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2.05

MS CEO 나델라의 첫해 연봉은...120만 달러

Martyn Williams | IDG News Service
마이크로소프트는 CEO로 승진한 사티야 나델라가 첫해에 연봉 120만 달러를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나델라의 이전 연봉인 67만 5,000달러에 비하면 꽤나 오른 것이며, 전 CEO 스티브 발머가 70만 달러를 받던 것과 비교해도 상당히 높다. 발머는 비교적 낮은 연봉을 요구했으며 그의 봉급은 유사 업체 CEO들의 평균치보다 낮았다.

봉급에 대해 좀더 설명하면, 46세의 나델라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사업 성과에 따라 360만 달러의 현금 보너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나델라는 마이크로소프트 2015년 회기년도가 시작하면 추가적으로 1,320만 달러의 주식을 받을 것이다.

지난해 나델라는 SQL 서버와 윈도우 서버 분야 비즈니스 사업부의 혁혁한 성과(매출 성장율 9%)를 거둬 160만 달러의 현금 보너스를 받았다.

나델라는 예상보다 빠른 2월 4일 CEO에 올랐으며, 이 승진은 즉시적으로 효력을 발휘했다.
수많은 과제에 직면한 나델라는 우선 인터넷 시장에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해야 한다.

또한 나델라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인수한 노키아 스마트폰 사업부를 성공적으로 이끌어야 하며, 최근 발표한 윈도우 8.1과 윈도우 모바일 운영체제를 지원해야 한다.

나델라를 측면 지원해주는 이는 바로 MS 창업자 빌 게이츠다. 빌 게이츠는 기술 자문역을 맡아 마이크로소프트와 나델라는 돕는데 좀더 많은 시간을 쏟을 것이다. editor@itworld.co.kr


2014.02.05

MS CEO 나델라의 첫해 연봉은...120만 달러

Martyn Williams | IDG News Service
마이크로소프트는 CEO로 승진한 사티야 나델라가 첫해에 연봉 120만 달러를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나델라의 이전 연봉인 67만 5,000달러에 비하면 꽤나 오른 것이며, 전 CEO 스티브 발머가 70만 달러를 받던 것과 비교해도 상당히 높다. 발머는 비교적 낮은 연봉을 요구했으며 그의 봉급은 유사 업체 CEO들의 평균치보다 낮았다.

봉급에 대해 좀더 설명하면, 46세의 나델라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사업 성과에 따라 360만 달러의 현금 보너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나델라는 마이크로소프트 2015년 회기년도가 시작하면 추가적으로 1,320만 달러의 주식을 받을 것이다.

지난해 나델라는 SQL 서버와 윈도우 서버 분야 비즈니스 사업부의 혁혁한 성과(매출 성장율 9%)를 거둬 160만 달러의 현금 보너스를 받았다.

나델라는 예상보다 빠른 2월 4일 CEO에 올랐으며, 이 승진은 즉시적으로 효력을 발휘했다.
수많은 과제에 직면한 나델라는 우선 인터넷 시장에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해야 한다.

또한 나델라는 마이크로소프트가 인수한 노키아 스마트폰 사업부를 성공적으로 이끌어야 하며, 최근 발표한 윈도우 8.1과 윈도우 모바일 운영체제를 지원해야 한다.

나델라를 측면 지원해주는 이는 바로 MS 창업자 빌 게이츠다. 빌 게이츠는 기술 자문역을 맡아 마이크로소프트와 나델라는 돕는데 좀더 많은 시간을 쏟을 것이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