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지난해는 쉬어가기였다' 2021년형 아이패드 프로가 특별한 5가지 이유

Jason Cross | Macworld
애플은 이미 지난해에도 신형 아이패드 프로를 내놓았다. 1년 6개월 만의 신제품이었지만 큰 변화는 없었다. 라이다(LiDAR)가 포함된 새 카메라와 초광각 렌즈가 들어갔지만 사람들이 사진을 찍을 때 선뜻 손이 갈 정도는 아니었다. 프로세서는 A12Z로 전작의 A12X 대비 GPU 코어가 1개 늘어난 것을 제외하면 차이가 없었다. 선택할 수 있는 저장 공간이 늘었지만 이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당연한 개선이었다.
 
ⓒ Apple

결국 지난해 아이패드 프로는 더 중요한 변화를 위한 잠시 쉬어가기였던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그 '더 중요한 변화'를 마침내 5세대 아이패드 프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해 아이패드가 특별한 이유를 정리했다.
 

성능으로 압도하는 M1 프로세서

새 애플 실리콘 맥에서 깊은 인상을 남겼던 M1 칩이 아이패드 프로에 들어갔다. 이 M1은 기본적으로 A14X에서 기대했던 성능이다. 고성능 코어가 2개에서 4개로, GPU 코어가 4개에서 8개로 2배 늘고, 메모리 대역폭 역시 64비트에서 128비트로 개선될 것으로 알려졌던 제품이다.

새 아이패드 프로는 빠른 CPU와 그래픽 외에 스토리지 접근 성능도 이전 아이패드 프로 대비 2배 개선됐다. 최대 저장용량은 2TB다(추가 비용을 내야 한다). RAM은 스토리지에 따라 다른데, 1TB 이하 모델은 RAM이 8GB이고 1TB, 2TB 제품은 16GB다(마침내 애플이 RAM 사양을 공개하면서, 2021년형 아이패드 프로는 RAM 스펙을 확인하기 위해 분해할 필요가 없는 첫 제품이 됐다).
 

리퀴드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12.9인치 모델만)

11인치와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는 모두 264ppi 해상도, 트루톤, 120Hz 프로모션을 지원하는 LED 디스플레이를 사용한다. 반면 12.9인치에는 새로운 미니 LED 백라이트가 적용돼 화면의 대비가 더 좋아졌다.

애플은 이를 '리퀴드 레티나 XDR'이라고 부른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과 상당 부분 비슷하게 작동한다. 밝기가 1,000니트이고 최대 1,600니트까지 지원한다. 명암비는 100만:1에 여러 가지 HDR 포맷을 지원한다. 이전 제품과 마찬가지로, 프로모션과 트루 톤, P3 넓은 색 영역 지원은 그대로 유지됐다.

애플은 "이 디스플레이는 가장 어두운 이미지에서 가장 밝은 부분과 흐릿한 부분까지 잡아내 우리가 눈으로 실제 보는 것처럼 놀라운 비주얼 경험을 제공한다"라고 주장했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를 손안에서 즐길 수 있게 됐다. © Apple
 

썬더볼트와 USB4 지원

애플은 2018년 아이패드 프로의 디자인을 전면 수정하면서 라이트닝 포트를 USB 타입 C 커넥터로 변경했다. 이에 따라 외장 스토리지와 카메라는 물론 다른 액세서리에 더 쉽게 연결할 수 있게 됐다.

2021년 아이패드 프로는 썬더볼트와 USB4를 지원한다. 이는 곧 모든 USB-C 기기는 물론 고성능 외장 스토리지와 고해상도 모니터 같은 썬더볼트 액세서리도 사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심지어 프로 디스플레이 XDR의 전체 해상도로 화면을 내보내는 것도 가능하다.
 

새로운 12MP 초광학 전면 카메라

2021년형 아이패드 프로의 후면 카메라는 지난해 제품과 같다. f/1.8 12MP 광학 카메라와 f/2.4 10MP 초광학 카메라, 라이다 센서로 구성됐다.

반면 전면 카메라는 화각이 122도인 f/2.4 12MP 초광학 카메라로 개선됐다. 카메라가 기기의 짧은 가장 자리에 달려 있어 불편한 것은 여전하지만, 새 페이스타임에 센터 스테이지(Center Stage)라는 새로운 기능이 추가됐다. 이를 이용하면 사용자가 이리저리 움직여도 자동으로 화면 내에 잡히도록 카메라가 상하좌우로 움직이거나 줌 효과를 적용한다. 페이스타임 대화를 할 때 더 자연스럽게 통화할 수 있다.
 
센터 스테이지는 사용자가 화면에 나오도록 카메라가 자동으로 움직인다. © Apple

후면 카메라도 하드웨어는 전작과 같지만, M1 프로세서의 개선된 이미지 처리 기능을 이용해 사진과 영상을 눈에 띄게 개선했다.
 

5G 지원

아이폰 12와 마찬가지로 5세대 아이패드 프로는 5G를 지원한다(셀룰러 지원 모델을 구매해야 한다).  또한, 아이폰 12처럼 국가에 따라 다양한 표준을 지원한다. 미국의 경우 서브-6GHz와 mm웨이브를 사용할 수 있고, 다른 국가는 서브-6GHz다.
 

아이패드 프로 사양 비교

신형 아이패드 프로와 지난해 제품의 사양을 정리하며 다음과 같다.
 
 

가격은 799달러, 1,099달러부터 시작

11인치 아이패드 프로는 지난해와 가격이 같다. 128GB, 와이파이 모델 기준 799달러부터 시작한다. 와이파이+셀룰러 모델은 999달러부터 시작해, 5G를 지원하지 않았던 지난해 제품보다 50달러 올랐다(5G를 지원하는 비용은 싸지 않다).

12.9인치 제품은 리퀴드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 때문에 지난해보다 100달러 올랐다. 128GB, 와이파이 모델 기준 1,099달러부터 시작한다. 와이파이+셀룰러 모델은 시작가가 1,299달러다. 주문은 미국 기준 4월 30일부터 시작된다. 애플은 5월 중순부터 배송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21.04.21

'지난해는 쉬어가기였다' 2021년형 아이패드 프로가 특별한 5가지 이유

Jason Cross | Macworld
애플은 이미 지난해에도 신형 아이패드 프로를 내놓았다. 1년 6개월 만의 신제품이었지만 큰 변화는 없었다. 라이다(LiDAR)가 포함된 새 카메라와 초광각 렌즈가 들어갔지만 사람들이 사진을 찍을 때 선뜻 손이 갈 정도는 아니었다. 프로세서는 A12Z로 전작의 A12X 대비 GPU 코어가 1개 늘어난 것을 제외하면 차이가 없었다. 선택할 수 있는 저장 공간이 늘었지만 이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당연한 개선이었다.
 
ⓒ Apple

결국 지난해 아이패드 프로는 더 중요한 변화를 위한 잠시 쉬어가기였던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그 '더 중요한 변화'를 마침내 5세대 아이패드 프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올해 아이패드가 특별한 이유를 정리했다.
 

성능으로 압도하는 M1 프로세서

새 애플 실리콘 맥에서 깊은 인상을 남겼던 M1 칩이 아이패드 프로에 들어갔다. 이 M1은 기본적으로 A14X에서 기대했던 성능이다. 고성능 코어가 2개에서 4개로, GPU 코어가 4개에서 8개로 2배 늘고, 메모리 대역폭 역시 64비트에서 128비트로 개선될 것으로 알려졌던 제품이다.

새 아이패드 프로는 빠른 CPU와 그래픽 외에 스토리지 접근 성능도 이전 아이패드 프로 대비 2배 개선됐다. 최대 저장용량은 2TB다(추가 비용을 내야 한다). RAM은 스토리지에 따라 다른데, 1TB 이하 모델은 RAM이 8GB이고 1TB, 2TB 제품은 16GB다(마침내 애플이 RAM 사양을 공개하면서, 2021년형 아이패드 프로는 RAM 스펙을 확인하기 위해 분해할 필요가 없는 첫 제품이 됐다).
 

리퀴드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12.9인치 모델만)

11인치와 12.9인치 아이패드 프로는 모두 264ppi 해상도, 트루톤, 120Hz 프로모션을 지원하는 LED 디스플레이를 사용한다. 반면 12.9인치에는 새로운 미니 LED 백라이트가 적용돼 화면의 대비가 더 좋아졌다.

애플은 이를 '리퀴드 레티나 XDR'이라고 부른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과 상당 부분 비슷하게 작동한다. 밝기가 1,000니트이고 최대 1,600니트까지 지원한다. 명암비는 100만:1에 여러 가지 HDR 포맷을 지원한다. 이전 제품과 마찬가지로, 프로모션과 트루 톤, P3 넓은 색 영역 지원은 그대로 유지됐다.

애플은 "이 디스플레이는 가장 어두운 이미지에서 가장 밝은 부분과 흐릿한 부분까지 잡아내 우리가 눈으로 실제 보는 것처럼 놀라운 비주얼 경험을 제공한다"라고 주장했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를 손안에서 즐길 수 있게 됐다. © Apple
 

썬더볼트와 USB4 지원

애플은 2018년 아이패드 프로의 디자인을 전면 수정하면서 라이트닝 포트를 USB 타입 C 커넥터로 변경했다. 이에 따라 외장 스토리지와 카메라는 물론 다른 액세서리에 더 쉽게 연결할 수 있게 됐다.

2021년 아이패드 프로는 썬더볼트와 USB4를 지원한다. 이는 곧 모든 USB-C 기기는 물론 고성능 외장 스토리지와 고해상도 모니터 같은 썬더볼트 액세서리도 사용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심지어 프로 디스플레이 XDR의 전체 해상도로 화면을 내보내는 것도 가능하다.
 

새로운 12MP 초광학 전면 카메라

2021년형 아이패드 프로의 후면 카메라는 지난해 제품과 같다. f/1.8 12MP 광학 카메라와 f/2.4 10MP 초광학 카메라, 라이다 센서로 구성됐다.

반면 전면 카메라는 화각이 122도인 f/2.4 12MP 초광학 카메라로 개선됐다. 카메라가 기기의 짧은 가장 자리에 달려 있어 불편한 것은 여전하지만, 새 페이스타임에 센터 스테이지(Center Stage)라는 새로운 기능이 추가됐다. 이를 이용하면 사용자가 이리저리 움직여도 자동으로 화면 내에 잡히도록 카메라가 상하좌우로 움직이거나 줌 효과를 적용한다. 페이스타임 대화를 할 때 더 자연스럽게 통화할 수 있다.
 
센터 스테이지는 사용자가 화면에 나오도록 카메라가 자동으로 움직인다. © Apple

후면 카메라도 하드웨어는 전작과 같지만, M1 프로세서의 개선된 이미지 처리 기능을 이용해 사진과 영상을 눈에 띄게 개선했다.
 

5G 지원

아이폰 12와 마찬가지로 5세대 아이패드 프로는 5G를 지원한다(셀룰러 지원 모델을 구매해야 한다).  또한, 아이폰 12처럼 국가에 따라 다양한 표준을 지원한다. 미국의 경우 서브-6GHz와 mm웨이브를 사용할 수 있고, 다른 국가는 서브-6GHz다.
 

아이패드 프로 사양 비교

신형 아이패드 프로와 지난해 제품의 사양을 정리하며 다음과 같다.
 
 

가격은 799달러, 1,099달러부터 시작

11인치 아이패드 프로는 지난해와 가격이 같다. 128GB, 와이파이 모델 기준 799달러부터 시작한다. 와이파이+셀룰러 모델은 999달러부터 시작해, 5G를 지원하지 않았던 지난해 제품보다 50달러 올랐다(5G를 지원하는 비용은 싸지 않다).

12.9인치 제품은 리퀴드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 때문에 지난해보다 100달러 올랐다. 128GB, 와이파이 모델 기준 1,099달러부터 시작한다. 와이파이+셀룰러 모델은 시작가가 1,299달러다. 주문은 미국 기준 4월 30일부터 시작된다. 애플은 5월 중순부터 배송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