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08

"MAU 20억 명" 페이스북 새 기능 스냅챗보다 반응 좋아

Matt Kapko | CIO
페이스북이 올해 여름까지 매월 20억명의 월간 활성 사용자를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 페이스북은 2017년 1분기 19억 9,000만 명의 월간 활성 사용자와 12억 8,000만 명의 일간 활성 사용자를 보유했다.

월간 사용자 기반은 전년 대비 17% 증가했지만, 같은 기간 동안 일일 사용량은 18% 증가했다. 전반적인 이러한 성장세는 꾸준히 지속되고 있으며, 거대한 ㅅ전 세계 사용자층을 지닌 업체로서는 매우 이례적이다. 페이스북은 이전 분기에도 동일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수익과 이익도 증가하고 있다. 페이스북의 이번 분기 순이익은 30억 6,000만 달러였으며, 매출은 80억 3,000만 달러로 전년 대비 76% 수익 증가와 49% 매출 증가를 기록했다.

페이스북, 2017년 말 광고 사업 성장 둔화 경고
그러나 페이스북은 투자자들에게 올해 말경 매출 성장률이 둔화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데이비드 웨너 CFO는 전화 회의에서 “광고 수익 성장률이 하락할 것으로 전망한다. 광고 분야 수익이 성장 동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줄어들면서 2017년 하반기 매출 성장률도 하락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페이스북 성숙도에도 불구하고 일간 사용자는 줄어들지 않고 있다.

경쟁 업체 스냅챗에 전면 공세를 퍼부으면서 페이스북의 다른 핵심 자산의 성과도 향상되고 있다. 스냅챗으로 대중화된 와츠앱 ‘현재 상태’ 기능은 이제 페이스북 애플리케이션 전 제품군에 복사되어 3개월 이내 1억 7,500만 명의 사용자를 확보했다. 주커버그 CEO는 인스타그램 스토리 역시 2억 명 이상의 일일 사용자를 보유했다고 밝혔다.

와츠앱과 인스타그램의 월간 활성 사용자는 각각 12억 명과 7억 명으로 이제 원래 기능을 개발했던 스냅챗보다 훨씬 규모가 크다.

주커버그는 회사의 사명이 진화하고 있음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또, “지난 10년 동안 페이스북은 친구와 가족을 연결하는 데 집중했다. 이제 그 기초를 바탕으로 공동체를 건설하는 것이 목표다. 여기에서는 해야 할 일이 많다. 글로벌 공동체를 구축하는 것은 단체나 조직 하나보다 훨씬 큰 일이지만,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한 소셜 인프라를 개발함으로써 사회를 지원하고 안전망을 만들며 시민과 모든 구성원의 참여를 촉진할 수 있다”고 밝혔다.

최근 사용자들이 극도로 과한 폭력, 살인과 혐오를 담은 내용을 페이스북 영상으로 방송하면서 페이스북에서는 사용자 안전이 특히 중대한 문제로 대두됐다. 지난달 페이스북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개최 이틀 전에는 미국 클리버랜드에서 한 남자가 74세의 할아버지를 총으로 쏘아 사망하게 한 과정을 페이스북 영상으로 공개했다.

주커버그는 “우리의 플랫폼에서 사용자들을 안전하게 보호할 새로운 도구를 계속 개발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내년에는 매주 수백만 건의 보고서를 검토하고 프로세스를 개선하기 위해 전 세계 4,500명으로 구성된 커뮤니티 운영 팀에 3,000명의 신규 직원을 배치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페이스북은 최근 1만 8,770명 직원과 연간 38% 성장률을 기록하며 분기를 마감했다. editor@itworld.co.kr  


2017.05.08

"MAU 20억 명" 페이스북 새 기능 스냅챗보다 반응 좋아

Matt Kapko | CIO
페이스북이 올해 여름까지 매월 20억명의 월간 활성 사용자를 확보할 것으로 보인다. 페이스북은 2017년 1분기 19억 9,000만 명의 월간 활성 사용자와 12억 8,000만 명의 일간 활성 사용자를 보유했다.

월간 사용자 기반은 전년 대비 17% 증가했지만, 같은 기간 동안 일일 사용량은 18% 증가했다. 전반적인 이러한 성장세는 꾸준히 지속되고 있으며, 거대한 ㅅ전 세계 사용자층을 지닌 업체로서는 매우 이례적이다. 페이스북은 이전 분기에도 동일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수익과 이익도 증가하고 있다. 페이스북의 이번 분기 순이익은 30억 6,000만 달러였으며, 매출은 80억 3,000만 달러로 전년 대비 76% 수익 증가와 49% 매출 증가를 기록했다.

페이스북, 2017년 말 광고 사업 성장 둔화 경고
그러나 페이스북은 투자자들에게 올해 말경 매출 성장률이 둔화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데이비드 웨너 CFO는 전화 회의에서 “광고 수익 성장률이 하락할 것으로 전망한다. 광고 분야 수익이 성장 동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줄어들면서 2017년 하반기 매출 성장률도 하락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페이스북 성숙도에도 불구하고 일간 사용자는 줄어들지 않고 있다.

경쟁 업체 스냅챗에 전면 공세를 퍼부으면서 페이스북의 다른 핵심 자산의 성과도 향상되고 있다. 스냅챗으로 대중화된 와츠앱 ‘현재 상태’ 기능은 이제 페이스북 애플리케이션 전 제품군에 복사되어 3개월 이내 1억 7,500만 명의 사용자를 확보했다. 주커버그 CEO는 인스타그램 스토리 역시 2억 명 이상의 일일 사용자를 보유했다고 밝혔다.

와츠앱과 인스타그램의 월간 활성 사용자는 각각 12억 명과 7억 명으로 이제 원래 기능을 개발했던 스냅챗보다 훨씬 규모가 크다.

주커버그는 회사의 사명이 진화하고 있음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또, “지난 10년 동안 페이스북은 친구와 가족을 연결하는 데 집중했다. 이제 그 기초를 바탕으로 공동체를 건설하는 것이 목표다. 여기에서는 해야 할 일이 많다. 글로벌 공동체를 구축하는 것은 단체나 조직 하나보다 훨씬 큰 일이지만,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한 소셜 인프라를 개발함으로써 사회를 지원하고 안전망을 만들며 시민과 모든 구성원의 참여를 촉진할 수 있다”고 밝혔다.

최근 사용자들이 극도로 과한 폭력, 살인과 혐오를 담은 내용을 페이스북 영상으로 방송하면서 페이스북에서는 사용자 안전이 특히 중대한 문제로 대두됐다. 지난달 페이스북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개최 이틀 전에는 미국 클리버랜드에서 한 남자가 74세의 할아버지를 총으로 쏘아 사망하게 한 과정을 페이스북 영상으로 공개했다.

주커버그는 “우리의 플랫폼에서 사용자들을 안전하게 보호할 새로운 도구를 계속 개발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내년에는 매주 수백만 건의 보고서를 검토하고 프로세스를 개선하기 위해 전 세계 4,500명으로 구성된 커뮤니티 운영 팀에 3,000명의 신규 직원을 배치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페이스북은 최근 1만 8,770명 직원과 연간 38% 성장률을 기록하며 분기를 마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