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증하는 데이터 속 숨겨진 가치 찾기

 | Seagate 2021.03.24
ⓒ Getty Images Bank

데이터는 산업 발전의 촉매로 각광받고 있다.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데이터 경제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한층 가속화되면서 산업 분야 전반에 걸쳐 광범위한 디지털 변혁을 촉진하고 있다. 21세기의 석유로도 비유되는 데이터는 5G, 인공지능, 머신러닝, VR, AR 등의 최신 기술을 비롯해, 사물인터넷과 다양한 센서에서 폭발적인 속도로 생성되고 있다.

씨게이트가 후원한 IDC의 ‘데이터 에이지 2025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에 33제타바이트였던 글로벌 데이터스피어(Datasphere)는 2025년에는 175 제타바이트로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Rethink Data: 엣지에서 클라우드까지 – 비즈니스 데이터 가치의 극대화’ 보고서에서도 2020년에서 2022년 사이 기업 데이터 양이 연간 42.2%라는 빠른 속도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다.

기업이 데이터에서 얻는 통찰력은 곧 고객에게 더욱 많은 가치를 제공하고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이끄는 황금알과 같다. 정형화 데이터 외에도 다양한 비정형 데이터가 비즈니스에 유용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으므로, 데이터 저장과 분석 역량을 갖춘 기업일 수록 빠르게 경쟁 우위를 확보할 수 있다. 지금 이 시각에도 수많은 기업이 데이터의 가치를 최대한 비즈니스 수익으로 연결할 수 있도록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대량의 데이터를 캡처, 저장, 분석할 수 있는 최적의 디지털 인프라를 갖추는 것은 데이터 경제에서 경쟁 우위를 다지고 앞서 나갈 수 있는 비결이다. 
 
ⓒ Seagate

하지만 데이터가 가져오는 비즈니스 기회의 중요성만큼 기업에 중요한 과제가 스토리지 인프라 비용 절감과 복잡성 감소다. 비용은 더 적고, 저장 양은 더 늘리는 총소유비용(TCO) 최적화가 기업 IT 인프라의 큰 화두인 것도 같은 이유다. 실제로 기업은 데이터 저장 비용과 데이터를 저장해서 얻는 가치 사이에서 타협해야 한다. 

이런 상황에서 데이터의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더 많은 기업이 퍼블릭 클라우드와 프라이빗 클라우드의 이점을 동시에 지닌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채택하고 있다. 이때 하이퍼스케일 데이터센터가 스토리지 아키텍처를 최적화한 방법을 살펴보면 기업 데이터센터의 TCO 고민에 대한 해답을 찾을 수 있다. 

TCO를 고려할 때 클라우드 설계자는 기업 데이터센터의 주요 드라이브 솔루션으로 고용량 드라이브를 채택한다. 데이터용량이 2TB 늘어날 때마다 TCO가 10% 늘어나는 만큼 고용량 드라이브는 스토리지 인프라스트럭처의 TCO를 드라마틱하게 낮추는 요소가 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1페타바이트의 스토리지를 구성할 때, 8TB 하드디스크 드라이브(HDD) 구성에 비해 18TB HDD 구성이 약 32%의 TCO를 절감할 수 있다. 인프라, 플랫폼, 스토리지를 서비스형(as-a-service)으로 제공하는 기업 또한 TCO 개선을 위해 클라우드 스토리지 아키텍처를 고려할 필요도 있다. 

씨게이트는 비정형 데이터의 폭증과 무분별한 확산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다양한 데이터 매니지먼트 솔루션으로 기업의 TCO 고민을 덜고, 데이터 경제 시대에 기업 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대용량에 최적화된 데이터 스토리지 아키텍처를 구현하는 오픈소스 오브젝트 스토리지 소프트웨어와, 역시 대용량에 최적화된 프라이빗 스토리지 클라우드를 구축할 수 있는 참고 아키텍처 등 서비스형 스토리지 플랫폼을 통해 상시 접근 가능한 대용량 데이터의 저장 및 활성화를 지원한다. 데이터에서 한 발 빠르게 통찰력을 얻고 TCO를 낮추려는 기업은 씨게이트의 솔루션을 선택해 기존 클라우드 인프라를 보완하고 엣지를 데이터 소스에 더욱 가깝게 확장할 수 있다.
 
데이터 증가 속도가 스토리지 용량과 네트워크 대역폭을 능가하는 오늘날의 데이터 경제에서 경쟁하려면 분산된 IT 생태계에서 전례 없이 많은 양과 빠른 속도로 데이터를 보관, 이동, 분석할 수 있어야 한다. 데이터가 지닌 의미와 상관관계를 발견할 수 있는 데이터옵스를 도입하는 한편, 씨게이트와 같은 전문 업체의 솔루션을 적극 활용한다면 누구도 인지하지 못했던 비즈니스 문제에 대한 통찰력뿐 아니라 새로운 기회까지 창출할 수 있다. 
 Tags 씨게이트 코어텍스 데이터스피어 스토리지인프라 하이브리드클라우드 데이터옵스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3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