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

이스라엘 오펜시브 시큐리티 업체 ‘SSD랩스’ 한국지사 설립

편집부 | ITWorld 2022.04.18
이스라엘 보안 기업 SSD랩스가 한국지사를 설립하고, 해커 입장에서 시스템이나 서비스에서 취약한 부분을 찾고 해결책을 모색하는 오펜시브 시큐리티(Offensive Security) 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오펜시브 시큐리티는 공격이 최선의 방어라는 말처럼 해커의 관점으로 공격 기법을 연구한다. 국내에는 아직 초기 단계이지만 전세계적으로는 정부와 기업의 관심이 매우 높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SSD랩스는 SSD 노암 라트하우스 대표와 국내 SW 기업의 미국 진출을 돕는 ‘위브릿지’를 설립한 아비람 제닉 비욘드시큐리티 대표가 공동 설립했다. 지란지교 오치영 창업자, 지니언스 이동범 대표가 초기 투자자로 참여했다.

한국지사는 우선 SSD랩스가 글로벌 시장에서 취약점 공격 분석을 의뢰받고 그 중 일부를 한국에서 용역으로 수행하는 것부터 시작한다. 한국의 화이트해커와 보안 전문가의 수준이 높아 글로벌 시장에서도 충분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SSD랩스 공동 창업자인 아비람 제닉은 “한국이 세계적 권위의 해킹방어 대회에 우승하고 사이버 보안에 대한 인식 전환이 이뤄지면서 한국에 지사를 설립하게 됐다”며 “실력 있는 화이트 해커 및 전문가를 확충하는 것을 필두로 한국을 글로벌 진출의 교두보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Tags SSD랩스
Sponsored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발행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4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