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6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데이터 운영 혁신 위한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 서비스 제공

편집부 | ITWorld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데이터 레이크 구현에 필요한 인프라와 솔루션을 함께 제공하는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을 통해, 새롭고 복잡해진 데이터 환경에서 고객들이 데이터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은 데이터 저장부터 분석, 운영 관리까지 하드웨어 인프라와 데이터 솔루션을 통합해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데이터 레이크를 구현 및 운영 전략을 컨설팅하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다. 이미 국내 메이저 통신업체와 제조업체 등에서 데이터 레이크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수했고, 지속적으로 레퍼런스를 확대하고 있다.

최근 엣지(edge)부터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데이터가 폭증함에 따라, 유연한 인프라를 통해 다양한 종류의 데이터를 비용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적재적소에 데이터를 이용하는 데이터 운영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데이터 레이크는 데이터 사일로(silo) 현상을 방지하고 데이터 분석을 위한 모든 종류의 데이터 취합에 탁월해 데이터 중앙 공급소 역할 뿐 아니라 기업 데이터 혁신의 중심이 되고 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을 위해 오브젝트 스토리지, HCI(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 GPU 서버, 하이엔드 스토리지 등 디지털 인프라 구현부터, 데이터 레이크 관리, 데이터 통합, 데이터 카탈로그, 비즈니스 분석, 엣지 인텔리전스를 포괄하는 솔루션과 서비스를 함께 제공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고객들이 데이터 레이크 구현을 통해 데이터 운영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예를 들면, 오브젝트 스토리지 기반의 데이터 레이크 구현으로 하둡 비용 증가에 대응하거나 DW 데이터 아카이빙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 고성능 스케일아웃 파일 스토리지인 ‘HCSF’와 결합해 생산공정 설비의 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플랫폼을 구현하거나, 딥러닝 기반의 이미지 분석을 위해 GPU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다.

또한 데이터 레이크 솔루션과 오픈소스를 함께 구성해 사내 데이터 조직을 위한 도커 기반의 컨테이너 환경을 구축하거나, 데이터 추출부터 처리, 보관, AI/ML 분석까지 포함하는 올인원 빅데이터 인프라&플랫폼을 구현 등을 지원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양정규 대표이사는 “데이터 증가에 따른 효과적인 대응 방안으로 데이터 레이크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기업의 컴퓨팅 환경 현대화, 혁신 창출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필요한 데이터 역량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21.04.26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데이터 운영 혁신 위한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 서비스 제공

편집부 | ITWorld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데이터 레이크 구현에 필요한 인프라와 솔루션을 함께 제공하는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을 통해, 새롭고 복잡해진 데이터 환경에서 고객들이 데이터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은 데이터 저장부터 분석, 운영 관리까지 하드웨어 인프라와 데이터 솔루션을 통합해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데이터 레이크를 구현 및 운영 전략을 컨설팅하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다. 이미 국내 메이저 통신업체와 제조업체 등에서 데이터 레이크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수했고, 지속적으로 레퍼런스를 확대하고 있다.

최근 엣지(edge)부터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데이터가 폭증함에 따라, 유연한 인프라를 통해 다양한 종류의 데이터를 비용 효율적으로 저장하고 적재적소에 데이터를 이용하는 데이터 운영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데이터 레이크는 데이터 사일로(silo) 현상을 방지하고 데이터 분석을 위한 모든 종류의 데이터 취합에 탁월해 데이터 중앙 공급소 역할 뿐 아니라 기업 데이터 혁신의 중심이 되고 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데이터 레이크 오퍼링’을 위해 오브젝트 스토리지, HCI(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 GPU 서버, 하이엔드 스토리지 등 디지털 인프라 구현부터, 데이터 레이크 관리, 데이터 통합, 데이터 카탈로그, 비즈니스 분석, 엣지 인텔리전스를 포괄하는 솔루션과 서비스를 함께 제공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고객들이 데이터 레이크 구현을 통해 데이터 운영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예를 들면, 오브젝트 스토리지 기반의 데이터 레이크 구현으로 하둡 비용 증가에 대응하거나 DW 데이터 아카이빙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 고성능 스케일아웃 파일 스토리지인 ‘HCSF’와 결합해 생산공정 설비의 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플랫폼을 구현하거나, 딥러닝 기반의 이미지 분석을 위해 GPU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다.

또한 데이터 레이크 솔루션과 오픈소스를 함께 구성해 사내 데이터 조직을 위한 도커 기반의 컨테이너 환경을 구축하거나, 데이터 추출부터 처리, 보관, AI/ML 분석까지 포함하는 올인원 빅데이터 인프라&플랫폼을 구현 등을 지원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양정규 대표이사는 “데이터 증가에 따른 효과적인 대응 방안으로 데이터 레이크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기업의 컴퓨팅 환경 현대화, 혁신 창출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해 필요한 데이터 역량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