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USB 통한 웜바이러스 주의보

편집부 | 연합뉴스 2009.02.18

(서울=연합뉴스) 유경수 기자 = 방송통신위원회는 통상 전자우편(e-mail)이나 해킹에 의한 방식이 아니라 이동식 USB 저장장치에 의한 새로운 유형의 웜 바이러스 전파 사례가 보고되고 있어 주의가 요망된다고 18일 밝혔다.

 

   최근 이슈가 된 '컨피커(Conficker)', '2090 바이러스' 등은 감염된 USB를 컴퓨터에 꽂기만 해도 원도 운영체계의 '자동실행 기능'을 이용하여 웜 바이러스가 자동으로 해당 컴퓨터에 복제되어 감염시킨다.

 

   USB에 의한 웜 바이러스 감염을 예방하려면 이용자 스스로 윈도 운영체계에서 자동실행 기능을 해제하고, USB를 백신으로 점검하고 나서 사용해야 한다. 또 윈도 운영체계의 자동보안패치 기능을 설정해 해킹에 의한 PC 감염을 원천적으로 막는 것이 좋다.

 

   세부사항이나 기술적 도움이 필요한 경우에는 방통위 산하 한국정보보호진흥원에서 운영하는 '보호나라' 홈페이지(http:// www.boho.or.kr)를 방문하거나, 국번 없이 118로 전화하면 된다. (뉴스검색제공제외)

Sponsored
IDG 설문조사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