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10.09

LG디스플레이, 사생활보호 PC용 LCD 양산

편집부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기자 = LG디스플레이가 손 끝 하나로 자유롭게 시야각을 바꿔 주변 사람들의 시선으로부터 사생활을 보호할 수 있는 노트북PC용 LCD 패널을 개발, 이 달부터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갔다고 9일 밝혔다.

 

   14.1인치 크기인 새 제품에는 시야각 조절 기술(VIC : Viewing-angle Image Control display)이 적용돼 평상시에는 좌우 175도의 넓은 시야각으로 사용하다가 타인의 시선을 피해야 할 경우 60도로 시야각을 좁혀 30㎝ 거리의 옆자리에서도 화면 내용을 훔쳐볼 수 없도록 했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열차, 비행기 등 대중교통수단과 공항 등 공공장소에서 긴급하고 중요한 업무를 처리해야 하는 비즈니스맨들과 학교, 관공서 등에서 작업하던 노트북 이용자들이 기업 기밀이나 인터넷 뱅킹과 같은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걱정없이 작업을 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노트북PC 사용자들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부착해온 필터보안기는 화면이 어둡고 옆사람과 내용을 공유하려면 보안기를 떼어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하지만 VIC 기술은 LCD영상을 구현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Pixel)의 구조를 바꿔 원터치로 전원 공급을 조절함으로써 필터보안기를 붙였다 떼었다 하는 것과 동일한 효과를 갖게 했다.

 

   그동안 업계에서는 LCD 패널의 시야각을 조절을 위해 두개의 패널을 사용한 휴대전화 용 LCD 등이 개발.양산된 적은 있으나, 두께와 무게의 증가가 전혀 없는 하나의 패널로 같은 효과를 내는 제품은 이번이 처음이다.

 

   LG디스플레이 정인재 부사장은 "새로운 기술 덕택에 화면 밝기에 큰 변화 없이도 버튼 하나로 주위 시선을 차단할 수 있는 노트북 PC 상용화가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관련 콘텐츠

2008.10.09

LG디스플레이, 사생활보호 PC용 LCD 양산

편집부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기자 = LG디스플레이가 손 끝 하나로 자유롭게 시야각을 바꿔 주변 사람들의 시선으로부터 사생활을 보호할 수 있는 노트북PC용 LCD 패널을 개발, 이 달부터 본격적인 양산에 들어갔다고 9일 밝혔다.

 

   14.1인치 크기인 새 제품에는 시야각 조절 기술(VIC : Viewing-angle Image Control display)이 적용돼 평상시에는 좌우 175도의 넓은 시야각으로 사용하다가 타인의 시선을 피해야 할 경우 60도로 시야각을 좁혀 30㎝ 거리의 옆자리에서도 화면 내용을 훔쳐볼 수 없도록 했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열차, 비행기 등 대중교통수단과 공항 등 공공장소에서 긴급하고 중요한 업무를 처리해야 하는 비즈니스맨들과 학교, 관공서 등에서 작업하던 노트북 이용자들이 기업 기밀이나 인터넷 뱅킹과 같은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걱정없이 작업을 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노트북PC 사용자들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부착해온 필터보안기는 화면이 어둡고 옆사람과 내용을 공유하려면 보안기를 떼어내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하지만 VIC 기술은 LCD영상을 구현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Pixel)의 구조를 바꿔 원터치로 전원 공급을 조절함으로써 필터보안기를 붙였다 떼었다 하는 것과 동일한 효과를 갖게 했다.

 

   그동안 업계에서는 LCD 패널의 시야각을 조절을 위해 두개의 패널을 사용한 휴대전화 용 LCD 등이 개발.양산된 적은 있으나, 두께와 무게의 증가가 전혀 없는 하나의 패널로 같은 효과를 내는 제품은 이번이 처음이다.

 

   LG디스플레이 정인재 부사장은 "새로운 기술 덕택에 화면 밝기에 큰 변화 없이도 버튼 하나로 주위 시선을 차단할 수 있는 노트북 PC 상용화가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관련 콘텐츠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