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2.26

가비아, 웹쉘 탐지 솔루션 출시

편집부 | ITWorld
가비아(www.gabia.com)가 웹쉘 탐지 솔루션을 출시했다.

웹쉘은 원격에서 서버에 명령을 내릴 수 있는 해킹 툴로, 해킹에 가장 많이 이용된다. 정보를 탈취하거나 사이트를 위·변조하는 등 공격 범위가 넓지만, 일반 보안장비나 백신 프로그램으로는 방어하기 어려워 피해가 크다.

웹쉘 탐지 솔루션은 웹쉘 발견과 방어에 특화된 전문 서비스로, 가비아가 제공하는 솔루션은 웹쉘의 최신 동향과 패턴을 자동으로 업데이트하여 잘 알려지지 않은 신종 및 변종 웹쉘까지 탐지한다. 탐지 속도가 빠를 뿐만 아니라 서버 자원 사용량을 최소화하여 웹 서비스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또한, 파일이 변조되더라도 즉시 복구하는 기능이 있어 데이터를 철저히 보호할 수 있다. IDC 관제 센터에서 보안 전문 요원이 24시간 모니터링하여 안전성을 더한다.

솔루션 출시 기념으로 약 33% 할인한 가격인 월 6만 원에 제공한다.

가비아 정보보안실 안광해 실장은 “언론에서 크게 다뤄진 해킹 대부분이 웹쉘로 발생한 만큼 빈발하는 사고에 미리 대비할 필요가 있다”며, “앞으로 해킹 위협에서 서버와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보안 솔루션을 계속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5.02.26

가비아, 웹쉘 탐지 솔루션 출시

편집부 | ITWorld
가비아(www.gabia.com)가 웹쉘 탐지 솔루션을 출시했다.

웹쉘은 원격에서 서버에 명령을 내릴 수 있는 해킹 툴로, 해킹에 가장 많이 이용된다. 정보를 탈취하거나 사이트를 위·변조하는 등 공격 범위가 넓지만, 일반 보안장비나 백신 프로그램으로는 방어하기 어려워 피해가 크다.

웹쉘 탐지 솔루션은 웹쉘 발견과 방어에 특화된 전문 서비스로, 가비아가 제공하는 솔루션은 웹쉘의 최신 동향과 패턴을 자동으로 업데이트하여 잘 알려지지 않은 신종 및 변종 웹쉘까지 탐지한다. 탐지 속도가 빠를 뿐만 아니라 서버 자원 사용량을 최소화하여 웹 서비스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또한, 파일이 변조되더라도 즉시 복구하는 기능이 있어 데이터를 철저히 보호할 수 있다. IDC 관제 센터에서 보안 전문 요원이 24시간 모니터링하여 안전성을 더한다.

솔루션 출시 기념으로 약 33% 할인한 가격인 월 6만 원에 제공한다.

가비아 정보보안실 안광해 실장은 “언론에서 크게 다뤄진 해킹 대부분이 웹쉘로 발생한 만큼 빈발하는 사고에 미리 대비할 필요가 있다”며, “앞으로 해킹 위협에서 서버와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보안 솔루션을 계속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