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우 / 퍼스널 컴퓨팅

"파이어폭스에는 없다" 브라우저를 깔끔하게 정리하는 '탭 그룹' 활용법

Alaina Yee | PCWorld 2022.07.15
무엇이든 질서정연하게 정리하는 사용자라면 브라우저를 사용할 때 한 번에 10개 이상의 탭을 열어 두지는 않을 것이다. 탭 하나를 열면 모든 탭을 다 읽은 후 탭을 닫고, 모든 것이 정리된 상태로 돌아간다. 
 
ⓒ IDG / PhotoMIX / Pexels

하지만 필자처럼 탭을 ‘사재기’하는 사용자도 많을 것이다. 업무 때문이기도 하지만, 일반적으로 필자는 다양한 자료를 읽고 조사하는 것을 좋아한다. 필자는 항상 다시 살펴볼 탭을 쌓아 둔다. 일종의 할 일 목록인 셈이다.

그러나 할 일 목록에 있는 모든 항목의 우선순위가 동일하지는 않다. 따라서 너무 많은 탭이 열려 있으면 중요한 탭을 곧바로 찾기가 더 어려워질 수 있다. (예를 들면, “오늘 지불해야 하는 치과 진료비를 열어 둔 탭이 도대체 어디에 있지?”와 같은 상황이다.)
 
크롬 탭 예시. 왼쪽 상단의 분홍색 그룹은 현재 닫혀 있고, 노란색 그룹이 확장된 상태다. 그룹으로 만들지 않은 탭은 오른쪽에 열려 있다.  ⓒ IDG

이제 탭 그룹의 세계로 들어갈 때다. 크롬의 탭 그룹 기능을 사용하면 여러 개의 탭을 하나로 묶을 수 있다. 탭 표시줄에서 폴더를 만드는 것이다. 탭을 모아 색상과 이름으로 레이블을 지정해 두면 해당 탭 그룹을 클릭해서 탭을 열거나 숨길 수 있다. 

탭 그룹은 주제, 프로젝트, 작업 유형별로 사용자가 직접 분류할 수 있는 매우 유연한 기능이다. 탭 표시줄을 더 깔끔하게 유지해 원하는 탭을 훨씬 빨리 찾을 수 있다. 이 기능을 사용한 후부터 필자는 탭이 알아보기 힘들 정도로 작아질 때 받는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다. 또한 탭 그룹에서 탭을 직접 열 수 있으므로 약간의 시간과 마우스 작업을 줄일 수 있다. 

엣지와 브레이브 같은 다른 크로미움(Chromium) 브라우저들도 탭 그룹을 제공한다. 솔직히 말해 필자는 엣지의 탭 그룹 기능을 가장 선호한다. 탭을 수직 배열에서 동일한 크기로 정리하기 때문이다. 새로운 컬렉션(Collections)에 탭 그룹을 추가할 수도 있다. 이 경우 실수로 탭 그룹을 닫더라도 정리해둔 그룹으로 돌아갈 수 있다. 
 
하나의 오페라 창에서 사용하는 2가지 워크스페이스. 창 왼쪽 상단에 있는 2개의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해 전환한다. ⓒ IDG

필자가 좋아하는 오페라 브라우저는 탭 그룹 대신 워크스페이스(Workspace) 기능을 제공한다. 윈도우나 맥OS에서 데스크톱을 여러 개 만드는 것과 유사한 방식이다. 파이어폭스는 탭 정리 분야의 후발주자다. 아직 탭을 그룹화하는 네이티브 기능이 없다. 심플 탭 그룹핑(Simple Tab Grouping)처럼 서드파티 확장 프로그램을 사용해야 한다. 

많은 사람이 ‘멀티 브라우저 삶’을 사는 데는 그만한 이유가 있다. 다른 브라우저가 제공하는 유용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탭 그룹이 대표적이다. 물론 브라우저 탭을 더 적게 여는 것도 방법이지만, 성향상 절대 그렇게 하지 못하는 사용자도 있을 것이다.
editor@itworld.co.kr
 Tags 크롬 크로미움 엣지 오페라 탭그룹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3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