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 출시

편집부 | ITWorld
오라클이 최근 엑사데이터 X8M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차세대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Exadata Cloud Service, ExaCS)를 선보이며, 이번 달부터 이 서비스를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Oracle Cloud Infrastructure, OCI)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앞으로 오라클 고객은 세계 전역의 26개 클라우드 리전과 전용 리전 클라우드 앳 커스터머(Cloud at Customer) 환경에서 엑사데이터 X8M을 활용해 가장 높은 난이도의 트랜잭션 처리와 데이터 애널리틱스 프로젝트 수행을 가속화할 수 있다.

기업 고객들은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 환경 모두에서 동일한 아키텍처로 구성된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을 기반으로 까다로운 대용량 데이터베이스와 워크로드도 애플리케이션 변경 없이 클라우드로 수월하게 이전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고성능과 확장성 및 탄력성을 갖춘 이 서비스를 통해 복수의 워크로드 및 데이터 유형을 요구하는 애플리케이션도 단일 통합형(Converged)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에서 운영하는 것도 가능하다.

오라클 엑사데이터 X8M는 데이터베이스에서 스마트 스토리지 서버에 위치한 인텔의 옵테인 퍼시스턴트 메모리를 RDMA(원격 직접 메모리 액세스)에 의해 접근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접근은 OS, IO 및 네트워크 소프트웨어 스택을 우회한다. 이를 통해 고성능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았던 기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보다 2.5배 더 높은 IO 트랜잭션 처리와 10배 더 향상된 IO 지연시간을 달성했다. 

이는 데이터베이스 IO 측면에서 올플래시(All-Flash) 스토리지를 사용하는 AWS의 관계형 데이터베이스 서비스(Relational Database Service, RDS) 대비 50배 이상 빠른 성능이다. RDMA는 새로운 초고속 100기가비트 RoCE(RDMA over Converged Ethernet) 네트워크 패브릭에서 실행되므로 분석 처리량도 높다.

또한,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은 모든 유형의 데이터베이스 워크로드를 대상으로 크게 향상된 투명한 데이터베이스 확장성과 고가용성을 보장하는 차세대 오라클 리얼 애플리케이션 클러스터(Real Application Clusters, RAC)를 탑재하고 있다. 완전하게 활성화된 오라클 데이터 가드(Data Guard) 데이터베이스 복제본은 SQL 읽기 및 쓰기 작업을 오프로드하는 동시에 단일 리전 내 또는 여러 리전에 걸쳐 자동화된 재해 보호 기능을 제공한다.

대용량 데이터베이스나 워크로드도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에서는 매끄럽게 운영될 수 있다.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에 구축된 오라클 데이터베이스는 최대 4,600개의 CPU 코어, 44TB DRAM, 96TB 퍼시스턴스 메모리, 1.6 PB 플래시 및 25 PB 데이터베이스 용량까지 확장된다.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을 사용하는 고객은 최소 4개의 CPU 코어가 활성화된 최소 크기의 HA 구성으로 출발해 가동 중지 시간 없이 필요에 따라 컴퓨팅 또는 스토리지를 추가해 확장할 수 있다.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의 높은 성능을 기반으로 오라클 고객은 기존보다 적은 하드웨어를 활용해 짧은 시간 안에 더 많은 사용자 지원과 데이터베이스 배치(Deployment), 트랜잭션 처리 및 분석 역량을 가속화할 수 있다. 이는 곧 비용 절감으로도 이어지는데, 필요한 만큼만 비용을 지불할 수 있는 것 역시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의 주요 특징이다. 기업 고객은 데이터베이스와 스토리지를 필요에 따라 독립적으로 확장하고 사용량에 따른 초 단위 지불로 서비스 사용 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되었다. editor@itworld.co.kr


2020.10.21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 출시

편집부 | ITWorld
오라클이 최근 엑사데이터 X8M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차세대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Exadata Cloud Service, ExaCS)를 선보이며, 이번 달부터 이 서비스를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Oracle Cloud Infrastructure, OCI)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앞으로 오라클 고객은 세계 전역의 26개 클라우드 리전과 전용 리전 클라우드 앳 커스터머(Cloud at Customer) 환경에서 엑사데이터 X8M을 활용해 가장 높은 난이도의 트랜잭션 처리와 데이터 애널리틱스 프로젝트 수행을 가속화할 수 있다.

기업 고객들은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 환경 모두에서 동일한 아키텍처로 구성된 오라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을 기반으로 까다로운 대용량 데이터베이스와 워크로드도 애플리케이션 변경 없이 클라우드로 수월하게 이전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고성능과 확장성 및 탄력성을 갖춘 이 서비스를 통해 복수의 워크로드 및 데이터 유형을 요구하는 애플리케이션도 단일 통합형(Converged)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에서 운영하는 것도 가능하다.

오라클 엑사데이터 X8M는 데이터베이스에서 스마트 스토리지 서버에 위치한 인텔의 옵테인 퍼시스턴트 메모리를 RDMA(원격 직접 메모리 액세스)에 의해 접근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접근은 OS, IO 및 네트워크 소프트웨어 스택을 우회한다. 이를 통해 고성능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았던 기존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보다 2.5배 더 높은 IO 트랜잭션 처리와 10배 더 향상된 IO 지연시간을 달성했다. 

이는 데이터베이스 IO 측면에서 올플래시(All-Flash) 스토리지를 사용하는 AWS의 관계형 데이터베이스 서비스(Relational Database Service, RDS) 대비 50배 이상 빠른 성능이다. RDMA는 새로운 초고속 100기가비트 RoCE(RDMA over Converged Ethernet) 네트워크 패브릭에서 실행되므로 분석 처리량도 높다.

또한,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은 모든 유형의 데이터베이스 워크로드를 대상으로 크게 향상된 투명한 데이터베이스 확장성과 고가용성을 보장하는 차세대 오라클 리얼 애플리케이션 클러스터(Real Application Clusters, RAC)를 탑재하고 있다. 완전하게 활성화된 오라클 데이터 가드(Data Guard) 데이터베이스 복제본은 SQL 읽기 및 쓰기 작업을 오프로드하는 동시에 단일 리전 내 또는 여러 리전에 걸쳐 자동화된 재해 보호 기능을 제공한다.

대용량 데이터베이스나 워크로드도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에서는 매끄럽게 운영될 수 있다.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에 구축된 오라클 데이터베이스는 최대 4,600개의 CPU 코어, 44TB DRAM, 96TB 퍼시스턴스 메모리, 1.6 PB 플래시 및 25 PB 데이터베이스 용량까지 확장된다.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을 사용하는 고객은 최소 4개의 CPU 코어가 활성화된 최소 크기의 HA 구성으로 출발해 가동 중지 시간 없이 필요에 따라 컴퓨팅 또는 스토리지를 추가해 확장할 수 있다.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의 높은 성능을 기반으로 오라클 고객은 기존보다 적은 하드웨어를 활용해 짧은 시간 안에 더 많은 사용자 지원과 데이터베이스 배치(Deployment), 트랜잭션 처리 및 분석 역량을 가속화할 수 있다. 이는 곧 비용 절감으로도 이어지는데, 필요한 만큼만 비용을 지불할 수 있는 것 역시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 X8M의 주요 특징이다. 기업 고객은 데이터베이스와 스토리지를 필요에 따라 독립적으로 확장하고 사용량에 따른 초 단위 지불로 서비스 사용 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되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