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9.24

한국SW산업협회, 11월 9일 SW공통기술역량평가 시험 실시

편집부 | ITWorld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이하 협회)는 소프트웨어 기술자들의 공통기술역량을 진단하고 평가할 수 있는 “SW 기술자 공통기술역량평가(Test Of Software Engineer Competency, 이하 TOSEC)"를 개발하고 11월 9일 첫 평가 시험을 치른다고 밝혔다.

그동안 SW부문에는 기술별 혹은 외국 기업별로 다양하게 국제공인 자격 평가 시험이 개발돼 왔지만, 정작 국내에는 SW 또는 IT직무의 기술역량 측정 모델이 부족했고 협회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2년여의 기간을 거쳐 TOSEC을 개발하게 된 것이라고 협회는 설명했다.

TOSEC은 국제공인자격증 시험과 같은 신뢰성과 타당성을 확보하기 위해 TOEIC, TOFLE 등의 시험이 공통으로 채택하고 있는 문항반응이론(Item Response Theory)을 적용했고, 이를 통해 문항의 특성과 상황에 구애받지 않고 피시험자의 능력이 일정하게 구현되고 평가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그리고 특정 기업이나 특정 기술만을 대상으로 하지 않고, 국내 SW분야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술과 스킬을 평가 범위에 골고루 포함시켰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이유로 TOSEC의 준비기간은 여타의 평가시험보다 2배 이상 소요됐다고.

TOSEC의 평가범위는 현재 국내의 SW개발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기술 분야로 구성됐다. 시험의 유형 또한 철저히 실무 개발 위주로 자바, C 프로그램밍의 경우는 80% 이상이 코딩이해 및 분석 시험 문항으로 구성됐다고 협회는 밝혔다.

TOSEC은 많은 자격증 시험에서 채택하고 있는 문항 풀 기반의 시험문제 제출방식을 지양하고, 매회 시험 신규 출제 방식을 채택했다고 덧붙였다.

협회 박환수 산업정책실장은 “SW인력에 대한 중요성은 날로 확대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SW인력에 대한 역량 진단 및 평가, 관리에 대해서는 다소 관심이 부족했다”며, “하지만 TOSEC을 기반으로 우수한 역량을 지닌 인재가 인정받을 수 있는 문화조성 및 정책적인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3.09.24

한국SW산업협회, 11월 9일 SW공통기술역량평가 시험 실시

편집부 | ITWorld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이하 협회)는 소프트웨어 기술자들의 공통기술역량을 진단하고 평가할 수 있는 “SW 기술자 공통기술역량평가(Test Of Software Engineer Competency, 이하 TOSEC)"를 개발하고 11월 9일 첫 평가 시험을 치른다고 밝혔다.

그동안 SW부문에는 기술별 혹은 외국 기업별로 다양하게 국제공인 자격 평가 시험이 개발돼 왔지만, 정작 국내에는 SW 또는 IT직무의 기술역량 측정 모델이 부족했고 협회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2년여의 기간을 거쳐 TOSEC을 개발하게 된 것이라고 협회는 설명했다.

TOSEC은 국제공인자격증 시험과 같은 신뢰성과 타당성을 확보하기 위해 TOEIC, TOFLE 등의 시험이 공통으로 채택하고 있는 문항반응이론(Item Response Theory)을 적용했고, 이를 통해 문항의 특성과 상황에 구애받지 않고 피시험자의 능력이 일정하게 구현되고 평가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관계자는 밝혔다.

그리고 특정 기업이나 특정 기술만을 대상으로 하지 않고, 국내 SW분야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술과 스킬을 평가 범위에 골고루 포함시켰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이유로 TOSEC의 준비기간은 여타의 평가시험보다 2배 이상 소요됐다고.

TOSEC의 평가범위는 현재 국내의 SW개발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기술 분야로 구성됐다. 시험의 유형 또한 철저히 실무 개발 위주로 자바, C 프로그램밍의 경우는 80% 이상이 코딩이해 및 분석 시험 문항으로 구성됐다고 협회는 밝혔다.

TOSEC은 많은 자격증 시험에서 채택하고 있는 문항 풀 기반의 시험문제 제출방식을 지양하고, 매회 시험 신규 출제 방식을 채택했다고 덧붙였다.

협회 박환수 산업정책실장은 “SW인력에 대한 중요성은 날로 확대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SW인력에 대한 역량 진단 및 평가, 관리에 대해서는 다소 관심이 부족했다”며, “하지만 TOSEC을 기반으로 우수한 역량을 지닌 인재가 인정받을 수 있는 문화조성 및 정책적인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