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트렌드

가트너 “2023년 4분기 전 세계 PC 출하량 0.3% 증가…연간 총 14.8% 감소”

편집부 | ITWorld 2024.01.15
가트너가 2023년 4분기 전 세계 PC 출하량이 총 6,337만 대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0.3% 증가했다는 예비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8분기 연속 하락세를 보인 분기별 PC 출하량이 처음으로 전년 동기 대비 증가한 것이다. 반면 2023년 연간 총 PC 출하량은 전년 대비 14.8% 감소한 2억 4,180만 대를 기록했다. 2006년 2억 3,000만 대 이후 출하량이 2억 5,000만대 아래로 떨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가트너의 디렉터 애널리스트 미카코 키타가와는 “PC 시장이 상당한 조정 끝에 하락세의 최저점을 찍은 것으로 보인다”라며 “지난 2년간 문제가 됐던 PC 재고가 2023년 4분기에 정상화되었으며, 이는 수요와 공급이 마침내 균형을 이룬 것”이라 분석했다. 다만 “2024년 부품 가격 인상이 예상되며 지정학적 및 경제적 불확실성으로 인해 상황이 바뀔 가능성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런 어려움 속에서도 상위 6곳 공급업체 모두 눈에 띄는 점유율 상승이나 하락 없이 순위를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를 고려할 때 가트너는 2024년 PC 시장이 연간 성장세로 돌아설 것으로 전망했다. 2023년 4분기 상위 6개 공급업체 순위에는 변동이 없었으나, 실적에서는 결과가 엇갈렸다. 레노버, HP, 애플, 에이서가 전년 대비 성장을 기록한 반면, 델과 에이수스는 하락세를 보였다.
 

레노버의 4분기 출하량은 3.2% 성장률을 기록하며 2021년 3분기 이후 처음으로 전년 동기 대비 성장세를 기록했다. 유럽, 중동 및 아프리카(EMEA)와 미주 지역이 아시아 태평양과 일본 지역의 약세를 상쇄하며 두 자릿수 성장을 보였다. 중국의 경기 침체는 전반적인 PC 수요에 영향을 미쳤지만, 특히 중국을 최대 시장으로 보유한 레노버가 큰 영향을 받았다. EMEA와 중남미 지역의 노트북 출하량 성장률은 지역 평균을 훨씬 상회하며 견고한 성장세를 보였다.

한편 다른 공급업체들의 결과는 엇갈렸다. HP는 2분기 연속 전년 동기 대비 성장과 전 세계 PC 출하량 증가를 기록한 반면, 델은 7분기 연속 출하량 감소를 기록했다.

미국 PC 시장은 2023년 4분기에 1.8% 증가하며 2021년 2분기 이후 처음으로 전년 대비 성장률을 기록했다. 이는 데스크톱의 감소가 노트북의 성장을 상쇄한 결과로 풀이된다.

키타가와는 “미국의 PC 성장은 분기 중 안정세를 보인 소비자 신뢰를 반영한 것”이라며, “견고한 미국 경제 내에서 중소기업은 꾸준히 성장하며 해당 부문의 지출에 도움이 됐고, 대기업은 여전히 지출에 신중한 태도를 보이며 PC 교체를 2024년으로 연기했다”라고 설명했다.

HP는 출하량 기준 미국 PC 시장 내 27.7%의 시장 점유율로 1위를 유지했으며, 델이 24.2%로 뒤를 이었다.
 

EMEA 및 북미 지역이 전년 동기 대비 성장세를 기록하며 전 세계 성장을 주도한 반면, 아시아 태평양 지역은 중국 시장 내 실적 부진으로 인해 2023년 4분기에도 여전히 하락세를 보였다. EMEA지역 PC 시장은 8.7%로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이며 2021년 4분기 이후 처음으로 전년 동기 대비 성장률을 기록했다.

키타가와는 “EMEA 시장은 전체 시장을 반영하는 것으로, 재고 수준이 마침내 관리되고 있는 것”이라며, “그러나 수요가 약해지면 상황이 바뀔 수 있고, 특히 금리가 오르면 재고 보유 비용이 높아져 유통업체들은 재고를 추가하는 데 신중한 태도를 보일 수 있다”라고 분석했다.

아시아 태평양 PC 시장 역시 8% 감소하며 7분기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노트북과 데스크톱 출하량이 모두 감소했으며, 노트북보다 데스크톱이 더 큰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중화권 시장의 급격한 감소는 전체 아시아 태평양 시장에 영향을 미쳐 전년 대비 두 자릿수 감소를 기록했으며, 기성 시장은 소폭 감소하고 신흥 시장은 한 자릿수 성장에 그쳤다.

2023년 PC 출하량은 14.8% 감소하며 PC 시장 역사상 최악의 해로 기록될 것으로 보인다. 2년 연속 두 자릿수 하락세가 이어진 것이다. 2023년 전 세계 PC 출하량은 2022년의 2억 8,400만 대보다 감소한 2억 4,180만 대를 기록했다.
 

키타가와는 “PC 시장은 2020년부터 2021년까지 이례적인 성장기를 보낸 후 지난 2년간 상당한 조정기를 거쳤다”라고 말했다.

이번 발표 내용은 예비조사 결과로, 최종 통계는 가트너의 지역별 PC 분기별 통계 프로그램의 고객에게 곧 제공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전 세계 PC 시장에 대한 포괄적이고 시의적절한 정보를 제공하여 제품 기획, 유통, 마케팅 및 세일즈 조직이 주요 이슈와 향후 영향에 대해 파악할 수 있도록 돕는다.
editor@itworld.co.kr
 Tags 가트너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