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canvas
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Offcanvas
1111Some text as placeholder. In real life you can have the elements you have chosen. Like, text, images, lists, etc.
브라우저

MS 브라우저 하향세 지속… 4월 20% 미만으로 떨어질 듯

Gregg Keizer | Computerworld 2017.02.02
1월 마이크로소프트의 브라우저 점유율이 또다시 떨어졌다. 이런 추세라면 이르면 4월경 점유율 20% 방어가 힘들 것으로 보인다.

넷 애플리케이션(Net Applications)이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인터넷 익스플로러(이하 IE)와 엣지(Edge)를 결합한 점유율은 지난달보다 1% 포인트 하락한 25.2%다.

12월에는 마이크로소프트 브라우저의 점유율이 0.7% 포인트 하락했었고, 당시 컴퓨터월드는 이것이 마이크로소프트 브라우저의 점유율 하락세가 끝날 신호라고 해석했으나, 지난달 다시 1% 포인트나 하락했다.

브라우저별로 보면, IE의 점유율은 이미 20%가 안 되는 19.7%이다. 신규 브라우저인 엣지의 점유율 상승폭은 0.15% 포인트에 불과해 아직 IE의 하락을 상쇄할 만큼이 안되며, 1월 점유율은 전체 브라우저 중 5.5%다.

이러한 마이크로소프트 브라우저의 점유율 변화에 따르면, 미래는 암울하다. 빠르면 4월경, 늦어도 6월에는 두 브라우저를 합친 점유율이 20% 미만으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한편, 1월 브라우저 시장의 가장 큰 수혜자는 크롬이다. 크롬의 점유율은 1.4% 포인트 상승한 57.9%며, 빠르면 4월 말에는 60% 고지를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2016년 말 점유율이 회복세에 있던 모질라의 파이어폭스는 다시 1% 포인트가 하락한 11.8%를 기록했다.

윈도우 10 크리에이터스 업데이트의 엣지 기능 추가를 강조하는 등 마이크로소프트는 엣지의 홍보를 강화하고 있지만, 이런 노력은 아직 보상으로 돌아오지 못하고 있다. 지난달 기준, 윈도우 10 사용자 중 엣지를 기본 브라우저로 이용하는 사용자는 단 22%에 불과해, 1년 전 26%보다 4% 포인트 낮다.


 
editor@itworld.co.kr
 Tags MS 브라우저 IE 엣지 인터넷익스플로러 크롬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회사명 : 한국IDG | 제호: ITWorld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23, 4층 우)04512
| 등록번호 : 서울 아00743 등록일자 : 2009년 01월 19일

발행인 : 박형미 | 편집인 : 박재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정규
| 사업자 등록번호 : 214-87-22467 Tel : 02-558-6950

Copyright © 2022 International Data Group. All rights reserved.