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3

마드라스체크, 협업 도구 ‘플로우’로 50억 원 규모의 투자 유치

편집부 | ITWorld
업무용 협업도구 ‘플로우’의 개발업체인 마드라스체크가 BNK투자증권 등에서 50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발표했다. 

마드라스체크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발판으로 플로우의 지속적인 핵심 기술 고도화와 국·내외 세일즈 및 마케팅 채널 다각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카카오, 네이버 등 협업도구 시장의 후발주자들과의 격차를 더 크게 벌리며, 시장 선두 자리를 굳히겠다고 덧붙였다. 
 

플로우는 차별화된 제품력을 인정받아 2016년 출시 이후 매년 300%가 넘는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대부분 협업도구는 메신저(채팅) 기능만 제공하는 반면, 플로우는 메신저에 프로젝트 협업 기능을 한 곳에 담은 올인원 기능을 제공한다는 점이 차별점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PC와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프로젝트 이슈 처리, 업무 관리, 일정 공유, 실시간 채팅, 화상회의를 할 수 있다. 

또한 플로우는 매년 많은 고객사 레퍼런스를 확보했다. 대표적인 고객사로는 ▲현대모비스 ▲BGF리테일 ▲KT ▲포스코 ▲이랜드리테일 ▲KB캐피탈 ▲S-OIL 등이 있다. 최근에는 ▲신세계인터내셔날 ▲웰컴저축은행 ▲대구은행 등이 추가로 플로우를 도입했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플로우’의 제품력과 성장가능성을 높이 평가 받아 대규모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이번 투자는 BNK투자증권의 주도로 이뤄졌으며 DS자산운용의 장덕수 회장은 2년전 투자 이후로 추가로 플로우 투자에 참여했다.

마드라스체크 이학준 대표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고객 중심의 더 좋은 제품 개발에 아낌없이 투자하겠다”며, “전 세계에서 가장 수준 높은 디지털 업무 경험을 제공하는 협업도구 서비스로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21.09.13

마드라스체크, 협업 도구 ‘플로우’로 50억 원 규모의 투자 유치

편집부 | ITWorld
업무용 협업도구 ‘플로우’의 개발업체인 마드라스체크가 BNK투자증권 등에서 50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고 발표했다. 

마드라스체크는 이번 투자 유치를 발판으로 플로우의 지속적인 핵심 기술 고도화와 국·내외 세일즈 및 마케팅 채널 다각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카카오, 네이버 등 협업도구 시장의 후발주자들과의 격차를 더 크게 벌리며, 시장 선두 자리를 굳히겠다고 덧붙였다. 
 

플로우는 차별화된 제품력을 인정받아 2016년 출시 이후 매년 300%가 넘는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대부분 협업도구는 메신저(채팅) 기능만 제공하는 반면, 플로우는 메신저에 프로젝트 협업 기능을 한 곳에 담은 올인원 기능을 제공한다는 점이 차별점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PC와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프로젝트 이슈 처리, 업무 관리, 일정 공유, 실시간 채팅, 화상회의를 할 수 있다. 

또한 플로우는 매년 많은 고객사 레퍼런스를 확보했다. 대표적인 고객사로는 ▲현대모비스 ▲BGF리테일 ▲KT ▲포스코 ▲이랜드리테일 ▲KB캐피탈 ▲S-OIL 등이 있다. 최근에는 ▲신세계인터내셔날 ▲웰컴저축은행 ▲대구은행 등이 추가로 플로우를 도입했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플로우’의 제품력과 성장가능성을 높이 평가 받아 대규모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이번 투자는 BNK투자증권의 주도로 이뤄졌으며 DS자산운용의 장덕수 회장은 2년전 투자 이후로 추가로 플로우 투자에 참여했다.

마드라스체크 이학준 대표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고객 중심의 더 좋은 제품 개발에 아낌없이 투자하겠다”며, “전 세계에서 가장 수준 높은 디지털 업무 경험을 제공하는 협업도구 서비스로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