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디지털 디바이스

글로벌 칼럼 | 2025년, 인간은 로봇에게 일자리를 "빼앗기게" 될까?

Bill Snyder | CIO 2014.08.12

대부분의 이들이 한번쯤은 로봇에게 위기의식을 느낀 적이 있을 것이다. 필자 또한 얼마 전 AP 통신이 “컴퓨터가 작성한 기사를 활용하겠다”고 보도한 것에 대해 로봇에게 일자리를 빼앗기는 것은 아닌지 심각하게 걱정한 적이 있다. 만약 ‘글쟁이’ 조차 일자리를 위협받는다면 그 어느 누가 로봇 자동화로부터 안전하단 말인가?



필자는 영화 ‘터미네이터’에서 나오는 것 같은, 세기말적인 로봇 재앙에 대해 걱정하는 것이 아니다. 필자가 우려하는 것은 로봇 자동화로 인해 수백만 명의 일자리가 사라지면, 로봇에 설 자리를 잃은 이들을 어떻게 다시 경제 시스템에 복귀시킬 수 있는 지다.

짧은 블로그 게시물에서 간단히 다루기에 이는 매우 무겁고 광범위한 주제다. 그러나 최근 퓨 리서치 센터(Pew Research Center)에서 발표한 ‘인공지능, 로봇공학, 그리고 직업의 미래(AI, Robotics, and the Future of Jobs)’ 보고서는 해당 주제를 논의하기에 적당한 시작점으로 보인다.

퓨 리서치 센터는 1900명에 달하는 산업∙경제∙공학 분야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오는 2025년 과학 기술과 인공지능(AI) 기술의 발전이 인류 일자리에 어떤 영향을 끼칠지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자들 가운데는 구글 부사장 겸 인터넷 전도사로 잘 알려진 빈트 서트, 마이크로소프트 수석 연구원 조나단 그루딘, 세일즈포스닷컴 수석 과학자 JP 랑가스와미, 그리고 뉴욕 타임즈의 저명한 과학 전문 기자 존 마르코프도 있었다.

거의 모든 응답자들이 “로봇으로 인해 인간의 일자리가 사라질 것”이라고 말했지만 긍정적인 견해를 보인 이들은 “과학 기술은 그로 인해 사라지는 직업보다 훨씬 더 많은 직업을 창출해왔으며 이는 변하지 않는 사실”이라고 주장했다. 또 다른 이들은 “역사적으로 봤을 때 로봇 자동화는 블루칼라 직군의 일자리를 잠식해왔다. 그러나 미래의 로봇은 화이트칼라 직군까지 위협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예를 들어, 인터넷 법률 및 정책 전문가 로버트 캐논은 “자동화될 수 있는 모든 것들은 자동화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즉, ‘인간의 기여도’가 낮은 비전문 직종들은 결국에는 자동화 될 것이라는 말이다. 하드웨어 상점에서 열쇠를 세공하는 점원은 로봇으로 대체됐다. IBM의 왓슨(Watson)은 세계의 현존하는 모든 자료들을 읽는 것으로 연구원들을 대체하고 있다. 그렇다면 한가지 의문점이 떠오른다. ‘인간이 기여할 수 있는’ 직업이란 과연 무엇인가?

 Tags 인공지능 AI 로봇 자동화

회사명:한국IDG 제호: ITWorld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편집인 : 박재곤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