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전

펜타시스템, 세종시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제센터 구축·운영사업 완료

편집부 | ITWorld
펜타시스템테크놀러지가 ‘세종시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세센터’ 구축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제센터는 실시간 대용량 데이터 처리가 가능한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 통합운영 플랫폼으로, 자율주행 차량의 다양한 데이터를 축적해 교통흐름 개선, 수요응답형 서비스 품질을 고도화하는 자율주행서비스를 지원한다. 관제센터는 ▲자율차·인프라 모니터링 ▲데이터 수집·제공 ▲오픈랩 제공 ▲테스트베드 역할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이로써 세종시는 집현동 산학연클러스터센터에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 통합운영 플랫폼 기반의 ‘빅데이터 관제센터’와 ‘클라우드 기반 오픈랩 실증지원시설’을 갖추게 되었다.

펜타시스템은 이번 프로젝트에 자율주행 실험도시(K-CITY) 통합관제시스템 구축, 서울 C-ITS 실증사업의 성공적인 경험을 기반으로 개발한 자율주행 통합운영플랫폼인 ‘아크모빌리티엑스(ArkMobilityX)’를 적용했고, 향후, 고도화 개발을 통해 표준화 및 모듈화로 C-ITS센터 및 자율주행 관제에 적용할 수 있는 안정적인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다. editor@itworld.co.kr


2일 전

펜타시스템, 세종시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제센터 구축·운영사업 완료

편집부 | ITWorld
펜타시스템테크놀러지가 ‘세종시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세센터’ 구축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자율주행 빅데이터 관제센터는 실시간 대용량 데이터 처리가 가능한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 통합운영 플랫폼으로, 자율주행 차량의 다양한 데이터를 축적해 교통흐름 개선, 수요응답형 서비스 품질을 고도화하는 자율주행서비스를 지원한다. 관제센터는 ▲자율차·인프라 모니터링 ▲데이터 수집·제공 ▲오픈랩 제공 ▲테스트베드 역할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이로써 세종시는 집현동 산학연클러스터센터에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 통합운영 플랫폼 기반의 ‘빅데이터 관제센터’와 ‘클라우드 기반 오픈랩 실증지원시설’을 갖추게 되었다.

펜타시스템은 이번 프로젝트에 자율주행 실험도시(K-CITY) 통합관제시스템 구축, 서울 C-ITS 실증사업의 성공적인 경험을 기반으로 개발한 자율주행 통합운영플랫폼인 ‘아크모빌리티엑스(ArkMobilityX)’를 적용했고, 향후, 고도화 개발을 통해 표준화 및 모듈화로 C-ITS센터 및 자율주행 관제에 적용할 수 있는 안정적인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