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3

이노그리드, 경상국립대학교 차세대 통합정보시스템에 멀티클라우드 구축

편집부 | ITWorld
이노그리드(www.innogrid.com)가 경상국립대학교(gnu.ac.kr) 차세대 통합정보인프라구축사업에 경남지역 파트너인 OOCi(www.ooci.co.kr)와 함께 클라우드구축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경상국립대학교는 경남 진주시의 두 국립대학교인 경상대학교와 경남과학기술대학교가 통합해 지난 3월에 출범했으며, 입학정원 기준으로 서울대학교를 제외한 국가거점 국립대학교 가운데 3위의 규모다. 

캠퍼스 체제는 진주(가좌캠퍼스, 칠암캠퍼스, 내동캠퍼스), 통영(통영캠퍼스), 창원(창원산학캠퍼스)로 1대학 5캠퍼스로 운영된다. 지역별로 떨어져 있는 캠퍼스의 효율적이고 탄력적인 학사시스템 구축을 위해 이노그리드의 최신 프라이빗 클라우드솔루션이 도입된다.

이번 국립대 통합은 입학정원 감축 없는 국립대로 학사일정 및 행정업무, 코로나19로 비대면 수업이 확산되고 있어 학생들의 최적의 수업환경 구축을 위해 멀티클라우드로 확장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이노그리드의 프라이빗 클라우드솔루션은 복잡한 인프라자원을 신속하고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장점과 분야별 전문컨설팅, 실시간 기술지원, 현업에 꼭 필요한 다양한 에코시스템 등을 제공한다.

또한 퍼블릭 &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 외에도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솔루션은 다수의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솔루션 고도화 및 시장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가고 있다. 

경상국립대학교 관계자는 “이번 국립대학 통합은 인원감축 없는 첫 자율통합으로 지리적으로 떨어져 있는 각각의 캠퍼스들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동시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학습공간이 온라인수업으로 확산되어 기존에는 경험하지 못했던 다양한 어려움들과 이를 해결하기 위해 이노그리드의 최신 클라우드솔루션 도입을 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노그리드 김명진 대표이사는 “경상국립대학교가 지역사회에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발전하고 창의적인 인재육성을 할 수 있도록 최신 클라우드기술과 솔루션을 공급해 스마트 캠퍼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국립대 클라우드구축 노하우 및 지역 생태계 확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21.09.13

이노그리드, 경상국립대학교 차세대 통합정보시스템에 멀티클라우드 구축

편집부 | ITWorld
이노그리드(www.innogrid.com)가 경상국립대학교(gnu.ac.kr) 차세대 통합정보인프라구축사업에 경남지역 파트너인 OOCi(www.ooci.co.kr)와 함께 클라우드구축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경상국립대학교는 경남 진주시의 두 국립대학교인 경상대학교와 경남과학기술대학교가 통합해 지난 3월에 출범했으며, 입학정원 기준으로 서울대학교를 제외한 국가거점 국립대학교 가운데 3위의 규모다. 

캠퍼스 체제는 진주(가좌캠퍼스, 칠암캠퍼스, 내동캠퍼스), 통영(통영캠퍼스), 창원(창원산학캠퍼스)로 1대학 5캠퍼스로 운영된다. 지역별로 떨어져 있는 캠퍼스의 효율적이고 탄력적인 학사시스템 구축을 위해 이노그리드의 최신 프라이빗 클라우드솔루션이 도입된다.

이번 국립대 통합은 입학정원 감축 없는 국립대로 학사일정 및 행정업무, 코로나19로 비대면 수업이 확산되고 있어 학생들의 최적의 수업환경 구축을 위해 멀티클라우드로 확장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이노그리드의 프라이빗 클라우드솔루션은 복잡한 인프라자원을 신속하고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장점과 분야별 전문컨설팅, 실시간 기술지원, 현업에 꼭 필요한 다양한 에코시스템 등을 제공한다.

또한 퍼블릭 &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 외에도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솔루션은 다수의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솔루션 고도화 및 시장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가고 있다. 

경상국립대학교 관계자는 “이번 국립대학 통합은 인원감축 없는 첫 자율통합으로 지리적으로 떨어져 있는 각각의 캠퍼스들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동시에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학습공간이 온라인수업으로 확산되어 기존에는 경험하지 못했던 다양한 어려움들과 이를 해결하기 위해 이노그리드의 최신 클라우드솔루션 도입을 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노그리드 김명진 대표이사는 “경상국립대학교가 지역사회에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발전하고 창의적인 인재육성을 할 수 있도록 최신 클라우드기술과 솔루션을 공급해 스마트 캠퍼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국립대 클라우드구축 노하우 및 지역 생태계 확장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