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1

영림원소프트랩, MS 애저 기반의 클라우드 ERP 제공

편집부 | ITWorld
영림원소프트랩은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를 통해 본격 클라우드 ERP(Enterprise Resource Planning) 시장의 영업을 강화할 것이라고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밝혔다.

영림원은 애저를 기반으로 SaaS(Software-as-a-Service) 형태의 ‘시스템에버’를 클라우드로 제공하고, 온프레미스 ERP 솔루션인 ‘K-시스템 제뉴인(K-System Genuine)’을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해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영림원은 클라우드 ERP 솔루션을 위해 애저의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했다. SaaS 형태로 제공되는 시스템에버는 애저 스토리지(Azure Storage), 애저 SQL 데이터베이스(Azure SQL Database), 애저 웹 애플리케이션(Azure Web App) 및 애저 가상머신(Azure Virtual Machine) 등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영림원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도입해 ERP 진입 장벽을 낮췄다. 애저 기반으로 제공되는 시스템에버는 컨설턴트의 도움 없이 설치 및 운영이 가능하다. 특히, 영림원은 애저의 프로비저닝(Provisioning) 기능을 적극 활용해, 솔루션 운영 용이성을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시스템에버를 사용하는 고객은 사용자가 늘어나도 시스템이 이에 대비해 항상 준비돼 있다는 확신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다.

시스템에버 고객은 원하는 기능만 바로 구축할 수 있다. ERP 활용 단계에 따라 시스템 전체를 바꿔야 했던 기존 ERP와 달리, 시스템에버는 고객의 요구에 따라 맞춤형 구성이 가능하다.

또한, 영림원은 K-시스템 제뉴인을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하기 위해 애저의 PaaS(Platform-as-a-Service) 및 IaaS(Infrastructure-as-a-Service) 서비스를 접목할 예정이다. K-시스템 제뉴인은 데이터베이스, 운영체제 및 미들웨어를 온프레미스로 구축하기 원하는 규모가 큰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림원 경영시스템 연구소 정한중 부장은 “애저를 기반으로 ERP 도입을 원하는 기업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다양한 형태의 클라우드 ERP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었다”며 “각 고객사 상황에 맞는 ERP 솔루션을 제공하고 더욱 많은 기업이 ERP를 통해 경영을 더 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본부 김우성 이사는 “마이크로소프트는 영림원과의 전략적 협력 관계를 통해 영림원의 클라우드 비즈니스 확장을 적극적으로 도울 계획”이라며, “국내 더욱 많은 기업들이 최신 IT 기술을 도입하고 활용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룰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7.03.21

영림원소프트랩, MS 애저 기반의 클라우드 ERP 제공

편집부 | ITWorld
영림원소프트랩은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를 통해 본격 클라우드 ERP(Enterprise Resource Planning) 시장의 영업을 강화할 것이라고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밝혔다.

영림원은 애저를 기반으로 SaaS(Software-as-a-Service) 형태의 ‘시스템에버’를 클라우드로 제공하고, 온프레미스 ERP 솔루션인 ‘K-시스템 제뉴인(K-System Genuine)’을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해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확장할 계획이다.

영림원은 클라우드 ERP 솔루션을 위해 애저의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했다. SaaS 형태로 제공되는 시스템에버는 애저 스토리지(Azure Storage), 애저 SQL 데이터베이스(Azure SQL Database), 애저 웹 애플리케이션(Azure Web App) 및 애저 가상머신(Azure Virtual Machine) 등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영림원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를 도입해 ERP 진입 장벽을 낮췄다. 애저 기반으로 제공되는 시스템에버는 컨설턴트의 도움 없이 설치 및 운영이 가능하다. 특히, 영림원은 애저의 프로비저닝(Provisioning) 기능을 적극 활용해, 솔루션 운영 용이성을 끌어올렸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시스템에버를 사용하는 고객은 사용자가 늘어나도 시스템이 이에 대비해 항상 준비돼 있다는 확신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다.

시스템에버 고객은 원하는 기능만 바로 구축할 수 있다. ERP 활용 단계에 따라 시스템 전체를 바꿔야 했던 기존 ERP와 달리, 시스템에버는 고객의 요구에 따라 맞춤형 구성이 가능하다.

또한, 영림원은 K-시스템 제뉴인을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하기 위해 애저의 PaaS(Platform-as-a-Service) 및 IaaS(Infrastructure-as-a-Service) 서비스를 접목할 예정이다. K-시스템 제뉴인은 데이터베이스, 운영체제 및 미들웨어를 온프레미스로 구축하기 원하는 규모가 큰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림원 경영시스템 연구소 정한중 부장은 “애저를 기반으로 ERP 도입을 원하는 기업의 요구를 충족시키는 다양한 형태의 클라우드 ERP 솔루션을 개발할 수 있었다”며 “각 고객사 상황에 맞는 ERP 솔루션을 제공하고 더욱 많은 기업이 ERP를 통해 경영을 더 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사업본부 김우성 이사는 “마이크로소프트는 영림원과의 전략적 협력 관계를 통해 영림원의 클라우드 비즈니스 확장을 적극적으로 도울 계획”이라며, “국내 더욱 많은 기업들이 최신 IT 기술을 도입하고 활용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룰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