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디지털 디바이스 / 퍼스널 컴퓨팅

퀘스타일 M15 DAC 리뷰 | 고해상도 음악 스트리밍으로의 '가성비 좋은' 초대

James Barber | TechHive 2022.07.04
DAC는 스마트폰, 태블릿, 컴퓨터 대신에 디지털 오디오를 아날로그로 변환하는 기기다. 이번에 리뷰하는 퀘스타일 M15(Questyle M15)와 같은 훌륭한 DAC는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 기기가 자체적으로 처리하는 것보다 월등하게 좋은 소리를 만들어낸다.

단점도 있다. 기기와 어댑터 케이블, 유선 헤드폰으로 구성된 휴대용 DAC/앰프 콤보를 들고 다니려면 복잡해질 수밖에 없다. 굳이 왜 그래야 할까? 블루투스는 그 대역폭의 한계 때문에 진정한 무손실 고해상도 스트림을 제공하지 못한다. 음질과 복잡함 사이의 어느 것을 선택할 것이냐의 문제다.
 
퀘스타일 M15에는 3.5mm 헤드폰용 잭과 4.4mm 헤드폰용 잭이 모두 있다. © James Barber/Foundry

즉, 무선 헤드폰은 장점이 있다. 스포티파이(Spotify)로 듣는 '손실 스트림' 음질이 마음에 든다면 굳이 휴대하기 번거로운 전용 DAC로 눈을 돌릴 필요가 없다. 고급 DAC에 투자한다고 해서 꼭 음질에 만족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단, 애플 뮤직(Apple Music), 타이달(Tidal), 코부즈(Qobuz)와 같은 스트리밍 서비스에서 시작한 무손실(일명 “CD급 품질”) 스트리밍으로 가면 계산법이 약간 달라진다. 무선 블루투스 헤드폰으로 스포티파이 또는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YouTube Music Premium)의 손실 스트림과 무손실 스트림을 들어보면 대부분 차이를 쉽게 구분할 수 있다. 무손실 스트리밍을 전제로 하면 블루투스로 듣는 것과 DAC로 듣는 것의 차이가 한층 더 확연해진다.

실제로 차이가 제대로 들리기 시작하는 것은 애플 또는 아마존 음악 구독권이나 코부즈 또는 타이달의 고급 요금제에 포함된 고해상도 오디오 트랙에서다. 이런 트랙에서는 전용 DAC의 진가가 발휘되기 시작한다. 전문가의 섬세한 사운드는 전용 DAC를 사용하지 않는 한 절대 들리지 않는다.
 

퀘스타일 M15 내장 부품

퀘스타일 M15 사용법은 매우 간단하다. 먼저 소스 기기와 자신의 헤드폰을 연결한다. 그다음에는 게인 스위치로 M15를 저임피던스 또는 고임피던스 헤드폰과 연동하도록 설정하기만 하면 된다. 잭은 3.5mm 미균형 헤드폰용과 4.4mm 균형 헤드폰용 등 두 개가 있다.
 
퀘스타일 M15 후면 창을 통해 내장 전자 부품과 회로를 들여다볼 수 있다. © James Barber/Foundry

퀘스타일 M15의 규격은 가로×세로×높이 6.2×2.7×1.3cm이고 무게는 28g 내외다. 대략 껌 한 통 크기다. 매우 작고 가벼운 제품이지만 알루미늄 하우징이 묵직한 느낌을 준다.

퀘스타일 M15에 들어간 ESS ES9281AC DAC는 16비트, 24비트, 32비트 파일을 비롯한 다양한 형식을 44kHz, 48kHz, 88.2kHz, 96kHz, 176.4kHz, 192kHz, 352.8kHz 또는 384kHz에서 디코딩할 수 있다. M15는 DSD 256 처리도 가능하고 ALAC, FLAC를 비롯한 무손실 형식을 완벽하게 지원한다. MQA 스트림 렌더링도 가능하다.

장치 보드에 2개의 전구가 있다. 왼쪽에 있는 것은 퀘스타일 M15의 게인 스위치가 낮음(저)으로 설정되어 있으면 녹색, 높음(고)으로 설정되어 있으면 적색으로 빛난다. 나머지 하나는 샘플률이 48kHz 이하면 녹색, 고해상도 무손실 파일일 때는 적색, M15가 MQA 스트림의 최종 전개를 수행 중일 때는 자홍색으로 빛난다.
 
퀘스타일 M15에는 스트리밍 음악 소스의 해상도를 알려주는 전구가 있다. © James Barber/Foundry

퀘스타일 M15는 더 비싼 오디오퀘스트 드래곤플라이 코발트(AudioQuest Dragonfly Cobalt) 또는 아이파이고 바(iFi GO Bar) 동글이 제공하는 세부 정보에 비해 구체성이 떨어진다. 소스 기기에서 정확히 무슨 신호가 오고 있는지 반드시 알아야 한다면 다른 제품도 살펴보는 것이 좋다.

퀘스타일 M15 구성품에는 USB C 포트가 탑재된 최신 안드로이드, 노트북, 아이패드 프로 기기에 연결할 수 있는 USB C 케이블이 포함돼 있다. USB A 포트가 탑재된 구형 컴퓨터에 연결 가능한 USB C 케이블도 있다.

애플 사용자는 퀘스타일을 구매할 때 20달러를 더 내고 iOS 어댑터를 추가하는 것이 좋다. 퀘스타일 M15를 아이폰과 함께 사용하면 큰 즐거움을 많이 누릴 수 있는데 그중에 하나는 오디오퀘스트의 뛰어난 드래곤플라이 DAC 및 헤드폰 앰프 콤보에는 애플 라이트닝-USB 3 카메라 어댑터가 필요 없어서 상대적으로 옆면이 얇다는 점이다.

퀘스타일 M15 기기에는 끈으로 묶는 백이 딸려 오지만 M15 마감재를 보호하고 싶다면 검정, 갈색 또는 적색의 가죽 케이스를 추가하는 것이 좋다. 가죽 케이스는 퀘스타일에서 직접 구매하면 25달러다.
 
퀘스타일 M15용 검정, 갈색, 적색 케이스 © James Barber/Foundry
 

퀘스타일 M15 청음 결과

필자는 퀘스타일에서 판매하는 USB C-라이트닝 어댑터로 아이폰을 연결해 퀘스타일 M15를 테스트했다. 청음에 사용한 기기는 포칼 셀레스티(Focal Celestee) 헤드폰, 페리오딕 오디오 카본(Periodic Audio Carbon) 인이어 모니터, 100달러 미만의 소니(Sony) MDR-7506 헤드폰이다.

레코드 스토어 데이(Record Store Day)에 맞춰 베이비 블루 LP 형태로 발매된 에벌리 브라더스(The Everly Brothers)의 새 컴필레이션 앨범 “헤이 돌 베이비(Hey Doll Baby)”는 코부즈에서 192kHz 고해상도 스트림 형태와 애플 뮤직에서 고해상도 무손실 애플 디지털 마스터(Apple Digital Master) 형태로도 공개됐다. 청음해 보니 매우 훌륭했다. 아무리 좋은 턴테이블 장비라도 M15와 카본 IEM을 통해 “캐시스 클라운(Cathy’s Clown)”을 들을 때만큼 미묘하고 세세한 사운드를 내지 못할 것이다. M15와 카본 IEM의 사운드는 진정 화려하다고 할만하다. 오리지널 테이프의 고전 음반을 리마스터링할 때 나올 수 있는 사운드를 생생히 보여준다.
 
퀘스타일 M15 제품에는 USB C끼리 연결하는 케이블과 USB C를 USB A와 연결하는 케이블이 포함돼 있다. © James Barber/Foundry

코부즈에서 96kHz에서 스트리밍되는 퍼퓸 지니어스(Perfume Genius) 신규 앨범 어글리 시즌(Ugly Season)과 같은 최신 음반도 들어봤다. 결과는 더 인상적이었다. 작곡가 마이크 헤드레어스는 LP 시대나 CD 시대에도 절대 재생할 수 없었을 방식으로 고주파수에서 저주파수까지를 두루 사용한다. 이들 곡의 정교하고 세세한 사운드는 퀘스타일 M15 기기로 들을 때만 비로소 진짜 모습을 드러낸다. 애플의 라이트닝-헤드폰 어댑터로 그냥 들어보니 순식간에 음질이 크게 떨어졌다.

타이달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반가운 소식은 퀘스타일 M15는 타이달 MQA 인코딩을 잘 해낸다. 비욘세의 새 싱글 “브레이크 마이 소울(Break My Soul)”은 타이달에서는 MQA 마스터로 스트리밍 되는 반면 코부즈와 애플 뮤직에서는 그저 무손실 트랙으로만 스트리밍된다. 타이달 스트림은 다른 스트림에 비해 음질이 상당히 훌륭하다.
 
퀘스타일 M15 게인 스위치에는 저임피던스 헤드폰용 설정과 고임피던스 헤드폰용 설정이 둘 다 있다. © James Barber/Foundry
 

중요한 청음 용도로 훌륭

누구에게나 무손실 스트리밍과 고해상도 스트리밍의 차이가 크게 들리는 것은 아니다. 그 차이가 크게 상관없는 사람이라면 홈 시스템용 블루투스 리시버와 고급 무선 헤드폰만으로 충분하다. 그러나 차이가 들리는 사람이라면 고급 DAC를 꼭 구매할 필요가 있다.

DAC에 고급 유선 헤드폰을 연결해 들어보면 퀘스타일 M15가 제공하는 놀랄 정도로 세세하고 중립적인 사운드를 배경 잡음 거의 없이 들을 수 있다. 그 사운드는 오디오퀘스트의 플래그십 기기인 드래곤플라이 코발트에 충분히 비견된다. 드래곤플라이 코발트를 아이폰 사용자가 쓰려면 별도 어댑터가 필요하다는 점까지 고려하면 퀘스타일 M15는 약 80달러 저렴하다. 고해상도 오디오 세계에 관심 있는 이에게 퀘스타일 M15는 유선 오디오 체인의 훌륭한 연결고리가 될 것이다.
editor@itworld.co.kr
 Tags Questyle M15 DAC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