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년 간의 반목과 내정이 다시 시작됐다. 애플은 인텔 프로세서 대신 자사의 ARM 기반 M1 칩을 탑재한 맥북 신제품을 출시했다. 따라서 맥은 이제 PC가 아니라고 할 수도 있다. 전통적으로 PC는 IBM PC 5150과 DOS를 뿌리로 하는 장치로 ...
지난 6월 WWDC 이후 계속 주목의 대상이었던 ARM 기반의 애플 자체 설계 프로세서 M1 칩이 이번 주 발표됐다. 애플이 인텔이 아닌 자체 개발 칩을 탑재한 맥으로 전환할 것이라는 관측은 수년 간 있었지만, 발표부터 출시까지의 기간이 예상보다 빨랐 ...
2020.11.13
애플 실리콘이 탑재된 최초의 맥 노트북이 출시되었다. 벌써 애플 공식 홈 페이지에서 사전 주문할 수 있다. 하지만 구매할 모델을 선택하는 것이 좀처럼 쉽지가 않다. 새로운 호환성의 세계에 발을 들여놓는 것이기도 하고, 두 기기가 크게 차별화되지 않기 ...
2020.11.13
화요일, 애플의 올해 마지막 제품 발표 행사가 시작되었을 때 이미 필자는 카드와 지갑과 예산을 모두 준비해 두고 있었다. 자체 칩을 내장한 새로운 맥이 출시될 때까지 새 맥을 구입할 계획을 보류한 상태였고, 드디어 그 날이 온 것이다. 애플 스토어는 ...
2020.11.13
애플의 인텔 프로세서에서 자체 개발한 ARM 기반 애플 실리콘 칩으로 전환은 현재 진행 중이다. 그리고 지난 화요일 온라인 신제품 공개행사 ‘한 가지 소식이 더(One more thing)’에서 ‘최초의 맥 전용 애플 실리콘 칩 M1’이 적용된 맥 3 ...
2020.11.12
애플이 자체 설계한 SoC 'M1'을 사용한 첫 맥 제품이 공개됐다. 맥북 에어, 13인치 맥북 프로, 맥 미니 등 3종류로, (미국 기준) 바로 주문할 수 있고 배송도 오래 걸리지 않는다. 애플은 이들 신제품의 성능과 전력 효율이 눈에 띄게 향상됐다 ...
2020.11.11
애플이 애플 실리콘을 탑재한 첫 맥을 공개했다. 이 제품들은 모두 새로운 맥 전용 칩 M1을 탑재했다. 아이폰 12에 탑재된 A14와 같은 아키텍처를 사용하지만, 더 많은 코어, 더 많은 메모리, 더 제한 온도를 높여 노트북 수준으로 성능을 확장했다. ...
이 시점에서 애플이 허풍을 떨고 있다는 점을 확실히 짚어야 할 것 같다. 팬도 달려있지 않은, ARM 기반 맥북 에어가 98%의 PC 노트북 속도를 능가한다는 주장을 말하는 것이다. 농담이 아니다. 애플 경영진이 지난밤 제품 발표 행사에서 자체 개발한 ...
2020.11.11
새 맥북을 구매하려 별러 왔다면 때가 됐다. 최근 몇 달 사이 애플의 모든 노트북 제품군에서 신제품이 나왔다. 선택지는 맥북 에어와 13인치 맥북 프로, 16인치 맥북 프로 등 3가지이지만, 마음을 정하기는 생각보다 쉽지 않다. 일단 16인치 ...
2020.05.15
새 맥북을 구매하려 별러 왔다면 이제 때가 됐다. 지난 6개월간 애플의 모든 노트북 제품군에서 신제품이 나왔다. 올가을 완전히 새로운 제품이 나오지 않는다면 선택할 수 있는 애플의 노트북 제품은 3가지로 압축된다. 맥북 에어와 13인치 맥북 프로, 1 ...
2020.05.08
맥북 에어는 애플에서 가장 사랑받고 가장 많이 팔린 노트북이다. 얇고 가벼우며 성능도 대부분의 경우에 충분하고 애플 노트북 중 가장 저렴하다. 애플은 2018년 최신 맥 시대에 걸맞게 맥북 에어를 재단장했다. USB-C, 터치ID, 레티나 디스플 ...
2020.04.03
새로워진 2018년형 맥북 에어 리뷰에서 다소 괜찮은 저머도 이ㅣㅆ지만 훌륭한 수준은 아니라고 평가했다. 레티나 디스플레이와 썬더볼트 3을 갖춘 이동성이 뛰어난 제품이지만 가격이 너무 높았고 CPU 사양이 낮았으며 키보드는 최악이었고 맥세이프와 USB ...
2020.03.24
신형 아이패드 프로와 매직 키보드가 지난주 초 가장 주목을 받았지만, 애플이 공개한 신제품이 하나 더 있다. 바로 맥북 에어다. 첫인상 평가에 따르면, 개선된 키보드, 더 빠른 프로세서, 그리고 더 많은 스토리지 등 3가지 특징이 업그레이드 수요를 만 ...
당분간 애플 스토어는 열지 않지만 애플의 신제품 출시는 계속된다. 애플이 18일(미국 시각) 오전 신형 맥북 에어를 공개했다. 저장공간이 늘어났고 더 빨라졌으며 키보드가 개선됐고, 무엇보다 기존 제품 대비 100달러 이상 가격을 낮췄다. 신형 맥 ...
2020.03.19
필자는 6개월 전 맥북 에어에 대한 일종의 ‘추도문’을 썼다. 필자가 지금까지 가장 좋아했던 애플 노트북 컴퓨터지만, 일종의 ‘살아있는 화석’ 같은 제품이었기 때문이다. 또 애플의 첨단 신제품이 넘치는 가운데 레티나가 장착되지 않았으며, USB-A가 ...
  1. PC vs. 맥북, 내가 사야 할 컴퓨터는?

  2. 2020.11.17
  3. 15년 간의 반목과 내정이 다시 시작됐다. 애플은 인텔 프로세서 대신 자사의 ARM 기반 M1 칩을 탑재한 맥북 신제품을 출시했다. 따라서 맥은 이제 PC가 아니라고 할 수도 있다. 전통적으로 PC는 IBM PC 5150과 DOS를 뿌리로 하는 장치로...

  4. 토픽 브리핑 | ‘M1 칩 1세대’ 맥을 둘러싼 환호와 기대, 관망

  5. 2020.11.13
  6. 지난 6월 WWDC 이후 계속 주목의 대상이었던 ARM 기반의 애플 자체 설계 프로세서 M1 칩이 이번 주 발표됐다. 애플이 인텔이 아닌 자체 개발 칩을 탑재한 맥으로 전환할 것이라는 관측은 수년 간 있었지만, 발표부터 출시까지의 기간이 예상보다 빨랐...

  7. 'M1 칩 맥북 에어 vs. 프로' 선택을 돕는 사양 비교 가이드

  8. 2020.11.13
  9. 애플 실리콘이 탑재된 최초의 맥 노트북이 출시되었다. 벌써 애플 공식 홈 페이지에서 사전 주문할 수 있다. 하지만 구매할 모델을 선택하는 것이 좀처럼 쉽지가 않다. 새로운 호환성의 세계에 발을 들여놓는 것이기도 하고, 두 기기가 크게 차별화되지 않기 ...

  10. IDG 블로그 | "미안해, 애플" 2세대 M1 칩 맥북까지 버텨야 하는 이유

  11. 2020.11.13
  12. 화요일, 애플의 올해 마지막 제품 발표 행사가 시작되었을 때 이미 필자는 카드와 지갑과 예산을 모두 준비해 두고 있었다. 자체 칩을 내장한 새로운 맥이 출시될 때까지 새 맥을 구입할 계획을 보류한 상태였고, 드디어 그 날이 온 것이다. 애플 스토어는 ...

  13. 애플 자체 개발 M1 칩 탑재한 맥북 에어·맥북 프로·맥 미니의 사양과 가격

  14. 2020.11.12
  15. 애플의 인텔 프로세서에서 자체 개발한 ARM 기반 애플 실리콘 칩으로 전환은 현재 진행 중이다. 그리고 지난 화요일 온라인 신제품 공개행사 ‘한 가지 소식이 더(One more thing)’에서 ‘최초의 맥 전용 애플 실리콘 칩 M1’이 적용된 맥 3...

  16. 애플의 신형 M1 맥에서 아쉬운 4가지

  17. 2020.11.11
  18. 애플이 자체 설계한 SoC 'M1'을 사용한 첫 맥 제품이 공개됐다. 맥북 에어, 13인치 맥북 프로, 맥 미니 등 3종류로, (미국 기준) 바로 주문할 수 있고 배송도 오래 걸리지 않는다. 애플은 이들 신제품의 성능과 전력 효율이 눈에 띄게 향상됐다...

  19. IDG 블로그 | “최신 노트북보다 2배 빠르다” 애플이 드러낸 M1 칩에 대한 자신감

  20. 2020.11.11
  21. 애플이 애플 실리콘을 탑재한 첫 맥을 공개했다. 이 제품들은 모두 새로운 맥 전용 칩 M1을 탑재했다. 아이폰 12에 탑재된 A14와 같은 아키텍처를 사용하지만, 더 많은 코어, 더 많은 메모리, 더 제한 온도를 높여 노트북 수준으로 성능을 확장했다....

  22. IDG 블로그 | M1 칩이 98% 노트북 PC보다 빠르다? 모호해서 더 나쁜 애플의 거짓말

  23. 2020.11.11
  24. 이 시점에서 애플이 허풍을 떨고 있다는 점을 확실히 짚어야 할 것 같다. 팬도 달려있지 않은, ARM 기반 맥북 에어가 98%의 PC 노트북 속도를 능가한다는 주장을 말하는 것이다. 농담이 아니다. 애플 경영진이 지난밤 제품 발표 행사에서 자체 개발한...

  25. 토픽 브리핑 | '에어부터 프로까지' 애플 맥북 선택 가이드

  26. 2020.05.15
  27. 새 맥북을 구매하려 별러 왔다면 때가 됐다. 최근 몇 달 사이 애플의 모든 노트북 제품군에서 신제품이 나왔다. 선택지는 맥북 에어와 13인치 맥북 프로, 16인치 맥북 프로 등 3가지이지만, 마음을 정하기는 생각보다 쉽지 않다. 일단 16인치...

  28. 13인치 맥북 프로 vs. 맥북 에어, 어떤 것을 구매해야 할까

  29. 2020.05.08
  30. 새 맥북을 구매하려 별러 왔다면 이제 때가 됐다. 지난 6개월간 애플의 모든 노트북 제품군에서 신제품이 나왔다. 올가을 완전히 새로운 제품이 나오지 않는다면 선택할 수 있는 애플의 노트북 제품은 3가지로 압축된다. 맥북 에어와 13인치 맥북 프로, 1...

  31. 리뷰 | 2020년형 맥북 에어, 훌륭한 가성비·아쉬운 배터리와 웹캠

  32. 2020.04.03
  33. 맥북 에어는 애플에서 가장 사랑받고 가장 많이 팔린 노트북이다. 얇고 가벼우며 성능도 대부분의 경우에 충분하고 애플 노트북 중 가장 저렴하다. 애플은 2018년 최신 맥 시대에 걸맞게 맥북 에어를 재단장했다. USB-C, 터치ID, 레티나 디스플...

  34. 가격 내리고 성능 강화한 2020년형 맥북 에어, 하지만 단점도 있다?

  35. 2020.03.24
  36. 새로워진 2018년형 맥북 에어 리뷰에서 다소 괜찮은 저머도 이ㅣㅆ지만 훌륭한 수준은 아니라고 평가했다. 레티나 디스플레이와 썬더볼트 3을 갖춘 이동성이 뛰어난 제품이지만 가격이 너무 높았고 CPU 사양이 낮았으며 키보드는 최악이었고 맥세이프와 USB...

  37. 2020 맥북 에어 첫인상 평가 라운드업 “키보드 개선 눈에 띈다”

  38. 2020.03.23
  39. 신형 아이패드 프로와 매직 키보드가 지난주 초 가장 주목을 받았지만, 애플이 공개한 신제품이 하나 더 있다. 바로 맥북 에어다. 첫인상 평가에 따르면, 개선된 키보드, 더 빠른 프로세서, 그리고 더 많은 스토리지 등 3가지 특징이 업그레이드 수요를 만...

  40. 애플, 신형 '맥북 에어' 깜짝 공개…저장공간 2배 늘리고 가격은 인하

  41. 2020.03.19
  42. 당분간 애플 스토어는 열지 않지만 애플의 신제품 출시는 계속된다. 애플이 18일(미국 시각) 오전 신형 맥북 에어를 공개했다. 저장공간이 늘어났고 더 빨라졌으며 키보드가 개선됐고, 무엇보다 기존 제품 대비 100달러 이상 가격을 낮췄다. 신형 맥...

  43. 글로벌 칼럼 | 맥북 에어가 단종되지 않은 이유는?

  44. 2019.07.12
  45. 필자는 6개월 전 맥북 에어에 대한 일종의 ‘추도문’을 썼다. 필자가 지금까지 가장 좋아했던 애플 노트북 컴퓨터지만, 일종의 ‘살아있는 화석’ 같은 제품이었기 때문이다. 또 애플의 첨단 신제품이 넘치는 가운데 레티나가 장착되지 않았으며, USB-A가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