하는 업체가 LG와 삼성을 비롯해 소수에 불과하고, 모니터 제조업체들이 선택할 수 있는 패널 옵션도 그동안에는 매우 제한적이었다. 모니터용으로 공급되는 OLED 패널의 생산량이 적었기 때문에 가격은 높을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CES 2023에서 변화가 나타났다. 이제 경쟁이 시작된다.   LG와 삼성은 2020년에 PC용 OLED 시장에 진출했다. 지난 2년 사이 PC 노트북을 구매한 사람이라면 알겠지만,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노트북이 예전보다 훨씬 많아졌고 지금은 1,000달러 미만의 노트북에도 OLED가 탑재된다. LG와 삼성 간의 전쟁은 PC 모니터 가격 하락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다.  두 회사 모두 자체 OLED 패널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LG는 WRGB OLED 패널, 삼성은 QD-OLED 기술이다. 또한 두 기업 모두 디스플레이 기술 시장에 막대한 영향력을 행사하며, 다양한 파트너와의 협...

OLED 모니터 PC모니터 2023.01.13

“호스 연결하면 끝” 사이버파워, 초간단 노트북 수랭 장치 공개

이제 휴대성에 중점을 둔 노트북의 시대는 갔다. 크고 강력한 노트북이 CES 2023을 장악했고, 데스크톱용 칩 같은 인텔 코어 HX 시리즈와 엔비디아 지포스 RTX 40 시리즈가 이런 흐름을 뒷받침했다. 하지만 이런 괴물급 부품을 길들이기 위해서는 보통 첨단 냉각 기술을 동원한 본격적인 설계가 필요하기 마련이다.    사이버파워(CyberPower)의 신형 트레이서(Tracer) VII 게임용 노트북은 다르다. 외장형 수랭 장치의 도움으로 초고속 프로세서를 더 안전하고 더 빠르게 구동할 수 있다. 사이버파워 트레이서 VII 엣지 I16G(16인치 240Hz IPS 디스플레이 모델)과 엣지 I17E(16:10, 240Hz 17인치 디스플레이 모델)의 겉모습은 평범한 게임용 노트북이다. 본체에는 인텔 코어 i9-13900HX나 엔비디아 지포스 RTX 4090 같은 고성능 칩이 탑재되어 있다.  하지만 정말로 흥미로운 부분은 상자처럼 생긴 외장장치이다. 이들 노트북은 뒷면에 관을 연결하는 포트가 있어 “착탈식 수랭 부가 장치”에 연결한다. 외장형 수랭 장치에는 데스크톱용 AIO 쿨러에서 볼 수 있는 라디에이터와 펌프, 팬이 담겨 있다. 외장 장치를 연결하고 해제하는 방법도 매우 간단하다. 수랭장치 상단에 물을 추가할 수 있는 주입구가 있으며, 장치 옆면에서 물이 얼마나 있는지 확인할 수 있다. 사이버파워는 수랭장치를 통해 얻을 수 있는 성능 향상 효과나 제품 가격은 밝히지 않았다. 두 노트북의 기본 가격도 저렴하지 않다. 16인치 모델은 약 2,800달러, 17인치 모델은 약 3,000달러이며, 두 제품 모두 2월 초에 출시될 예정이다. editor@itworld.co.kr

노트북 수랭식쿨러 사이버파워 2023.01.10

MSI, CES 2023서 인텔 코어 i9-13980HX 탑재 노트북 벤치마크 공개

MSI가 새로운 노트북 CPU 벤치마크, 그리고 그 CPU가 내장돼 있는 신제품 노트북 제품군을 모두 CES 2023에서 공개했다. CES에서 인텔은 노트북용 13세대 코어 칩, 코드명 랩터 레이크와 핵심 제품인 코어 i9-13980HX를 발표했다.   새로운 노트북용 13세대 코어 칩이 게임 플레이에서 12% 더 빠르다는 정도의 약간의 정보는 이미 알려져 있다. 사용자가 기다리는 것은 실제 CPU가 탑재된 노트북에서의 성능이지만 보통 벤치마크는 제품 출시가 임박해서야 공개되는 것이 보통이다. 올해는 다르다. CES 2023에서 MSI는 인텔 최고급 제품군인 코어 i9-13980HX 프로세서가 탑재된 타이탄 GT77 HX과 레이더 GE78 HX를 공개했다. 이례적으로 여기에 더해 PCI 익스프레서 5 SSD의 실제 성능을 측정하는 크리스털디스크마크, 모바일 프로세서 실행 속도를 측정하는 시네벤치 벤치마크 점수도 함께 제공했다. 다음 영상의 결과부터 말하자면 인텔 최신 프로세서를 큰 폭으로 따돌릴 만한 수치다.   MSI는 레이더 GE78 HX 외에도 레이더 GE68 HX 그리고 게이밍 노트북 같지 않은 외관의 스텔스 16 스튜디오, 스텔스 14, 사이보그 14 등 2023년에 출시될 다른 노트북도 전시했다. 오래된 PC 애호가라면 MSI 노트북 전면을 장식한 화려한 복고풍의 라이트 브라이트(Lite Brite) LED를 반가워할지도 모른다. 바닥면 섀시가 투명한 플라스틱 소재로 MSI 로고가 새겨져 있는 제품도 있다. 상세한 가격, 출시일, 사양 등은 추후 공개 예정이다. editor@itworld.co.kr 

MSI CES2023 CPU 2023.01.10

CES 2023에서 빛난 최고의 모니터 10선

올해 라스베가스에 열린 CES 2023은 PC 모니터의 흐름을 잘 보여주는 행사였다. 미래의 디스플레이로 여겨지는 OLED와 미니 LED(Mini-LED)가 곧 주류로 진입할 수 있음을 이번 행사에서 다시 확인할 수 있었으며, 모든 모니터 제조업체 일제히 새로운 디스플레이 기술을 활용해 중간급 또는 프리미엄급 제품을 출시했다. 개인적으로 필자는 이러한 모니터 영역이 TV 산업보다 훨씬 더 흥미롭다고 생각한다.    초광폭 폼팩터(super-ultrawide form factors)에서 폴딩 패널(folding panels)에 이르기까지 CES 2023에서 공개된 모니터는 강력한 성능을 보여줬다. 그중에서도 최고의 디스플레이로 보이는 제품 10가지를 선정해보았다.    LG 울트라기어 27GR95QE-B LG 울트라기어 27GR95QE-B(LG Ultragear 27GR95QE-B)는 엄밀히 말해 CES 2023 이전에 공개된 제품이긴 하나, 이번 CES에서 가장 중요한 모니터였다. LG의 새로운 27인치, 1,440p, 240Hz OLED 패널이 사용된 첫 번째 모니터이기 때문이다. 이 패널의 매력은 대단하다. 일단 1,440p 해상도는 뚜렷한 선명함을 제공할 수 있는 만큼 높고, 사이버펑크 2077(Cyberpunk 2077) 같은 높은 사양을 필요하는 게임도 무리 없이 즐길 수 있다. 패널 재생률은 게임하기에 이상적이며 윈도우 데스크탑에서도 뛰어난 반응성을 보였다. 가격은 더 눈길이 간다. LG 울트라기어 27GR95QE-B의 출고가는 999.99달러로, 비싼 편에 속하긴 하나 과거의 올레드 모니터보다는 훨씬 낮은 수준이다. 구매하고 나면 충분히 제값을 하고 있다고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에이서 프레데터 X27U 에이서는 프레데터 X27U(Predator X27U)를 통해 OLED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 LG 울트라기어 27GR95QE-B 패널과 동일하게 프레데터 X27U는 27인치...

CES2023 모니터 2023.01.09

“레노버의 과격한 선택” 듀얼 스크린 탑재한 요가북 9i 발표

레노버의 신형 요가북 9i가 키보드가 있어야 할 자리에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최초의 듀얼 스크린 노트북은 아니다. 하지만 가장 진지하고 틈새 폼팩터로 성공 가능성이 높은 제품일 것이다. 레노버라는 이름과 세련된 소비자 제품군 중 상위 기종이란 강점에 노트북이 성능을 온전히 발휘할 수 있는 사려 깊은 설계가 더해졌다.   요가북 9i의 특징 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두 개의 화면을 펼친 상태로 세울 수 있다는 점이다. 착탈식 키보드를 분리하고 종이접기 방식으로 세운다, 처음에는 어색해 보일 수 있지만, 듀얼 모니터 환경에 익숙한 사용자는 금방 장점을 알 수 있다. 휴대형 모니터 없이 지방 출장을 가더라도 듀얼 모니터 환경의 생산성을 그대로 가져갈 수 있기 때문이다.   씽크패드 X1 폴드처럼 키보드는 아래쪽 스크린을 덮으며 연결하고, 스크린의 나머지 부분은 터치패드나 위젯 디스플레이로 사용한다. 일반적인 투인원 구성으로 사용할 수도 있으며, 두 화면을 나란히 세워 사용할 수도 있다. 다양한 옵션을 제공하며, 모두 내장 스타일러스와 제스처 조작으로 화면과 윈도우를 관리할 수 있다.   인텔 코어 i7-U15 프로세서와 아이리스 X 그래픽, 16GB 메모리, 512GB/1TB 4세대 SSD 스토리지를 탑재하고, 일반 카메라와 윈도우 헬로를 위한 IR 센서, 프라이버시 셔터를 제공한다. 레노버는 10시간 동안 두 화면 모두에서 동영상을 재생할 수 있다고 주장한다. 확장 포트는 3개의 USB-C 포트를 지원한다. 올해 6월 출시 예정이며, 기본 가격은 2,099달러로 요가북 제품군에서도 비싼 편이다. editor@itworld.co.kr

레노버 요가북 노트북 2023.01.06

“아바타 3D를 노트북으로 보는 시대 올까” 에이수스, OLED 탑재한 3D 노트북 공개

3D 관련 하드웨어는 제조 업계에서 크게 주목하는 분야는 아니다. 그렇다고 아예 기술 발전이 없는 것은 아니다. 가령 에이서는 2021년 3D 안경 없이 3D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디스플레이를 노트북에 탑재해 출시했다. 에이수스도 비슷한 도전을 하는 모양새다. 이번 주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 행사에서 에이수스는 OLED 디스플레이가 들어간 최초의 3D 노트북 ‘프로아트 스튜디오북(ProArt Studiobook) 3D OLED’와 ‘비보북 프로(Vivobook Pro) 16X 3D OLED’를 선보였다. 이전에 나온 에이서의 3D 노트북은 LCD를 지원했다는 점에서 분명 차별점이 있다.    에이수스의 새로운 3D 노트북은 16인치 크기이며 3200×2000 패널, 120Hz 재생률, 550니트의 최대 밝기를 제공한다. 화질 품질을 대폭 올린 셈이다. 물론 가장 흥미로운 요소는 단연 3D다. 두 노트북은 버튼을 클릭하는 식으로 2D 모드와 3D 모드 사이를 전환할 수 있다. 3D 모드에선 아이트래킹(eye-tracking) 기술이 활성화돼, 콘텐츠가 입체적으로 느껴질 수 있게 만들었다. 실제로 필자가 미리 프로아트 스튜디오북을 테스트해보니, 그 성능은 의외로 좋았다. 에이수스가 자체적으로 만든 3D 콘텐츠만 확인한 것이었지만 3D 특유의 입체감을 잘 느낄 수 있었다.    물론 3D 효과를 경험할 수 있는 콘텐츠는 매우 적다. 거의 모든 영상 콘텐츠는 현재 2D 형태로 제작된다. 3D 효과를 영상 일부에 넣어 화려함을 줄 수 있지만, 종종 인위적으로 보이고 콘텐츠 전체 균형감을 깰 수도 있다. 그런 면에서 에이수스 입장에서는 앞으로 더 많은 제작자와 감독이 3D용 영화 및 TV 프로그램을 제작하기를 바랄 것이다. 그래야 3D 노트북이 일반 소비자뿐만 아니라 콘텐츠 제작자에게 유용하게 활용되는 길이 열리기 때문이다.  경쟁 기업인 에이서의 3D 노트북은 화면이 부드럽게 느껴지지 않고, 장면 전환도 매끄럽...

CES2023 에이수스 3D 2023.01.05

“게임을 이기는 프레임 속도” 500Hz 모니터 등장 : CES 2023

2022년 컴퓨텍스에서 소개된 후 소식이 없던 500Hz 모니터가 CES 2023에서 실제로 모습을 드러냈다.  게이머라면 더 빠른 GPU 프레임 속도와 모니터 주사율을 찬양해 마지 않는데, 모두 게임의 응답성을 극적으로 높여주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프로 게이머 중에는 게임의 그래픽 설정을 낮추는 경우도 많다.    기존에 화면 주사율이 가장 높은 모니터는 약 360Hz였다. 하지만 이번 CES 2023에서 에이수스 ROG 스위프트 프로 PG248QP와 에일리언웨어 500Hz 게이밍 모니터(AW2524H)가 500Hz 장벽을 넘었다. 두 제품 모두 24.5인치 1080p 디스플레이로, 엔비디아 지싱크 및 리플렉스 기술을 탑재해 한층 더 부드러운 영상을 보여준다.   일부 사용자는 60Hz 이상의 화면 주사율 차이를 느낄 수 없다고 지적하는데, 사실이 아니다. 엔비디아 디스플레이 엔지니어의 설명에 따르면, 화면 주사율은 두 배 이상 높여야 차이를 실감할 수 있다. 이 때문에 60Hz 모니터를 120Hz 모니터로 업그레이드하면 게임의 경험이 크게 향상되지만, 120Hz 모니터와 144Hz 모니터는 차이를 느끼기 어렵다. 필자 역시 144Hz 모니터를 360Hz 모니터로 업그레이드했을 때 게임의 움직임이 극적으로 부드러워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에일리언웨어는 아직 가격을 발표하지 않았지만, 에이수스는 ROG 스위프트 프로 PG248QP의 가격이 900달러라고 밝힌 바 있다. 에일리언웨어의 제품은 1분기 내에, 에이수스 ROG 스위프트 프로 PG248QP는 올봄 출시될 예정이다. editor@itworld.co.kr

모니터 디스플레이 게이머 2023.01.05

“화면을 접고 펼치고 늘리다” 삼성, CES서 슬라이드 방식 탑재한 폴더블 태블릿 공개

스마트 기기 업체는 최근 더 큰 화면을 제공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 중이다. 초기에는 폴더블 형태의 접고 펴는 방식으로 화면을 확대했다면, 이제는 슬라이드 형태로 화면을 늘리는 방안이 활발히 연구 중이다. 삼성도 여기서 빠지지 않았는데, 3일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 행사에서 폴더블 기술과 슬라이드 기술을 동시에 접목한 태블릿을 선보였다. ‘플렉스 하이브리드(Flex Hybrid)’라는 제품이다.    플렉스 하이브리드는 아직 프로토 단계에 있는 제품이며, 반으로 접을 수 있는 동시에 슬라이드 방식으로 화면을 펼쳐 열 수 있다. 가로세로 비율은 4:3이며, 10.5인치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태블릿을 최대로 펼쳤을 때 화면은 12.4인치이며, 가로세로 비율은 16:9로 바뀐다. 영상 콘텐츠를 보기 좋은 화면 비율이다.     스마트 기기에 접는 기술과 슬라이드 기술을 동시에 제공하는 것은 분명 혁신적이다. 다만 최초는 아니다. 2022년 3월 중국 가전제품 제조업체인 TCL은 새로운 10인치 기기를 발표했다. 이 역시 프로토타입 형태였지만, 스마트 기기에 접는 기술과 슬라이드 기술이 함께 지원해 더 큰 화면을 제공했다. 특히 화면 주사율이 일반적인 제품보다 2배 가량 높은 240Hz인 것이 특징이었다. 슬라이드 폰의 경우 삼성에서도 활발히 연구 중이다. 2022년 5월 삼성은 ‘갤럭시 Z 슬라이드’라는 프로토타입 형태의 스마트폰을 공개한 적 있다. 슬라이드로 화면을 늘리면 디스플레이가 6.7 인치로 커지는 형태였다.  프로토타입은 다른 제조사들도 언제든지 내놓을 수 있다. 핵심은 누가 먼저 시장에 공식 출시한 수 있느냐라는 부분이다. 실제 시장에 내놓기 위해 제조사는 두 가지 장벽을 넘어야 한다. 내구성과 가격이다. 일단 이런 기술에서는 부품이 계속 움직일 수 있기에 오랜 시간이 지나도 고장이 없도록 내구성을 강화해야 한다. 거기다 폴더블 스마트폰이 현재 비싸게 팔리고 있는 상황에서, 슬라이드 기...

삼성 CES2023 슬라이드 2023.01.04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3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