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어러블컴퓨팅

항공사 버진 아틀란틱, 구글 글래스 활용한 고객 서비스 테스트 돌입

Sam Shead | Techworld 2014.02.12
영국의 항공사 버진 아틀란틱(Virgin Atlantic)이 항공사의 상위 클래스 고객들을 위해서 웨어러블 기기를 활용한 서비스를 테스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으로 6주간 런던 히드로 공항 터미널 3에 있는 버진 아틀란틱의 어퍼 클래스 윙(Upper Class Wing)에서 일하는 직원들은 구글 글래스로 고객들의 체크인을 도와주고, 비행 정보 및 목적지의 날씨와 현지 정보 등을 제공하며, 외국어 정보의 번역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서 구글 글래스에 SITA의 전용 앱 및 버진 아틀란틱 고객 서비스 시스템을 결합해서 활용할 예정이다. 고객이 어퍼 클래스 윙에 도착하면 고객의 개인 정보가 지정된 직원의 글래스에 바로 전송된다.



버진 아틀란틱의 IT 책임자인 데이브 불매드는 “항공 여행이 보편화 되면서 많은 승객들이 지루함을 느끼게 됐다. 업계에서 처음으로 구글 글래스와 기타 웨어러블 기술을 사용해서 고객 경험을 향상시킬 수 있는지를 테스트하고자 한다… 비행 경험에 혁신을 불어 넣을 것”라고 전했다. editor@itworld.co.kr
Sponsored
IDG 설문조사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