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9.11

씨게이트, 차세대 SMR 방식 하드 드라이브 출하

편집부 | ITWorld
씨게이트 테크놀로지(Seagate Technology)는 싱글 자기 기록(Shingled Magnetic Recording; 이하 SMR) 기술을 활용한 드라이브를 출하하기 시작했으며, 이미 그 출하량이 100만 대를 돌파했다고 발표했다.

SMR은 기록 밀도를 높이고 전세계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클라우드 및 모바일 스토리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필수 요소로, 이 SMR 스토리지 기술은 최대 25%까지 용량 확대를 구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씨게이트는 설명했다.

씨게이트 CTO 마크 리는 “전세계 인구가 약 70억 명이 되고 연간 2.7제타바이트 (Zettabytes)에 달하는 데이터가 생성되고 있는데, 이에 반해 일반 단일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가 기록할 수 있는 물리적 용량은 빠르게 한계에 다다르고 있다”며 “씨게이트는 SMR 기술을 도입해 기록밀도를 최대 25%, 디스크당 1.25TB 수준으로 개선시켜 기가바이트 당 최저 비용의 하드 드라이브를 제공하고, 5TB 또는 그 이상의 용량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IDC의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 연구 부문의 존 라이드닝 부사장은 “HDD 업계의 페타바이트 출하가 매년 30% 이상의 성장을 기록하는 반면, HDD 기록밀도는 20% 이하의 연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며, “SMR 기술은 기존 드라이브 구조를 활용해 이러한 성장률 사이의 간극을 메우면서 비교적 단순하고 경제적인 방법으로 많은 애플리케이션에 고용량 HDD를 제공하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씨게이트는 SMR 기술을 활용해 더 적은 숫자의 헤드와 디스크로 더 많은 용량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이를 통해 안정성도 함께 높이게 됐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3.09.11

씨게이트, 차세대 SMR 방식 하드 드라이브 출하

편집부 | ITWorld
씨게이트 테크놀로지(Seagate Technology)는 싱글 자기 기록(Shingled Magnetic Recording; 이하 SMR) 기술을 활용한 드라이브를 출하하기 시작했으며, 이미 그 출하량이 100만 대를 돌파했다고 발표했다.

SMR은 기록 밀도를 높이고 전세계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클라우드 및 모바일 스토리지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필수 요소로, 이 SMR 스토리지 기술은 최대 25%까지 용량 확대를 구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고 씨게이트는 설명했다.

씨게이트 CTO 마크 리는 “전세계 인구가 약 70억 명이 되고 연간 2.7제타바이트 (Zettabytes)에 달하는 데이터가 생성되고 있는데, 이에 반해 일반 단일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가 기록할 수 있는 물리적 용량은 빠르게 한계에 다다르고 있다”며 “씨게이트는 SMR 기술을 도입해 기록밀도를 최대 25%, 디스크당 1.25TB 수준으로 개선시켜 기가바이트 당 최저 비용의 하드 드라이브를 제공하고, 5TB 또는 그 이상의 용량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IDC의 하드 디스크 드라이브 연구 부문의 존 라이드닝 부사장은 “HDD 업계의 페타바이트 출하가 매년 30% 이상의 성장을 기록하는 반면, HDD 기록밀도는 20% 이하의 연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며, “SMR 기술은 기존 드라이브 구조를 활용해 이러한 성장률 사이의 간극을 메우면서 비교적 단순하고 경제적인 방법으로 많은 애플리케이션에 고용량 HDD를 제공하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씨게이트는 SMR 기술을 활용해 더 적은 숫자의 헤드와 디스크로 더 많은 용량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이를 통해 안정성도 함께 높이게 됐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