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5

“업무용이든 게임용이든 매력 가득”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가치 검증

Matt Smith | PCWorld
PC용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구매하는 것은 풀 사이즈 HDTV를 구매해 데스크톱에 연결하는 것을 제외하고 할 수 있는 가장 극단적인 선택이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거대한 크기로 책상을 다 차지하며, 심지어 기존의 사무실이나 게임 환경을 재구성해야 할 수도 있다. 또한, 중급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라도 약 500달러부터 시작하기 때문에 주머니 사정도 걱정이다. 

하지만 다음 모니터로 울트라와이드를 구매해야 할 만한 이유는 충분히 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비싼 돈을 주고 살 만한 가치가 있다. 멀티태스킹을 더 쉽게 해주고 몰입된 시야를 통해 게이밍 경험을 향상시켜 준다. 
 
ⓒ Samsung

대부분 사용자는 3,440×1,440의 해상도를 가진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구매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게임을 원하는 경우 높은 주사율(120Hz 이상) 과 그래픽카드와 호환되는 동기화 표준도 확인해야 한다. 현재 시장에 나와 있는 대부분 울트라와이드 모니터가 이런 조건을 갖추고 있으므로, 선택지는 충분할 것이다.

이제 좀 더 심층적으로 다뤄보자. 
 

PC 게이밍 경험의 놀라운 업그레이드 

화면 비율은 크기나 해상도에 상관없이 모든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핵심 특징이다. 모든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화면 비율은 21:9이며, 일부 제품은 더 넓다. 대부분 모니터와 HDTV의 16:9보다 훨씬 넓다. 결과적으로, 16:9 모니터보다 더 많은 게임 화면을 보게 된다. 

이 부분이 중요하기 때문에 다시 한 번 강조하자면, 21:9 화면 비율이 핵심이다. 크기나 해상도는 그만큼 중요하지 않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대신 HDTV 구매를 고려하는 게이머가 적지 않다.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가격으로 멋진 55인치 HDTV를 구매할 수 있기 때문이다. 가성비가 더 좋아 보이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다. 왜냐하면 대형 디스플레이가 항상 더욱 몰입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게임 내 시각은 여전히 16:9 화면비율에 묶여 있다. 보이는 것이 더 크게 보일 뿐, 24인치, 32인치, 55인치, 85인치 16:9 디스플레이에서 모두 동일하다. 

21:9 화면비율을 가진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더 넓은 시각을 제공한다. 16:9 모니터 또는 텔레비전보다 좌우가 더 많이 표시된다. 몰입된 경험에 초점을 두거나 가능한 한 많은 정보를 보는 것이 유리한 게임에 좋다. 
 
ⓒ Matt Smith/IDG

마이크로소프트 플라이트 시뮬레이터(Microsoft Flight Simulator)는 울트라와이드 디스플레이가 더 좋다. 16:9 모니터 또는 텔레비전에서는 시야가 제한된다. 비행기의 조종석 전체를 보기가 어렵고 카메라를 자주 움직일 수밖에 없다. 포르자 7(Forza 7)과 아메리칸 트럭 시뮬레이터(American Truck Simulator) 등의 게임도 같은 이유로 울트라와이드 모니터가 더 낫다.  

게임은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추가 공간을 활용해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 문명 VI 같은 전략 게임은 더 넓은 게임 지도를 제공해 축소 없이 더 넓은 세계를 볼 수 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나  파이널 판타지 14 같은 대규모 멀티플레이어 게임에도 유리하다. 인터페이스를 사용자 정의할 수 있는 추가적인 공간이 있기 때문에 덜 번잡스러워 보인다. 
 

논란 중인 대결 게임과 게임기에서의 단점

게이머들에게 좋은 소식만 있는 것은 아니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추가 화면이 도움이 되지 않는 특정 장르에서는 가치가 없다. 

대결 중심의 e스포츠 게임이 대표적인 예이다. 울트라와이드는 넓은 시야가 경쟁 우위가 될 수 있기 때문이 이 영역에서 여전히 논란의 여지가 있다. 플레이어의 불만 때문에 대부분의 경쟁 게임이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지원하지만, 지원 시 이상한 시각이나 거추장스러운 인터페이스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프로가 되려는 게이머들은 16:9를 고수해야 한다. 왜냐하면 프로 대회에서 플레이어가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사용하도록 허용하는 경우는 드물기 때문이다. 

콘솔 게이머도 실망할 것이다. 플레이스테이션 5(PlayStation 5), 엑스박스 시리즈 X/S(Xbox Series X/S), 닌텐도 스위치(Nintendo Switch) 등의 최신 콘솔은 21:9 화면비율을 지원하지 않는다. PC에서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지원하는 크로스 플랫폼 게임도 마찬가지이다. 

게임기를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에 연결할 수는 있지만, 화면의 양쪽에 더 큰 수직 레터박스가 표시된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설정에서 이미지를 확대하여 이를 없앨 수도 있겠지만 이상해 보일 것이다. 

콘솔에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사용하고 싶다면 다중 입력으로 화면 분할 모드를 지원하는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찾아봐야 한다. 이를 통해 21:9 화면을 16:9 화면(콘솔에 연결)과 5:9 화면(PC에 연결)으로 분할할 수 있다. 게임 가이드를 찾거나 플레이 중 트위치(Twitch) 스트림을 볼 때 유용하다. 
 

멀티태스킹 고수로 만들어주는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울트라와이드의 추가 공간은 단순히 게임만을 위한 것이 아니다. 다양한 창과 애플리케이션을 다루는 일상 업무에도 좋다. 

일반적인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해상도는 3,440×1,440이다. 이를 2,560×1,440 해상도의 일반적인 27인치 오피스 모니터와 비교해 보자. 가로로 880 픽셀이 넓어져, 전체적으로 약 130만 개의 추가적인 픽셀을 얻게 된다. 

엄청난 추가 공간이다. 이를 활용해 집중하고 있는 앱의 크기를 줄이지 않고 이메일, 문서, 메시지 앱, 웹 사이트, 기타 정보를 참조할 수 있다. 또한 2개 이상의 창을 나란히 사용하기에도 좋다. 문서를 비교하거나 다른 시각에서 한 피사체에 대한 두 장의 사진을 편집하거나 다른 창에서 코드를 편집하면서 웹 사이트 또는 프로그램을 미리 볼 수 있다. 
 
ⓒ LG

그리고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오디오 및 비디오 편집에도 좋다. 추가 공간이 가로축에 있기 때문에 타임라인을 사용하는 편집 앱에서도 유리하다. 

타임라인은 일반적으로 앱의 하부를 따라 가로로 배치되어 있으며, 오디오 또는 비디오의 진행상황을 처음부터 끝까지 보여준다. 울트라와이드의 추가 공간을 사용해 타임라인을 한 번에 더 많이 표시할 수 있다. 이는 대형 프로젝트의 진행 상황을 추적하는 데 도움이 되며, 편집 중 앞뒤로 스크롤하는 횟수가 줄어든다. 

또한 프로젝트 미리보기를 위한 공간을 추가해 관련 파일을 탐색하는 작업공간의 크기를 늘려준다. 16:9 모니터와 비교해 한 번에 더 많은 파일을 보고 미리 보기가 좀 더 커질 것이다. 

하지만 비디오에 사용할 때 단점이 있다. 대부분의 비디오 콘텐츠는 21:9가 아니라 16:9 화면비율로 제작되기 때문에 프로젝트 미리 보기 측면에서 울트라와이드를 제대로 활용할 수 없다. 대부분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4K 미리보기를 16:9 화면비율로 제공하지 못하며, 이는 4K 콘텐츠를 작업할 때 문제가 된다. 
 

작가, 프로그래머에게는 애매한 추가 공간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가로축에 픽셀을 추가하지만 세로축은 16:9 모니터와 같다. 작가, 편집자, 프로그래머, 사진가에게는 이점이 별로 없다. 문서는 세로로 스크롤되기 때문에 추가 가로 공간이 도움이 되지 않는다. 세로로 스크롤되는 인터페이스를 사용하는 프로그래머도 마찬가지이다.

사진가와 디지털 예술가는 세로 방향으로 작업하는 경우가 많으며, 이는 넓은 디스플레이에 어울리지 않는다. 27인치 와이드스크린 모니터와 비교하여 34인치 울트라와이드의 추가 공간은 사진 또는 이미지의 높이가 너비보다 높을 때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2021.07.15

“업무용이든 게임용이든 매력 가득”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가치 검증

Matt Smith | PCWorld
PC용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구매하는 것은 풀 사이즈 HDTV를 구매해 데스크톱에 연결하는 것을 제외하고 할 수 있는 가장 극단적인 선택이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거대한 크기로 책상을 다 차지하며, 심지어 기존의 사무실이나 게임 환경을 재구성해야 할 수도 있다. 또한, 중급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라도 약 500달러부터 시작하기 때문에 주머니 사정도 걱정이다. 

하지만 다음 모니터로 울트라와이드를 구매해야 할 만한 이유는 충분히 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비싼 돈을 주고 살 만한 가치가 있다. 멀티태스킹을 더 쉽게 해주고 몰입된 시야를 통해 게이밍 경험을 향상시켜 준다. 
 
ⓒ Samsung

대부분 사용자는 3,440×1,440의 해상도를 가진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구매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게임을 원하는 경우 높은 주사율(120Hz 이상) 과 그래픽카드와 호환되는 동기화 표준도 확인해야 한다. 현재 시장에 나와 있는 대부분 울트라와이드 모니터가 이런 조건을 갖추고 있으므로, 선택지는 충분할 것이다.

이제 좀 더 심층적으로 다뤄보자. 
 

PC 게이밍 경험의 놀라운 업그레이드 

화면 비율은 크기나 해상도에 상관없이 모든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핵심 특징이다. 모든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화면 비율은 21:9이며, 일부 제품은 더 넓다. 대부분 모니터와 HDTV의 16:9보다 훨씬 넓다. 결과적으로, 16:9 모니터보다 더 많은 게임 화면을 보게 된다. 

이 부분이 중요하기 때문에 다시 한 번 강조하자면, 21:9 화면 비율이 핵심이다. 크기나 해상도는 그만큼 중요하지 않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대신 HDTV 구매를 고려하는 게이머가 적지 않다.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가격으로 멋진 55인치 HDTV를 구매할 수 있기 때문이다. 가성비가 더 좋아 보이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가 많다. 왜냐하면 대형 디스플레이가 항상 더욱 몰입된 경험을 제공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게임 내 시각은 여전히 16:9 화면비율에 묶여 있다. 보이는 것이 더 크게 보일 뿐, 24인치, 32인치, 55인치, 85인치 16:9 디스플레이에서 모두 동일하다. 

21:9 화면비율을 가진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더 넓은 시각을 제공한다. 16:9 모니터 또는 텔레비전보다 좌우가 더 많이 표시된다. 몰입된 경험에 초점을 두거나 가능한 한 많은 정보를 보는 것이 유리한 게임에 좋다. 
 
ⓒ Matt Smith/IDG

마이크로소프트 플라이트 시뮬레이터(Microsoft Flight Simulator)는 울트라와이드 디스플레이가 더 좋다. 16:9 모니터 또는 텔레비전에서는 시야가 제한된다. 비행기의 조종석 전체를 보기가 어렵고 카메라를 자주 움직일 수밖에 없다. 포르자 7(Forza 7)과 아메리칸 트럭 시뮬레이터(American Truck Simulator) 등의 게임도 같은 이유로 울트라와이드 모니터가 더 낫다.  

게임은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추가 공간을 활용해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 문명 VI 같은 전략 게임은 더 넓은 게임 지도를 제공해 축소 없이 더 넓은 세계를 볼 수 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나  파이널 판타지 14 같은 대규모 멀티플레이어 게임에도 유리하다. 인터페이스를 사용자 정의할 수 있는 추가적인 공간이 있기 때문에 덜 번잡스러워 보인다. 
 

논란 중인 대결 게임과 게임기에서의 단점

게이머들에게 좋은 소식만 있는 것은 아니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추가 화면이 도움이 되지 않는 특정 장르에서는 가치가 없다. 

대결 중심의 e스포츠 게임이 대표적인 예이다. 울트라와이드는 넓은 시야가 경쟁 우위가 될 수 있기 때문이 이 영역에서 여전히 논란의 여지가 있다. 플레이어의 불만 때문에 대부분의 경쟁 게임이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지원하지만, 지원 시 이상한 시각이나 거추장스러운 인터페이스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프로가 되려는 게이머들은 16:9를 고수해야 한다. 왜냐하면 프로 대회에서 플레이어가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사용하도록 허용하는 경우는 드물기 때문이다. 

콘솔 게이머도 실망할 것이다. 플레이스테이션 5(PlayStation 5), 엑스박스 시리즈 X/S(Xbox Series X/S), 닌텐도 스위치(Nintendo Switch) 등의 최신 콘솔은 21:9 화면비율을 지원하지 않는다. PC에서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지원하는 크로스 플랫폼 게임도 마찬가지이다. 

게임기를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에 연결할 수는 있지만, 화면의 양쪽에 더 큰 수직 레터박스가 표시된다.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설정에서 이미지를 확대하여 이를 없앨 수도 있겠지만 이상해 보일 것이다. 

콘솔에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사용하고 싶다면 다중 입력으로 화면 분할 모드를 지원하는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찾아봐야 한다. 이를 통해 21:9 화면을 16:9 화면(콘솔에 연결)과 5:9 화면(PC에 연결)으로 분할할 수 있다. 게임 가이드를 찾거나 플레이 중 트위치(Twitch) 스트림을 볼 때 유용하다. 
 

멀티태스킹 고수로 만들어주는 울트라와이드 모니터

울트라와이드의 추가 공간은 단순히 게임만을 위한 것이 아니다. 다양한 창과 애플리케이션을 다루는 일상 업무에도 좋다. 

일반적인 34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의 해상도는 3,440×1,440이다. 이를 2,560×1,440 해상도의 일반적인 27인치 오피스 모니터와 비교해 보자. 가로로 880 픽셀이 넓어져, 전체적으로 약 130만 개의 추가적인 픽셀을 얻게 된다. 

엄청난 추가 공간이다. 이를 활용해 집중하고 있는 앱의 크기를 줄이지 않고 이메일, 문서, 메시지 앱, 웹 사이트, 기타 정보를 참조할 수 있다. 또한 2개 이상의 창을 나란히 사용하기에도 좋다. 문서를 비교하거나 다른 시각에서 한 피사체에 대한 두 장의 사진을 편집하거나 다른 창에서 코드를 편집하면서 웹 사이트 또는 프로그램을 미리 볼 수 있다. 
 
ⓒ LG

그리고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오디오 및 비디오 편집에도 좋다. 추가 공간이 가로축에 있기 때문에 타임라인을 사용하는 편집 앱에서도 유리하다. 

타임라인은 일반적으로 앱의 하부를 따라 가로로 배치되어 있으며, 오디오 또는 비디오의 진행상황을 처음부터 끝까지 보여준다. 울트라와이드의 추가 공간을 사용해 타임라인을 한 번에 더 많이 표시할 수 있다. 이는 대형 프로젝트의 진행 상황을 추적하는 데 도움이 되며, 편집 중 앞뒤로 스크롤하는 횟수가 줄어든다. 

또한 프로젝트 미리보기를 위한 공간을 추가해 관련 파일을 탐색하는 작업공간의 크기를 늘려준다. 16:9 모니터와 비교해 한 번에 더 많은 파일을 보고 미리 보기가 좀 더 커질 것이다. 

하지만 비디오에 사용할 때 단점이 있다. 대부분의 비디오 콘텐츠는 21:9가 아니라 16:9 화면비율로 제작되기 때문에 프로젝트 미리 보기 측면에서 울트라와이드를 제대로 활용할 수 없다. 대부분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4K 미리보기를 16:9 화면비율로 제공하지 못하며, 이는 4K 콘텐츠를 작업할 때 문제가 된다. 
 

작가, 프로그래머에게는 애매한 추가 공간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는 가로축에 픽셀을 추가하지만 세로축은 16:9 모니터와 같다. 작가, 편집자, 프로그래머, 사진가에게는 이점이 별로 없다. 문서는 세로로 스크롤되기 때문에 추가 가로 공간이 도움이 되지 않는다. 세로로 스크롤되는 인터페이스를 사용하는 프로그래머도 마찬가지이다.

사진가와 디지털 예술가는 세로 방향으로 작업하는 경우가 많으며, 이는 넓은 디스플레이에 어울리지 않는다. 27인치 와이드스크린 모니터와 비교하여 34인치 울트라와이드의 추가 공간은 사진 또는 이미지의 높이가 너비보다 높을 때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