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유출

윈도우 7 RC 빌드, 파일 공유 사이트 통해 유출

윈도우 7의 첫 번째 RC(Release Candidate)  버전으로 추정되는 새로운 빌드가 몇몇 파일 공유 사이트를 통해 인터넷 상에 유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예를 들어 비트토렌트 관련 사이트인 Mininova.org 같은 곳에서 검색을 하면 윈도우 7 빌드 7057이 여러 개 검색되고 있다. 32비트와 64비트 버전 모두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상태.   불과 1주일 전에 빌드 7048이 유출된 이후 윈도우 7 빌드 7057이 다시 등장함으로써 윈도우 7은 지난 달 베타 버전 다운로드가 중지된 이후 세 번째로 비트토렌트를 통해 공유되고 있는 것이다. 빌드 7057에 대한 다운로드도 매우 활발하다. Mininova.org 측은 이번 빌드의 32비트 버전에 대한 비트토렌트 파일이 3만 7,000번 정도 다운로드됐다고 밝혔다.   이번 빌드가 RC 버전으로 의심되는 이유는 웹 상에 공개된 누출된 버전의 스크린샷에 나타난 EULA(end-user licensing agreement) 라벨에 "Microsoft Windows 7 Operating System Release Candidate 1"이라고 표시돼 있기 때문.   자료 : www.mydigitallife.info   하지만 이 스크린샷을 공개한 마이 디지털 라이프란 사이트는 이번 빌드가 실제 RC 버전인지에 대해서는 의문을 제기했다. RC 프리뷰 버전에 라이선스 문구가 포함된 것 뿐일 가능성도 있다는 것. 다른 한편으로는 Neowin.net 사이트에 올라온 스크린샷은 이번 빌드의 유효기간이 2010년 3월 2일까지라고 밝히기도 했다. 공식 베타 버전의 경우 2009년 여름까지였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2008년 10월 프리뷰 버전을 PDC 참가자에게 제공한 이후, 윈도우 7 유출로 계속 문...

유출 윈도우7 베타 2009.03.16

고객 정보 유출 피해, 한 건당 202달러 든다

고객 데이터 유출로 피해를 입은 미국 기업 43곳을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 피해 금액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포네몬(Ponemon Institute)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이들 기업의 피해 금액은 2006년 470만 달러에서 2007년 630만 달러, 2008년 660만 달러로 매해 증가했다. 고객 정보 하나당 비용은 전년 대비 2.5% 증가해 202달러에 달했다. 이러한 비용 증가는 사업상의 손실과 법적 비용 때문인 것으로 조사됐다.   포네몬의 수장 래리 포네몬은 “각각의 기업이 하나의 케이스 스터디다”라며, 이들 기업이 자발적으로 조사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포네몬의 이번 조사는 보안업체인 PGP가 후원했다.   이번 조사에서 이들 기업이 데이터 유출 사고와 후속 조처 과정에 대한 몇 가지 흥미로운 사실이 밝혀졌다.   우선 대부분의 기업이 상습적인 데이터 유출 기업이라는 점. 포네몬은 “이번 조사에 참여한 기업의 대부분은 이번 사고가 처음이 아니다. 84%가 상습적으로 데이터 유출이 발생한 기업”이라고 설명했다.   데이터 유출 사고를 처음 당한 기업의 경우 피해 금액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에 따르면 사고가 처음 발생한 기업은 고객 정보 1건당 243달러가 소요된 반면, 여러 번 사고를 겪은 기업은 192달러가 든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한 가지 흥미로운 것은 고객의 이탈률이다. 포네몬은 “일반적으로 고객들이 데이터 유출 사건에 대해 무관심할 것으로 생각하기 쉽지만, 사람들은 이 문제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둔다”고 지적했다.   데이터 유출 사건이 발생하면, 평균 3.6%의 고객이 해당 기업에 등을 돌리며, 헬스케어의 경우 6.5%, 금융서비스의 경우 5.5%로 더 높다. 피해 금액 역시 헬스케어의 경우 282달러로, 일반 유통업의 ...

유출 고객정보 금액 2009.02.03

IDG 설문조사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