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14

한화생명, CA 솔루션 활용해 최상의 사용자 경험 제공

편집부 | ITWorld
한화생명(www.hanwhalife.com)은 애플리케이션 성능 관리 솔루션 ‘CA APM’을 도입해 핵심 애플리케이션을 모니터링 및 관리한다고 한국 CA 테크놀로지스(www.ca.com/kr)이 밝혔다. CA APM을 통해 한화생명은 중요 웹 기반 비즈니스 서비스와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가시성을 강화했다.

한화생명은 CA APM을 이용해 22개의 핵심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을 24시간 365일 실시간 모니터링한다. CA APM은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네트워크를 통합 관리하는 솔루션으로 클라이언트에서 네트워크, 서버에 이르는 응답 시간을 추적해 중요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각각의 성능 지표를 제공하고, 문제의 근본 원인이 인프라 혹은 애플리케이션에 있는지 파악할 수 있도록 해 준다. 한화생명은 자동화된 경고 시스템, 강화된 문제 원인 분석 체계를 구축해 장애에 대한 평균 복구 시간을 크게 단축시켰다.

또한 한화생명은 ‘CA 워크로드 오토메이션(CA Workload Automation)’으로 보험 서비스의 안정적인 운영을 강화하고 비용은 절감했다. 자동화된 데이터 처리를 통해 고객에게 보다 최신의 보험 데이터를 제공하고 최종사용 경험을 크게 향상시켰다.

한화생명은 CA 워크로드 오토메이션으로 8,000개가 넘는 작업 스케줄링을 자동화하고 일괄 작업 관리를 간소화했다. 워크로드 자동화가 향상됨에 따라 스케줄 관리에 소비하는 시간뿐 아니라 수동 작업에 의한 오류도 줄어들었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한화생명의 애플리케이션은 신규 계약부터 클레임 처리에 이르기까지 주요 업무를 지원하고, 높은 서비스 품질을 유지하려면 애플리케이션 성능을 평가하고 장애를 신속하게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며, “장애 분석, 모니터링, 보고 및 추가 기능을 기준으로 면밀히 평가해 CA APM 솔루션을 선택했고, 이를 통해 보다 빠르게 대응하는 것은 물론 사용자가 문제를 인식하기 전에 문제를 찾아내 해결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5.09.14

한화생명, CA 솔루션 활용해 최상의 사용자 경험 제공

편집부 | ITWorld
한화생명(www.hanwhalife.com)은 애플리케이션 성능 관리 솔루션 ‘CA APM’을 도입해 핵심 애플리케이션을 모니터링 및 관리한다고 한국 CA 테크놀로지스(www.ca.com/kr)이 밝혔다. CA APM을 통해 한화생명은 중요 웹 기반 비즈니스 서비스와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가시성을 강화했다.

한화생명은 CA APM을 이용해 22개의 핵심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을 24시간 365일 실시간 모니터링한다. CA APM은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네트워크를 통합 관리하는 솔루션으로 클라이언트에서 네트워크, 서버에 이르는 응답 시간을 추적해 중요 비즈니스 애플리케이션 각각의 성능 지표를 제공하고, 문제의 근본 원인이 인프라 혹은 애플리케이션에 있는지 파악할 수 있도록 해 준다. 한화생명은 자동화된 경고 시스템, 강화된 문제 원인 분석 체계를 구축해 장애에 대한 평균 복구 시간을 크게 단축시켰다.

또한 한화생명은 ‘CA 워크로드 오토메이션(CA Workload Automation)’으로 보험 서비스의 안정적인 운영을 강화하고 비용은 절감했다. 자동화된 데이터 처리를 통해 고객에게 보다 최신의 보험 데이터를 제공하고 최종사용 경험을 크게 향상시켰다.

한화생명은 CA 워크로드 오토메이션으로 8,000개가 넘는 작업 스케줄링을 자동화하고 일괄 작업 관리를 간소화했다. 워크로드 자동화가 향상됨에 따라 스케줄 관리에 소비하는 시간뿐 아니라 수동 작업에 의한 오류도 줄어들었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한화생명의 애플리케이션은 신규 계약부터 클레임 처리에 이르기까지 주요 업무를 지원하고, 높은 서비스 품질을 유지하려면 애플리케이션 성능을 평가하고 장애를 신속하게 해결할 수 있어야 한다”며, “장애 분석, 모니터링, 보고 및 추가 기능을 기준으로 면밀히 평가해 CA APM 솔루션을 선택했고, 이를 통해 보다 빠르게 대응하는 것은 물론 사용자가 문제를 인식하기 전에 문제를 찾아내 해결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