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

"구인구직 사이트 유사 도메인 이용한 악성코드 공격 포착돼 주의 당부" 이스트시큐리티

편집부 | ITWorld 2023.06.16
이스트시큐리티가 국내 구인구직 사이트와 유사한 도메인을 기반으로 한 악성코드 공격이 포착됐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 공격은 기존에 공개된 다수의 공격과 유사하게 입사지원서 이메일을 위장한 피싱 메일을 악용했다. 주목할 만한 점은, 이메일 내 첨부돼 있는 악성 링크의 도메인 주소를 실제 존재하는 국내 구인구직 사이트와 유사하게 생성해, 마치 실제 구인구직 사이트를 통해 파일이 내려오는 것처럼 보이도록 유도한다는 점이다.
 

이번 공격에는 ‘job1-info[.]com’ 도메인이 활용됐는데, 이는 실제 구인구직 사이트인 잡인포(jobinfo.co.kr)’ 도메인 주소를 모방한 것으로 볼 수 있다. 공격에 악용된 C&C 서버 IP ‘45.76.211.14’를 추가 조사한 결과, ‘job3-info[.]com’, ‘jd-albamon[.]com’, ‘jobdown3[.]com’ 등의 도메인 사용 이력이 존재해 다수의 유사 공격이 이미 진행됐다는 것을 알 수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만일 이메일 수신자가 링크를 클릭하면, 공격자 서버에서 【오**-hwp(입사지원서).exe】 파일명의 악성 실행파일(.EXE)이 포함된 캐비닛 파일(.CAB)이 내려온다.
 

윈도우의 폴더 보기 옵션은 기본적으로 해제되어 있어, 사용자가 따로 설정하지 않는 이상 개별 파일의 파일 확장자가 보이지 않는다. 공격자는 이런 점을 악용해 파일명에 hwp 단어를 추가해 한글 문서파일처럼 보여 실행하도록 유도했다. 만약 사용자가 내부에 포함된 실행파일을 실행하면 백그라운드에서는 'netscore.exe' 프로그램을 실행시키며, 사용자 화면에는 실제 이력서처럼 위장한 디코이 파일을 보여주어 사용자가 공격임을 인지하지 못하도록 유도한다. 
 

‘netscore.exe’ 파일은 감염 PC정보를 수집하여 특정 서버(b.center-main[.]com, a.center-main[.]com)로 전송하며, 공격자의 명령에 따라 음성녹음, 폴더 및 파일정보수집 등 다양한 추가 악성 행위를 할 수 있는 명령 제어 기능도 다수 포함하고 있다. 

구인구직 사이트와 유사한 악성 URL을 이용해 악성파일을 유포하는 공격은 21년 상반기 최초로 발견됐으나, 최근 들어 그 공격 빈도가 잦아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해당 입사지원 파일을 통해 다운로드 되는 악성코드가 카카오톡 PC 버전의 ID정보 탈취 등 악성 페이로드의 명령 제어 기능도 지속적으로 추가되고 있어 사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한편, 시큐리티대응센터(ESRC) 관계자는 “입사지원서를 위장한 피싱 메일을 통한 공격은 공격자들이 즐겨 사용하는 공격 방식 중 하나”라며, “공격자들은 입사지원서라는 동일한 주제를 가지고, 다양한 형태의 공격 방식을 연구하고 있는 만큼, 이메일 내 첨부파일이나 링크 클릭 시 반드시 주의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스트시큐리티는 연관 악성 파일의 탐지 기능을 자사 알약(ALYac) 제품에 긴급 업데이트했으며, 피해 확산 방지를 위한 대응 조치를 국가사이버안보협력센터(NCCC)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등 관련 부처와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