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디지털 디바이스 / 퍼스널 컴퓨팅

“값싼 PC가 없어진다” 게임과 가상현실 등 고성능 PC가 시장 주도

Agam Shah | IDG News Service 2016.01.26
지난 2008년, 넷북이란 이름으로 최하 150달러에 불과한 저가형 노트북 제품들이 쏟아져 나와 구매 열기를 자극했다. 하지만 이런 시기는 그리 오래 가지 못했으며, 저가형 윈도우 PC는 금방 희귀품이 되고 만다.

전체적인 PC 시장이 위축되면서 모바일 디바이스가 이런 저가형 PC를 대체하고 있다. 고성능 PC에 관심이 없는 사람들 중 새 PC가 필요한 사람의 많은 수가 모바일 디바이스에 의존하면서 저가형 PC 구매자는 이제 소수에 불과하다.

HP와 델은 저가형 PC 시장에서 발을 빼고 있다. 이미 300달러 이하의 노트북과 데스크톱은 손에 꼽을 정도이다. 이들 업체는 경쟁만 치열하고 수익성은 낮은 저가형 PC 대신 애플처럼 고가 제품에 집중하고 있다.


MSI의 GT72S 드래곤은 데스크톱용 지포스 GTX 980 카드를 탑재하고 있다.

에이서, 에이수스, 레노버도 마찬가지다. 가장 저렴한 레노버 제품은 윈도우 기반의 아이디어패드 100으로 179달러부터 시작한다. 두번째로 저렴한 제품은 크롬북으로, 199달러이며, 나머지 제품은 모두 341달러 이상이다.

크롬북은 2014년과 2015년 초에 PC 가격 전쟁을 불러 왔지만, 현재는 일단락된 상태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크롬북의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빙 검색엔진을 탑재한 윈도우 8.1을 무료로 배포해 PC 업체들에게 저렴한 노트북을 만들도록 장려했다. IDC의 제이 초우는 윈도우 10 출시와 함께 이런 특별 조건이 없어졌고, 이들 노트북의 대부분이 이미 시장에서 철수했다고 설명했다.

모바일 디바이스는 이런 저가형 PC 구매자들이 줄어드는 데 일조했다. 초우는 현재 PC 시장의 주요 구매자는 더 빠른 PC를 필요로 하고, 더 나은 화면이나 프로세서, 메모리, SSD 등의 첨단 하드웨어에 기꺼이 투자하는 사람들이라고 분석했다.

2015년 PC 출하량은 2억 7621만 대로, 2014년 대비 10.4%가 줄어들었다. 반면에 값 비싼 게임용 데스크톱과 노트북은 지난 해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앞으로도 게임과 가상현실은 고급형 PC 출하를 주도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업들은 올해도 여전히 PC를 업그레이드할 것이며, 기업용 노트북과 데스크톱은 보통 일반 사용자용 제품보다 더 비싸다. 일부 기업 사용자는 태블릿과 노트북 하이브리드 제품을 도입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보통 하이브리드 제품은 크기와 고성능 부품 때문에 일반 노트북보다 더 비싸다.

가트너의 애널리스트 미카토 키타가와는 하이브리드 제품은 수요가 증가하고 부품 가격이 떨어지면서 가격이 점진적으로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 가격은 이제 PC 출하량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며, PC 구매자에게는 제품의 품질이 더 중요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키타가와는 “저가형 PC를 구매하고자 하는 사람은 있기 마련이다. 하지만 전체 시장에서는 소수에 불과하게 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editor@itworld.co.kr
 Tags 넷북 하이브리드 게임 크롬북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