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AIㆍML

블로그ㅣARM용 윈도우 개발머신 ‘프로젝트 볼테라’에 거는 기대

Steven J. Vaughan-Nichols | Computerworld 2022.06.07
마이크로소프트가 ‘프로젝트 볼테라(Project Volterra)’라고 부르는 최초의 ARM 기반 데스크톱 PC를 2023년쯤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Microsoft

7년 전 마이크로소프트는 최초의 자체 제작 노트북인 서피스 북을 출시하여 전 세계는 물론 OEM 업체까지 모두 놀라게 했다. 하지만 첫 번째 서피스 북은 실패했다. 그래도 지금까지 실패했던 다른 제품(서피스 태블릿, 서피스 RT, 그리고 악명 높은 킨(Kin) 폰과 달리 마이크로소프트는 끈질기게 서피스 북을 개선해왔다. 그 결과 오늘날, 서비스 랩탑 스튜디오 등의 후속 제품은 컴퓨터 시장에서 정말 훌륭한 제품으로 자리 잡았다. 

이제 마이크로소프트가 새로운 것을 시도하려 한다. 바로 프로젝트 볼테라(Project Volterra)라는 데스크톱이다. 

믿기지 않겠지만, 이 제품은 AMD나 인텔 프로세서가 아니라 ARM 기반의 프로세서로 구동될 예정이다. 자, 여기서 이런 생각을 할 수 있다. “이 프로젝트도 윈도우 RT 같이 대실패작이 되거나 서피스 프로 X처럼 사용도가 굉장히 제한된 제품이 되지 않을까?” 

마이크로소프트 추종자가 전혀 아님에도 필자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이번에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제대로 된 ARM 기반 제품을 만들 것이라 예상한다.

그 이유는 바로 이 제품이 개발자를 위한 것이기 때문이다. 지금까지 개발자는 ARM 기반컴퓨터에서 x86 기반 개발 도구를 에뮬레이션하느라 개발 속도가 굉장히 느렸다.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에 ARM용 네이티브 앱 개발을 위한 포괄적인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와 프로그래밍 도구를 제공할 예정이다.

프로젝트 볼테라는 다음과 같은 개발 도구를 모두 포함한다.
 
  • 비주얼 스튜디오 2022(Visual Studio 2022)
  •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Visual Studio Code)
  • 비주일 C++(Visual C++)
  • 닷넷 6와 자바(Modern .NET 6 and Java)
  • 클래식 닷넷 프레임워크(Classic .NET Framework)
  • 윈도우 터미널(Windows Terminal)
  • 리눅스용 윈도우 서브시스템(Windows Subsystem for Linux)
  • 안드로이드용 윈도우 서브시스템(Windows Subsystem for Android)

즉 이번에 마이크로소프트는 개발자에게 ARM 아키텍처의 강점을 제대로 활용하여 ARM용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는 모든 필요한 도구를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가 드디어 해낸 것이다. 물론 ARM 기반 윈도우가 인텔 기반 윈도우를 대체하리라고 선언하기는 이르지만, 이번 프로젝트는 분명히 큰 진전이다. 

프로젝트 볼테라 PC는 아직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스냅드래곤 프로세서로 구동된다. 이 프로세서에는 4개의 CPU 코어와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프로그래밍 전용 NPU(신경망처리장치)가 탑재된다. 퀄컴 테크놀로지스 또한 새로운 ARM 기반 윈도우 프로그래밍 도구를 지원하는 퀄컴 뉴럴 프로세싱 SDK(Qualcomm Neural Processing SDK)를 제공할 예정이다. 

루머에 따르면 서피스 개발팀이 퀄컴과 협업하여 이 제품을 제작하고 있으며, 플래그십 스냅드래곤 SoC가 포함될 것이라고 한다. 이 또한 마이크로소프트가 지금까지 출시한 ARM용 윈도우 PC에 비하면 아주 큰 개선점이다. 회사는 지금까지 매번 한물간 ARM 하드웨어를 써왔기 때문이다. 

또한 이 새 기기에는 Computerworld의 롭 엔델레 기자가 ‘애저 컴퓨트 유닛(Azure Compute Unit)’이라고 명칭한 커스텀 칩도 탑재될 전망이다. 이 칩은 윈도우 PC가 필요에 따라 PC와 클라우드 간에 워크로드를 더 매끄럽게 이동할 수 있도록 해준다. 

클라우드 기반의 윈도우 데스크톱이라, 어디서 많이 들어본 개념 같지 않은가? 

데스크톱 PC 자체는 맥 미니(Mac Mini) 정도의 크기가 될 것으로 짐작된다. 회사가 아직 자세한 사양을 공개하지는 않았지만, 기가비트 이더넷 포트, 와이파이 6 및 HDMI 단자의 탑재 정도는 쉽게 예상해볼 수 있다. 애저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512GB 정도의 대용량 SSD나 많은 USB-C 단자가 탑재될지는 의문이다.

다시 말해 이 제품의 타킷은 소비자가 아니라 개발자와 AI/ML 프로그래머다. 필자가 아는 ARM 개발자 몇 명은 이미 새 PC를 빨리 써보고 싶어 안달 나 있다. 이 PC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출시한 하드웨어 중 애저 다음으로 가장 큰 발전이 아닐까? 기능과 성능이 얼마나 뛰어난지 많은 관심을 가지고 지켜볼 예정이다. 

*Steven J. Vaughan-Nichols는 CP/M-80이 첨단 PC 운영체제였고 300bps 모뎀이 고속 인터넷 연결 수단이었던 시절부터 기술 분야에 대한 글을 써왔다.
ciokr@idg.co.kr 
 Tags 윈도우 클라우드 클라우드기반윈도우 DaaS WaaS ARM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