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

비밀번호 관리자에서 ‘꼭’ 해야 할 설정 한 가지

Alaina Yee 2023.01.20
비밀번호관리자가 유용한 만큼 많은 사용자가 비밀번호관리자로부터 복사하는 정보에 놀랄 정도로 느슨한 태도를 취한다. 가장 민감한 계정용 패스워드를 로드하면, 해당 정보는 클립보드에 기한도 없이 남아 있게 된다. 이 정보는 사용자의 스마트폰이나 PC의 다른 모든 앱이 액세스할 수 있다. 클라우드 클립보드 기능을 활성화했다면, 원격 디바이스에서도 접근할 수 있다. 
 
ⓒ Getty images Bank

10초 정도 설정을 수정하면 이런 보안 위험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그리 어렵지도 않다. 

비밀번호관리자의 브라우저 확장 프로그램, 모바일 앱 또는 데스크톱 프로그램을 열고 클립보드 비우기 또는 클립보드 기한과 관련한 옵션을 찾아서 기본값으로 설정된 ‘절대 안 함’ 또는 ‘끄기’를 실행 가능한 시간대로 바꾼다. 비밀번호 관리자에서 이미 이런 작업을 수행했다면 필요에 맞게 조정하면 된다. 
 
모바일 앱 확장 프로그램 설정. 왼쪽부터 비트워든(Bitwarden), 키퍼(Keeper), 노드패스(NordPass). / ⓒ PCWorld 

이런 작업은 비밀번호관리자를 설치한 직후 하는 것이 가장 좋다. 새해도 됐으니 보안 수준을 높여보자. 신뢰할 수 있는 비밀번호관리자는 개인정보 보호 관리에 중요한 역할을 하며, 비밀번호관리자의 구성법과 사용법은 효과적인 개인정보 보호 방식에 영향을 미친다. 최근 트위터나 엑스페리언에서 일어난 대규모 개인정보 침해 등 데이터 유출을 완전히 비껴 갈 방법은 없다. 하지만 피해는 최소화할 수 있다. 

비밀번호관리자를 쓰기로 했다면 활성화를 잊지 말자. 대형 사고가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지만, 기본만 잘해도 기준점 방어는 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Tags 비밀번호 관리자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3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