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S

아이폰 15는 인도 ‘타타’가 만든다⋯애플 글로벌 공급망 재편 ‘가속도’

Jonny Evans | Computerworld 2023.05.16
애플이 인도에서 확장하고 있는 것은 유통점만이 아니다. 인도 최대 제조업체인 타타 그룹(Tata Group)이 아이폰 독점 생산업체 대열에 합류했다. 올해말 아이폰 15, 아이폰 15 플러스 시리즈부터 생산을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 Martyn Williams

애플이 아이폰 제조에서 부품 단위를 넘어 이 정도 수준으로 인도 기업과 손을 잡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폭스콘 테크놀로지 그룹, 페가트론, 럭쉐어 프리시전 인더스트리 등은 인도 이외 국가다. 이번 발표는 타타 그룹이 수개월간의 협상 끝에 대만 기업인 위스트론의 인도내 생산 공장을 인수한 직후 나왔다. 위스트론은 2020년 열악한 노동환경 문제로 인도내 위스트론 공장에서 폭동이 발생한 이후 공장 매각을 추진해 왔다.
 

글로벌 공급망 다각화

애플 역시 공급망을 다각화하는 데 필사적이다. 기존 애플 협력사인 폭스콘이 인도 텔랑가나에 5억 달러를 투자한다고 발표한 데 이어 애플과 그 협력사들은 대만, 베트남 등 남아시아 지역에 생산 공장을 확대하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은 코로나19나 정치적 혼란 같은 위험에 대한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공급망을 다변화하는 것이다. 사우스 차이나 모닝 포스트(South China Morning Post)는, 그동안 아이폰 제조는 극소수 업체가 독점해 왔지만 앞으로 새로운 업체가 꾸준히 늘어날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이런 대규모 공급망 전환은 상당한 파급효과를 갖는다. 예를 들어 폭스콘의 이번 투자는 초기에만 2만 5,000개 새 일자리를 만든다. 인도에서 생산되는 아이폰 생산량에 따라 앞으로 더 늘어나게 된다. JP 모건은 인도가 2025년까지 전체 아이폰 생산량의 25%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는 7% 정도이고, 고용한 직원은 약 6만 3,000명이다.

한편 애플과 인도 중앙정부, 지방정부 등은 여성의 공장내 기숙사 거주, 12시간 노동 시간 등 노동 조건을 놓고 힘든 협상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인도 법은 노동 착취로부터 노동자를 보호하기 위해 이런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인도 연방의 공장법(Factories Act) 속 관련 조항 중 상당수는 최근에 수정됐다. 반면 타말 나두 같은 지자체는 노조와 정당의 압박 속에 이런 수정에 반대하고 있다.

이런 저항을 고려하면 이 수정 법안이 아이폰 조립 공정 등 특정 산업에만 적용될 가능성도 있다. 애플 협력업체는 중국에서만 100만 명 가량 고용하고 있으므로, 다국적 기업의 이익과 대규모 지역 노동자의 요구가 경제적인 측면에서 조율될 가능성은 충분하다.
 

빠르게 성장하는 인도 경제

인도의 경제 규모는 이미 영국을 제치고 세계 5위로 뛰어 올랐다. 최근 웨드부시(Wedbush)의 애널리스트들은 애플이 2025년까지 인도내 영업 활동을 통해 연간 200억 달러를 추가로 벌어들일 것으로 전망했다. 그 이후의 예상 매출은 더 크다.

인도 정부와 애플 간의 협력 관계도 더 긴밀해지고 있다. 인도의 상공업부 장관 피유시 고얄은 "우리는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애플과 정기적으로 현안에 대해 논의를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애플 CEO 팀 쿡은 최근 인도를 방문해 "최근의 모든 협력은 인도의 미래에 도움이 되고 있는 우리 역시 참여하고 싶다. 인도 시장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앞으로 우리의 최대 시장 중 하나가 될 것이다. 현재 인도 시장은 상당히 크고 인도 전체가 중요한 전환점에 와 있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애플의 최근 실적을 보면 인도에서 기록적인 매출을 기록했다. 이런 성장에 힘입어 애플은 인도의 실리콘밸리인 방갈로에 새로운 오피스를 열었고, 최근에는 전 세계 영업조직 구조를 바꿔 인도 지사의 의사 결정 권한을 확대했다. 인도 경영진은 팀 쿡과 직접 연락할 수도 있으며, 현재는 공급망 전체에 걸친 탄소 중립을 달성하기 위해 환경과 지역 사회에 대한 투자를 시작했다. 인도와 애플 간의 이러한 전방위적인 협력 관계를 고려하면, 타타 그룹 같은 인도의 대표적인 제조업체가 애플과 함께 사업할 방안을 찾는 것은 그리 놀라운 일이 아니다.
editor@itworld.co.kr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