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2.07

티머니, 트위터와 협력해 지하철 라디오 방송 확대

편집부 | IDG Korea

티머니(T-money) 발행 업체인 한국스마트카드(www.koreasmartcard.com)는 서울도시철도공사 5·6·7·8호선 라디오 방송인 SMRTV(Seoul Metropolitan Rapid Transit Voice: 이하 SMRTV)와 ‘티머니 트위터(www.twitter.com/kscctmoney, 이하: @kscctmoney)’가 미디어 업무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휴를 통해 한국스마트카드는 지하철 5·6·7·8호선과 함께 148개역내 승강장이나 대 합실 및 환승 통로, 스마트폰, 인터넷 등의 채널을 통해 고객과 더 친근하게 다가선다는 계획이다.

 

서울도시철도공사에서 운영하는 SMRTV 라디오 방송은 148개 역과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세이캐스트(Saycast Lite)’ 그리고 서울도시철도가 운영하는 블로그(5678blog.com)와 웹사이트(smrtv.saycast.com)를 통해 청취할 수 있다.

 

지금까지 SMRTV 라디오 방송은 아침(스트리밍)/점심/저녁(생방송)에 걸쳐 역과 인터넷, 스마트폰을 통해 방송되고 있었다. 하지만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SMRTV는 별도의 방송시간(매주 월요일 8시40분~9시10분)을 편성해 ‘티머니 트위터’에서 진행하는 ‘게릴라 이벤트’를 함께 진행하고, 시민들이 신청곡과 사연을 공사 문자 서비스(1577-5678)와 티머니 트위터 (@kscctmoney)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AP338D.JPG

 

이미, 한국스마트카드는 작년 8월 티머니 트위터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하면서 총 2,800여 명의 팔로워를 확보하고 있다.

 

한국스마트카드 박계현 대표는 “이번 트위터 라디오 방송을 통해 출/퇴근길에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시간이 좀더 즐거워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대중교통 도우미로 자리잡은 한국스마트카드 티머니 트위터를 통해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면서 다양한 의견에 귀를 기울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editor@idg.co.kr

 



관련 콘텐츠

2011.02.07

티머니, 트위터와 협력해 지하철 라디오 방송 확대

편집부 | IDG Korea

티머니(T-money) 발행 업체인 한국스마트카드(www.koreasmartcard.com)는 서울도시철도공사 5·6·7·8호선 라디오 방송인 SMRTV(Seoul Metropolitan Rapid Transit Voice: 이하 SMRTV)와 ‘티머니 트위터(www.twitter.com/kscctmoney, 이하: @kscctmoney)’가 미디어 업무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휴를 통해 한국스마트카드는 지하철 5·6·7·8호선과 함께 148개역내 승강장이나 대 합실 및 환승 통로, 스마트폰, 인터넷 등의 채널을 통해 고객과 더 친근하게 다가선다는 계획이다.

 

서울도시철도공사에서 운영하는 SMRTV 라디오 방송은 148개 역과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세이캐스트(Saycast Lite)’ 그리고 서울도시철도가 운영하는 블로그(5678blog.com)와 웹사이트(smrtv.saycast.com)를 통해 청취할 수 있다.

 

지금까지 SMRTV 라디오 방송은 아침(스트리밍)/점심/저녁(생방송)에 걸쳐 역과 인터넷, 스마트폰을 통해 방송되고 있었다. 하지만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SMRTV는 별도의 방송시간(매주 월요일 8시40분~9시10분)을 편성해 ‘티머니 트위터’에서 진행하는 ‘게릴라 이벤트’를 함께 진행하고, 시민들이 신청곡과 사연을 공사 문자 서비스(1577-5678)와 티머니 트위터 (@kscctmoney)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AP338D.JPG

 

이미, 한국스마트카드는 작년 8월 티머니 트위터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하면서 총 2,800여 명의 팔로워를 확보하고 있다.

 

한국스마트카드 박계현 대표는 “이번 트위터 라디오 방송을 통해 출/퇴근길에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시간이 좀더 즐거워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대중교통 도우미로 자리잡은 한국스마트카드 티머니 트위터를 통해 시민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면서 다양한 의견에 귀를 기울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editor@idg.co.kr

 



관련 콘텐츠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